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가 간다! 두고두고 보고 싶은 그림책 124
김진미 지음 / 길벗어린이 / 2022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엄마가 간다!]는 아이 걱정뿐인 엄마가

아이의 소풍 도시락을 전달하기 위해 동물원에 가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려낸 그림책이에요

맑고 생동감 있는 색감으로 엄마와 아이들의 표정을 생동감 있게 그려냈어요

KakaoTalk_20220809_231832547.jpg

 

책 첫 장을 펴는 순간 울 둥이들 처음 버스를 타고 어린이집에서 소풍 가던 날이 생각나더라고요

 

KakaoTalk_20220809_231832547_01.jpg

 

버스는 잘 탔는지

혹시 멀미는 안 하는지

준비해 간 물과 간식은 잘 먹었는지

놀다가 혹시 다치진 않았는지....

저 또한 걱정되는 하루를 보냈는데,

[엄마가 간다!]는 걱정 많은 엄마들의 마음을 잘 표현한 책이에요

 

KakaoTalk_20220809_231832547_02.jpg

 

오늘은 유치원 소풍 가는 날!

엄마는 소풍가는 아이 걱정에 생각이 많아요

그런데 엄마가 설거지를 하는 사이 아이는 혼자 유치원 버스를 차를 타고 출발을 해요

도시락을 놓고 간 아이를 위해 엄마는 자전거를 타고 전력질주하며 버스를 따라가요

 

KakaoTalk_20220809_231832547_03.jpg

 

동물원에 도착한 아이들은 여러 동물들을 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동안,

엄마는 거미에게 놀라고

하마의 입속으로 빠지고

나무에서 미끄러지고

코끼리에게 물벼락도 맞고

꿀벌들로부터 도망을 치고

엄마는 고생 중이에요

엄마는 과연 아이에게 도시락을 잘 전해줄 수 있을까요?

KakaoTalk_20220809_231832547_04.jpg

 

"엄마가 도와줄게!"

"아니야, 나 혼자 할 수 있어. 엄마, 걱정하지 마!"

KakaoTalk_20220809_232129719.jpg

 

KakaoTalk_20220809_232129719_01.jpg

 

#두고두고보고싶은그림책 이에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잘 자요 우리 아기 투꼼 남매 생활 동화 3
장윤정 저자, 원유미 그림 / 호우야 / 202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잘 자요 우리 아기]는 트로트의 여왕 장윤정의 세 번째 그림책이에요

 

아이들은 그 어느 때보다 엄마랑 잠자리에 누워서 도란도란 이야기하며, 장난치는 시간을 제일 행복해하는데요

그런 아이들의 모습이 고스란히 표현되어 있네요

 

 

KakaoTalk_20220803_150551177.jpg

 

책의 곳곳에서 엄마 장윤정의 사랑이 뿜뿜 느껴지네요

 

아이들과의 에피소드를 그냥 지나치지 않고 핸드폰에 메모해 둔 것이 책을 내는 데 도움이 되었다고 하네요

 

책의 서두에 장윤정 작가는 육아하는 엄마 아빠를 위로해 주네요

존재만으로도 대단한 엄마, 아빠. 스스로를 칭찬해 주라고 하네요

 

잘하고 있다고~토닥토닥~

 

KakaoTalk_20220803_150551177_01.jpg

 

엄마는 자는 아이를 포근한 이불처럼 감싸주고

 

KakaoTalk_20220803_150551177_02.jpg

 

아이는 엄마의 보드라운 살결과 숨결과 함께 꿈나라로 가요~

 

KakaoTalk_20220803_150551177_03.jpg

 

엄마도 아이 옆에서 행복한 꿈나라로 가지요~

 

KakaoTalk_20220803_150551177_04.jpg

 

아이의 자는 모습을 너무 잘 표현해 줬어요

이리 뒹굴 저리 뒹굴~

배꼽도 보이고

엄마에게 딱 붙어자는 모습까지 우리 둥이들과 똑같네요 ㅎㅎ

 

