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페르시아 무희들은 맨발에 얇은 비단옷 차림을 하고서 가냘픈 허리를 뽐냈습니다. 거기에 금발과 푸른 눈동자의 이국적인 외모로 바람처럼 몸을 회전하니, 사람들의 혼을 쏙 빼놓을 정도로요염하고 매혹적이었습니다. 순식간에 사람들이 그리로 몰려갔고, 서로 앞자리를 차지하려고 밀치면서 일대가 난장판이 되었지요.


표현이 어마어마한 글이에요..
일부 캡쳐해서 형식바꾸고 좋네요ㅋ
암튼 4권까지 구비해놓고 읽기 시작했어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맘에들어서

첫째, 옛 군주의 가문은 멸문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둘째, 그들의 법도 조세 체계도 바꾸지 말아야 한다는 것이다. 이렇게 해서 아주 짧은 시간 안에 신생 군주국은 옛 군주국과 하나가 될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연의 편지
조현아 지음 / 손봄북스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저도 제 아이들에게 용기있는 사람이 되라고 전해주고싶네요

내가 다른 사람의 부당한 일에나서서 그만하라고 할 수 있었던 건모두 네 덕분이야.
네가 나에게 그렇게 해주었기 때문에,
나도 다른 사람에게 할 수 있었어.
고마워,
화내줘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바자 Bazaar Korea B형 2019.2 (표지 : 공유) (표지 2종 중 1종 랜덤) 바자 2019년 2월호
Bazaar 편집부 지음 / 허스트중앙(Hearst-Joongang) / 2019년 1월
평점 :
품절


3권구입했는데ㅋㅋ 모두 23호 주셨네요..하나는 다르게 주시지...색상이 어떨지했는데..이럴줄 알았음 하나만 구입할걸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풀꽃이라는 단어조차 놀라운걸요...잡초라는 단어가 생각나고 잡초를 생각한 저부터가 바뀌어야겠다고 느끼었답니다...제가 바뀌어야 주위의 사람들이 바뀌겠구나 느끼는 매일입니다...그러다가 힘이 빠지고 기운이 빠지고 의욕이 사라진 어느 날...풀꽃이라는 단어에 기운을 차립니다...풀꽃도 꽃이다!!!! 풀꽃, 파이팅!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