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승의 인간 탐구 보고서 2 - 인간의 기억력은 형편없다 정재승의 인간 탐구 보고서 2
정재승 기획, 정재은.이고은 글, 김현민 그림 / 아울북 / 2019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린이를 위한 뇌과학 프로젝트 <정재승의 인간탐구 보고서 2>

" 인간의 기억력은 형편없다 "

"제가 만약 단 한권의 어린이 책을 낸다면, 그 책은 우리의 마음을 헤아릴 수 있는 뇌과학을 아이들에게 가르쳐 줄 수 있는 책이었으면 하고 생각했습니다." 바로 이런 이유로 <정재승의 인간탐구 보고서>에 관심이 갔습니다.

정재승 교수는 "뇌과학은 내가 누구이고, 내 주변의 사람들을 이해하는 데 있어 굉장히 중요한 이해의 실마리를 제공한다" 라고 합니다.

내가 누구이고 내가 친구들은 왜 저렇게 행동하는지, 우리 주변의 이웃들, 우리 사회는 어떻게 돌아가는지를 이해하는데 있어서 뇌과학은 굉장히 중요한 이해의 실마를 제공합니다. 그렇기에 일찍부터 뇌과학을 알게 되면 자기 감정도 잘 다스리고 다른 사람들을 이해하는 마음도 깊어질 것입니다.

그럼 2권 "기억"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다볼까요?

"인간의 기억력은 형편없다" 우리는 왜 같은 사건을 다르게 기억할까? 내 기억력은 왜 이렇게 안 좋은 걸까? 등등 기억에 관련한 궁금증이 누구나 한두개 정도 갖고 있어요. 책을 통해 그 답을 찾아 봐요.

지구인들 속으로 침투하는 데 성공한 아우레 탐사대는 지구에서 지구으로 변장해서 지구인처럼 살아간다. 그들은 편의점도 가고 직장도 구한다. 그러나 아우레 탐사대는 정체를 들키지 않고 임무를 완수해야 하는데 그들을 둘러싼 끊이지 않는 외계인 논란에 탐사대는 긴장을 늦추지 못한다.   탐사대의 아슬아슬한 지구 적응기를 다양하고 재밌는 캐릭터를 통해 만화로 그려내고 있어서 아이들이 지루해 하지 않고 몰입할 수 있어요.

 

피스드가 끝날 때 마다 <보고서>를 작성해서 보내는 형식으로 내용을 요약 정리해 줘서 앞 부분의 내용을 다져 나의 것으로 만들기에 좋은 것 같아요. <보고서> 부부분만 몇 번 반복해서 봐도 지식이 쏙쏙 들어오는 것 같거든요.

2권 특별부록인 "지구인 관찰 수첩" 에는 뇌와 기억, 뇌와 꿈이란 주제로 구성되어 있어요. 주제에 대한 간단 명료한 설명과 함께 아이들이 직접 활용해 볼 수 있는 다양한 코너가 마련 돼 있어요.(나의 기억이야기 / 지구인 관찰하기 / 꿈 기억하기 /

꿈 그림일기 등)

 

책의 마지막 페이지는 '뇌가 말랑해지는 시간' 코너가 있어요. 호기심 많고 활동하기를 좋아하는 아이들을 위한 색칠하기, 다른 그림 찾기, 기억력 테스트 퀴즈가 있어서 마지막 페이지까지 빈틈없이 재밌게 볼 수 있어요.

3권은 '감정'에 대한 부분이 다뤄질 예정인데 벌써 부터 3편이 기대됩니다.

< 출판사로부터 책을 제공받아 올리는 서평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