KakaoTalk_20220803_150734875.jpg

 

KakaoTalk_20220803_150734875_01.jpg

 

잠자리 동화로 추천해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숟가락이면 충분해 웅진 우리그림책 91
남동완 지음 / 웅진주니어 / 202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숟가락이면 충분해]는 아이들의 끝없는 욕심과 질투를 유쾌하게 그린 그림책이에요

아이들도 남의 떡(?) 더 커 보이나 봐요 ㅎㅎ

개구쟁이 남매의 발랄하고 사랑스러운 모습이 느껴져요

 

KakaoTalk_20220803_135112806.jpg

 

나무 막대기를 가지고 놀던 아이는 숟가락을 가지고 놀고 있는 친구가 부러워요

저 숟가락만 있으면 진짜 재밌게 놀 수 있을 거 같아요

친구의 숟가락을 얻기 위해 갖은 노력을 해보지만, 친구는 그냥 가버려요

 

KakaoTalk_20220803_135112806_01.jpg

 

아이는 집에 있는 숟가락을 가져오기 위해 누나를 꼬셔요(?)

 

KakaoTalk_20220803_135112806_02.jpg

 

숟가락만 있으면

외계인도 만날 수 있고,

공룡 화석을 발견할 수도 있고,

해적 놀이도 할 수 있다고!

 

KakaoTalk_20220803_135112806_03.jpg

 

동생의 꼬임에 넘어간 누나는 엄마를 설득해 숟가락을 얻어내요

 

KakaoTalk_20220803_135112806_04.jpg

 

과연 상상했던 멋진 세계를 만날 수 있을까요?~

 

KakaoTalk_20220803_134709474.jpg

 

KakaoTalk_20220803_134709474_01.jpg

 

이 장난감 가지고 놀다가 금방 싫증 내고, 동생이 다른 거 가지고 놀고 있으면 그게 더 좋아 보이고.....

개구쟁이 두 남매를 보니 딱! 우리둥이들하고 똑같네요;;;;

아이들의 심리를 잘 표현한 책이에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공감에도 연습이 필요합니다 - 매력적인 사람이 되기 위한 공감의 기술 아우름 55
권수영 지음 / 샘터사 / 2022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작가는 당신을 매력적인 사람으로 느끼게 만드는 가장 중요한 내적 요인은

바로 다른 사람의 감정을 잘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는 능력이라고 해요

 

누구나 자신을 정서적으로 잘 이해해 주고, 공감해 주는 사람에게 자연스럽게 끌리기 때문이죠

 

KakaoTalk_20220731_230739492.jpg

 

 

공감 능력은 타고나는 것이 아니라, 관계의 경험을 통해서 꾸준히 길러줄 수 있어요

 

공감 능력을 갖추기 위해 가장 적절한 발달 시기란 없어요

 

지금도 적절한 시간과 꾸준한 노력을 들인다면 공감 능력을 키울 수 있어요

 

KakaoTalk_20220731_230739492_01.jpg

 

 

누군가와 관계를 맺는 일에 어려움이 있다고 느끼면,

즉시 '감정적 문맹'을 의심해야 해요

 

이러한 감정적 문맹을 벗어나기 위해, 스스로 감정적 문해력을 높이기 위한 노력을 할 수 있어야 해요

 

가정에서부터 자녀의 감정적 문해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부모가 먼저 아이의 감정을 이해하고 공감하는 일부터 시작해야 해요

 

감정 연구자들은 생후 직후부터 부모나 초기 돌봄을 제공하는 대상과의 정서 교류와 공감 경험이

자신의 감정을 적절하게 조절하고 안정적인 기질을 만드는 데 절대적인 역할을 한다고 해요

 

우리 둥이들에게 지금 시기가 얼마나 중요한지 다시금 생각하게 하는 시간이었어요!!!!

