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은 쉽다! 3 : 끝내주는 우리 몸 - 몸속 기관의 종류와 하는 일 과학은 쉽다! 3
김정훈 글, 김명진 그림 / 비룡소 / 2015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과학은 쉽다!3

끝내주는 우리 몸

몸속 기관의 종류와 하는 일

김정훈 글/김명진 그림 / 비룡소

 

 

'사회는 쉽다'시리즈에 이어 '과학은 쉽다'시리즈가 쏙쏙 출간되고있어요.

이번에 만난 3권은 우리 몸에 관한 내용이랍니다. 

초등학교 과학 교과서와 연계되는 내용인데요. 

5-2 과학 4. 우리 몸의 구조와 기능

6-2 과학 1. 생물과 우리 생활

 

고학년이 될 수록 과학도 아이들이 어려워하더라구요.

뭐든 깊이 들어가면 어렵긴하죠ㅎ

과학은 쉽다로 아이들에게 과학이 더 흥미롭고 즐거운 과목으로 다가왔으면 좋겠어요.

평소 과학을 좋아하는 아들녀석이 재밌게 읽어줄 생각을 하니

책속 내용도 무지 궁금해지더라구요! 

 

 


 


우리 몸을 이루는 세포와 소화, 호흡, 순환,배설 기관,

운동기관, 생식기관, 감각기관, 뇌, 신경이 하는 일에 관해서 배우게 됩니다.

 



흥미로운 만화컷으로 도입부를 열어줍니다.

세상에서 가장 복잡한 기계를 찾아라!는 주제를 통해 우리몸이 얼마나 복잡하고

정교하며 과학적인지를 보여주는데요.

글쎄 비행기나 우주선의 부품보다 우리몸의 세포가 훨씬 많다고해요.

100조 개나 되는 세포가 우리 몸을 이루고 있다는 사실에 아이도 무척 놀라워했어요.

감히 상상도 안되는 숫자죠! 

 

 

각 장별 제목을 보면 주제가 보여요^^

세포분열과 분화하는 수정란을 분신술과 변신술의 천재로 소개하고 있어요.

정말 딱 어울리는 별명인듯해요.

세포마다 수명이 다르다는 사실을 알고 아이가 정말 신기해 하더라구요.

위벽세포는 5일, 백혈구는 13일, 적혈구는 석 달, 간세포는 1년, 뼈세포는 10년을 살고

뼈중에서 가장 오래 사는 세포는 바로 신경세포라고해요!

신경세포는 한번 만들어지면 사람이 죽을 때까지 살아요. 

 


 

단세포생물과 다세포 생물의 차이점도 알아보고

기계처럼 사람도 살아가는 데 에너지가 필요하다는 사실을 알려주면서

자동차와 우리 몸을 비교한 그림과 설명은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게 쉽게 알려주는것 같아요.

 



세상에서 제일 쉬운 퀴즈로 읽은 내용을 확인할 수 있어요.

또한 엉뚱한 질문과 기발한 답을 통해 호기심을 충족시켜주지요!

복잡하고 어려울 것 같은 과학을 옆에서 이야기하듯이 알려주고있어서 흥미롭게 읽을 수있어요.

약 500만 개의 부품이 들어가는 우주선보다 훨씬 많은 100조개의 세포로 이루어진 우리 몸.

이렇게 복잡한 몸이 수정란이라는 하나의 세포에서 시작되었다는 사실이

정말 놀랍지 않은가요?

아이들과 우리 몸에 숨은 비밀들을 함께 알아보세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