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히가시노 게이고 지음, 양윤옥 옮김 / 현대문학 / 2012년 12월
평점 :
품절


히가시노 게이고의 글을 읽을 때 마다 놀란다.하지만 추리소설이 아닌 이 책은 또다름으로 나를 놀라게 한다. 신비로움과 따뜻함, 관계와 삶이 오래된 잡화점의 늙음 가운데 시공간을 넘어서 전해짐에 또 놀란다. 참 재미있다. 우리의 삶도 분리된 것이 아니라 이렇게 서로서로 연결되어 있지 않을까. 우리가 어떻게 생각하고 받아들이는지와는 관계없이 말이다. 그것도 따뜻하고 신비롭게.

댓글(1)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수인 2017-08-11 14:2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한국에도 나미야 할아버지가 있었어요!
책을 읽는 내내, 나에게도 ‘나미야 할아버지‘와 같은 존재가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페이스북에 ‘나미야 잡화점을 현실로‘라고 검색하니 실제로 누군가가 익명 편지 상담을 운영하고 있더라구요.
namiya114@daum.net 여기로 편지를 받고 있고, 광주광역시 동구 궁동 52-2, 3층 나미야할아버지 로 손편지를 보내면 손편지 답장도 받을 수 있다고 하네요.
아마 이 책을 읽으신 분들이라면 대부분 저같은 생각을 한번쯤 해보셨을 거라 생각돼 이곳에 공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