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 좋은 삶
왕증기 지음, 윤지영 옮김 / 슈몽 / 2020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식탁 위에 올라온 따뜻한 한 그릇의 음식을 보고도 마음이 설레고, 기분이 좋아지고, 위로를 받기도 하죠. 이런 어떤 음식이건, 어떤 시간대이건, 어떤 형태이건의 모든 무엇인가를 먹는다는 식사란 단순히 먹는다는 것을 넘어서는 삶의 일부로의 가치를 가지고 있는 것 같아요. 그 음식이 어떤 과정을 거쳐 완성되고 맛있게 먹을 수 있는지, 그 음식을 먹으면서 오감을 통해 보고, 맛보고, 느끼는 중에 어떤 감정이 드는지, 그 음식과 관련하여 어떠한 추억을 가지고 있는지 등등 먹는 것의 즐거움을 넘어서는 여러 삶의 즐거움을 함께 가져오기 때문이죠. <맛 좋은 삶>이라는 이 책에서는 그러한 식사와 삶의 조화 중 특히 중국에서의 그러한 식사와 삶의 경계에서의 관계를 잘 표현해주고 있어 흥미로웠던 것 같아요. 길게 이어지지 않는 간결한 문장들이 한 줄은 음식 이야기를, 한 줄은 그 음식 속에 담긴 삶의 이야기를 서로 넘나들면서 어느 순간 푹 빠져들어 읽어나가지게 하고 있어요. 책 표지에 쓰여 있는   "맛있는 음식이 삶의 재미를 더하고 삶의 재미가 음식의 맛을 낸다"   라는 문구의 의미를 알아 볼 수 있었던 시간이 된 것 같아 즐거웠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