 

KakaoTalk_20220731_230739492_02.jpg

 

 

또한 대화를 할 때 공감을 표시할 목적으로 자신의 이야기를 예로 사용하는 자기 노출은

실패 가능성이 매우 높아요

 

결국 상대방의 이야기를 경청하기 보다 자신의 이야기를 더 중요하게 여기는 태도로 받아들여지기 때문이에요

 

어찌 되었든 상대방은 본인의 이야기를 온전히 들어주기를 기대하기 때문이지요

 

우리는 감정만 빼고 상황을 이야기할 때가 무척 많아요

 

이럴 때 자연스럽게 가짜 공감의 함정에 빠지게 돼요

 

자기 이야기가 도움이 되려면, 경험한 일의 디테일을 전하는 일은 그리 중요하지 않아요

 

오히려 그러한 일을 통해 경험한 감정을 공유하는 일이 훨씬 중요해요

 

그래야 자기 노출을 가짜 공감이 아닌, 진짜 공감으로 가는 통로로 삼을 수 있어요

 

 

마지막 부분에, 작가는 우리도 공감의 고수가 될 수 있다고 해요

 

공감적 이해의 3단계를 알려주네요

 

① 상대방의 마음속 지하층 감정을 알아차리기

② 상대방의 지하층 감정을 미러링(반영) 하기

③ 상대방에게 되물어 재구성하기

 

 

우리도 오늘부터 연습을 하면 오늘보다 내일, 내일 보다 모레 점점 더 공감 능력을 키울 수 있을 거 같아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심심한 악어와 심심한 무당벌레
윤지혜 지음 / 한림출판사 / 202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심심한 악어와 심심한 무당벌레]는 무늬가 없는 악어와 무늬가 없는 무당벌레가

무늬를 얻게 되는 과정을 매우 유쾌하게 그려낸 그림책이에요

 

귀엽고 재미있는 그림과 뛰어난 상상력을 함께 갖추고 있어서 둥이들이 너무 좋아하네요

 

KakaoTalk_20220728_223419888.jpg

 

 

심심하다는 뜻을 아직은 잘 모르는 둥이들은 책을 읽고 난 후, 하루 종일 엄마 심심해~~하며 돌아다니네요 ㅋㅋ

 

 

KakaoTalk_20220728_223419888_01.jpg

 

 

조금 심심해 보이는 악어와 조금 심심해 보이는 무당벌레가 있어요

 

다른 동물 친구들은 심심해 보이지 않아요

 

악어와 무당벌레도 다른 친구들처럼 무늬가 있었으면 좋다고 생각해요

 

 

KakaoTalk_20220728_223419888_02.jpg

 

 

그때 심심한 악어와 심심한 무당벌레 앞으로 수박이 데구루루 굴러와요

 

악어는 수박을 하나씩 먹기 시작해요

 

그런데 이게 무슨일이지???

 

악어의 몸에 수박 무늬가 생기기 시작해요

 

 

KakaoTalk_20220728_223419888_03.jpg

 

 

그래서 수박을 몽땅 다 먹어버려요

 

악어의 온몸이 수박 무늬로 변해요

 

그런데 수박을 너무 많이 먹어서 그런지 꾸르륵꾸르륵 배가 아파요

 

 

KakaoTalk_20220728_223419888_04.jpg

 

 

악어가 뱉어낸 수박물을 맞은 무당벌레는 몸에 무늬가 생기기 시작하자 친구들을 데리고 와요

 

악어가 분수처럼 뿜어내는 수박 덕분에 무당벌레 친구들의 몸에도 무늬가 생기고 모두가 신이 났어요

 

 

더 이상 심심하지가 않아요!!!

 

 

KakaoTalk_20220728_223530157.jpg

 

KakaoTalk_20220728_223530157_01.jpg

 

 

책을 읽고 나서 우리둥이들도 심심하다며 "엄마~수박주세요"하네요 ㅎㅎㅎ

 

무더운 여름 아이와 함께 시원한 그림책을 찾는 분들께 추천드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