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토리버스 융합사회 10 : 올림픽 - 학교 공부 꽉 잡는 공부툰, 소년 한국 좋은 어린이 책 스토리버스 융합사회 10
김현민 지음, 엄우섭 감수 / 스토리버스 / 2014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8가지 스토리로 학교 공부 꽉 잡는 공부툰/스토리버스 융합 버스 융합사회 10. 올림픽

 

 

9권 스포츠에 이어 10권은 올림픽을 주제로 구성되어있어요.

2014소치 동계올림픽을 보면서 궁금했던 점과 3년뒤에 우리나라에서 개최될 2018평창동계올림픽 덕분에 올림픽에 관한 관심도 높아진 상태라 이 책이 더욱 반갑고 기대되었답니다.

 

 "올림픽 대회의 의의는 승리하는 데 있는 것이 아니라 참가하는 데 있으며, 인간에게 중요한 것은 성공보다 노력하는 것이다" 쿠베르탱(1863~1937) 

 

올해 3학년되는 아들녀석에게 스토리버스 만큼은 엄마인 제가 나서서 읽기를 권장하고 있다지요.

물론 아이도 너무 재밌어하구요.

스토리버스 융합과학은 이미 모두 읽은 상태고 초등사회 과목을 대비해서 융합사회를 읽히고있어요.

스토리버스 융합사회는 사회과목 뿐만 아니라 초등 전과목을 아우르는  통합적이고 융합적인 구성으로

초등교과와 연계가 잘 되어있어서 학습에 필요한 배경지식, 정보를 쉽고 재밌게 익힐 수 있어요.  

 

인트로 부분은 이렇게 크고 생생한 사진자료와 함께 요약된 내용을 읽으며 주제에 따른 큰 흐름을 파악할 수 있답니다. 교과연계 자료도 꼼꼼히 나와있어서 교과서와 비교해서 찾아보아도 좋을 것 같아요.

아직 새 교과서를 가져오지않아서 찾아보진 못했는데 3학년 교과서 갖고 오면 확인해 봐야겠어요^^ 

 

 

스토리버스는 8가지 만화가 옴니버스형식으로 주제에 맞게 재미난 스토리로 꾸며진답니다.

8가지 만화는 각각의 개성과 매력으로 아이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어요.

저희 아이는 8가지 모두 재밌어하지만 그 중에서 제일 좋아하는 지구 정복 대소동을 항상 제일 먼저 펼쳐 보더라구요!

이 책에 나오는 올림픽 이야기는 모두 8가지로

1. 올림픽 경기대회

2. 동계 올림픽

3. 육상

4. 수영

5. 겨누기

6. 겨루기

7. 체조

8. 올림픽과 과학

이라는 소주제로 올림픽에 관한 호기심 해결은 물론 교과 연계 학습과 융합적인 사고력을 향상시켜 줍니다. 

 

만화를 읽다보면 자연스럽게 만화속데 녹아있는 올림픽에 관한 다양한 배경지식들을 습득하게 됩니다. 

 

만화가 끝나고나면 바로 만화속 내용과 연결되는 학습정보페이지를 만날 수 있는데요.

만화 내용을 좀 더 보충하고 다양한 정보도 접할 수 있어 좋아요.

평소에 궁금하고 잘 몰랐던 내용들을 알게되면서 읽고나선 항상 저한테 질문도 하고 아이가 알게 된 내용을 설명을 해 주기도 하네요^^  

 

올림픽이 끝나고나면 항상 패럴림픽이라는 장애인 올림픽이 개최된다는 사실도 알게 되었고

저도 이번에 그 뜻을 자세히 알게되었어요!

런던 스토크맨더빌 병원의 루트비히 구트만이 하반신 마비환자를 모아 경기를 한 것이 패럴림픽의 시작이랍니다. 1960년 7월 로마에서 제1회 장애인 올림픽 대회가 열렸으며, 4년마다 올림픽이 열린 장소에서 개최되고 있어요.

하반신 마비를 뜻하는 '패러플리지아(Paraplegia)'와 올림픽(Olympic)'의 합성어이며, 오늘날에는 '나란히'를 뜻하는 그리스어의 전치사에서 유래된 '패러(para-)'와 올림픽을 합성하여 '올림픽과 나란히 열린다'는 뜻으로 사용된답니다.

 

올림픽하면 빼놓을 수 없는 선수가 있죠!!

바로 김연아선수! 빙상의 예술이라고하는 피겨스케이트에 대한 전문적이고 기술적인 내용도 조금 알게 되었어요. 알고보면 더 재밌는 올림픽 경기!

전 세계인의 축제인 올림픽의 역사와 각 경기종목들의 특징과 신기록과 과학, 힘의 원리까지 초등생들에게는 올림픽에 관해 어렵지않고 재밌게 배울 수 있었던 책인것 같아요.

이제 다음 여행지로 출발해야겠어요!! 출~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