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과 후 초능력 클럽 익사이팅북스 (Exciting Books) 57
임지형 지음, 조승연 그림 / 아이세움 / 2017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익사이팅북스 / 생활·팬터지 동화

 

방과 후 초능력 클럽



 


 

naver_com_20170817_221244.jpg


폭넓은 주제와 흥미로운 구성, 다양한 장르로 책읽기의 지평을 넓혀주는

미래엔아이세움의 익사이팅북스!

예전에 읽었던 '우리 반 욕 킬러'의 임지형 작가님이 새로운 책을 내셨네요.

바로 <방과 후 초능력 클럽>이예요.

 

임지형 작가의 책을 보면

우리 아이들의 마음을 따뜻한 눈길로 바라보고

좀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는 내용이라 참 좋더라구요.

 

<방과 후 초능력 클럽>은 작가님의 남편의 어린 시절 이야기를 바탕으로

상상력을 더해서 쓴 내용이라고 하니

장난꾸러기 초등 남자아이인 행복군과 읽어보기에 참 좋네요.


naver_com_20170817_221256.jpg

 

차례가 있는 페이지 옆으로

이 책의 주인공들로 보이는 아이들이 보이네요.

이 아이들이 들려주는 이야기가 궁금해서 저절로 페이지가 넘어가요^^

 

 

naver_com_20170817_221304.jpg

 

유에프오를 보았다는 동엽이는

지능이 높은 외계인이 오면 노예가 될테니

우리가 초능력 용사 에스퍼맨이 되어 지구를 지켜야 한다고 해요.

이런 말도 안되는 상황인데도 이상하게 동엽이가 말을 하면

뭔가에 홀린 듯 싫다는 말을 하지 못하네요.

마치 혼을 쏙 빼가는 외계인처럼 느껴지는 동엽이예요.


민성이와 종현이는 졸지에 선택 받은 사람이 된 듯 대원으로 뽑혔어요.


동엽이의 말투가 정말 재미있어요.

그림에서도 동엽이의 캐릭터가 정말 딱! 어울려 이 상황이 상상이 되는....^^

 

 

naver_com_20170817_221312.jpg

 

마침 이들이 다니는 학교가 '혁신 학교'라 계획서를 제출하면

방과 후에 클럽활동도 적극 지원해 준다고 하네요.

 

새로운 대원을 뽑기 위해 준비한 동엽이가 준비한 쪽지~~ㅎㅎ

'지구가 너를 필요로 해'라는 문장이 와 닿지요.

게다가 에스퍼맨 캐릭터까지 그렸네요.


 

naver_com_20170817_221320.jpg


과연 누가 모일까 싶지만 의외로 모인 아이들이 있었네요.

 

이렇게 모인 <방과 후 초능력 클럽> 대원은

동엽, 민성, 종현, 기훈, 찬희 예요.

 

어디선가 본 혈서를 쓰는 장면이예요.

이 부분을 읽으면서 행복군이 어찌나 낄낄낄거리며 웃던지...

엄마도 얼른 함께 읽어보았네요.

이 다섯명의 아이들이 혈서를 쓰는데 동엽이의 말에 웃음이 빵 터지네요^^

 

그런데 정말 딱 초등학생이구나.....

이때 아니면 언제 이렇게 할 수 있을까 싶기도 하네요.

 

 

naver_com_20170817_221334.jpg


드디어 담임선생님께 계획서를 제출하고 공식적인 활동을 시작해요.

대장은 당연히 동엽이고

부대장은 소심하고 겁까지 많은 주인공 민성이가 되었어요.

부대장이 된 민성이의 활약을 기대해봐요.


이들의 활동은 초능력을 배양하기 위해

아~~주 현실적인

다양한 신체 능력 단련, 정신 수양 등의 훈련을 해요^^

 


naver_com_20170817_221353.jpg

 

유에프오, 외계인, 지구를 지키는 에스퍼맨의 이야기가 나오지만

'방과 후 초능력 클럽'의 활동은 굉장히 현실적이에요.

그리고 따뜻한 마음과 엉뚱한 상상력이 만나 기발한 활동을 하지요.

 

예를 들어 휴대폰을 선생님께 압수당하고 휴대폰을 학교에 가져오지 못해

풀이 죽어있는 반 친구들을 위해

직접 캐릭터들을 직접 만든 수제 게임을 서비스해요.

 

게다가 캐릭터의 움직임에 수제 음향과 소리를 제공하며

아이들에게 재미를 선사하는 녀석들을 상상하니

정말 귀엽고 기특하기까지 하네요.

 

운동회에서 좋은 결과를 내기위해 끊임없이 연습하고

미아가 된 어린 아이를 파출소에 데려주려 하는 모습까지 보여요.

게다가 학교에 일찍 가는 습관까지 가지게 되지요.

 

 

naver_com_20170817_221402.jpg

 

아버지의 사업 때문에 다른 곳으로 전학간 동엽이...

그리고 '방과 후 초능력클럽'의 대장이 된 민성이는

서로 사나이의 끈끈한 의리를 나누고 배우는 것 같아요.

 

 


 naver_com_20170817_221415.jpg

 

 

책을 읽는 동안 몇 번이고 웃음을 터뜨리는 행복군!!

 

자신도 이런 친구들을 사귀고 이런 모임에 가입하고 싶다고 하네요.

지구를 지키는 원대한 목표를 위해

내 주변부터 챙기는 마음 따뜻한 아이들의 초등시절을 보니

공부도 중요하지만 또래의 끈끈한 우정을 나눌 기회를 가져보는 것이

더 중요한 것 같아요.


행복군도 이렇게 우정을 나누고

서로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친구들을 만났으면 좋겠네요.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