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eBook] [BL] 패션 PASSION 6 (완결) [BL] 패션 PASSION 6
유우지 / 더클북컴퍼니 / 2018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독보적인 일레이와 유일하게 그를 감당할 수 있는 길상천 그리고 유우지 작가만이 가능한, 마이너해서 더 빛을 발하는 덕심 낭낭한 키워드들! 명작이라고 불리는 데는 이유가 있는 법이다 이 동네에선 패션을 읽은 사람과 아직 안 읽은 사람으로 나뉜다는 풍문도.. 자타공인 획을 그은 글임은 명백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BL] 패션 PASSION 6 (완결) [BL] 패션 PASSION 6
유우지 / 더클북컴퍼니 / 2018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해당 리뷰는 끙끙 앓느라 스포일러가 다분하므로 주의해주세요^_T

일단 UNHRDO라는 명칭이.. 뒤에서 저걸 도대체 어떻게 읽어야 하느냐며(ㅋㅋㅋ) 독자들에게 의문을 불러일으킨 문제의 기관명이었죠. 썩 입에 붙지 않는 이름인데도 이제는 잠꼬대로 중얼거릴 수 있을 정도로 눈과 입에 박혀버렸지만요. 태의의 혼잣말만 엮어서 책을 내더라도 대여섯권은 나올 거라는 얘기에 킬킬대면서 공감한 기억도 있어요. ~앓기 시작~
장르소설치고 상당히 장편임에도 불구하고 흔한 전개(이걸 클리셰라고 하나요?)를 깨부수는 인물들의 파격적인 매력(!!)이 지켜보는 독자들의 흥미를 이끌어냈다고 생각해요. 갑자기 감정이 싹트는 비약적인 스토리가 판을 치는 동네에서, 유우지 작가님은 상당히 느긋하게 과정을 진행시키기 때문에 읽는 사람도 이야기 속으로 빨려들어가 몰입하게 되더군요. 소수의 독자가 지루함을 느끼는 게 이런 이유때문인지도 모르지만요. ^_T
일레이 리그로우는 전례없이..(오열) 독보적인 캐릭터예요. 이전까지는 자기 사람을 넘보거나 접근하는 상대에게 무조건 질투-분노하는 모습뿐이던 인물과는 전혀 다르기 때문이죠. 일레이라면 눈을 가늘게 뜨면서 가벼운 웃음을 걸치고(주먹울음) 관전할 모습이 눈에 선합니다..... 나한테 제발 독일어로 욕해줘..(뜬금無) 일레이 사랑해! 일레이 사랑해! 별도로 정태의가 쌍둥이라는 점, 그런 그가 천재인 쌍둥이형과는 다른 범인이라는 점, 신체적으로 거부반응이 커 수술같은 처치가 쉽지 않다는 점 등등, 마이너한 소재들을 유우지 작가님이 기가 막히게 집어넣으셨다 해야할지... 글을 다 읽고 난 뒤에도 팬들 입장에선 무궁무진한 상상의 나래를 펼치게 됩니다. 얼핏 등장한 어린 일레이와 태의의 만남(유선상일지언정ㅎㅎ)은 그 때부터 두 사람 인연이 닿았다면.. 하는 상상을 일깨우는데! 아직 정제되지 않은 일레이의 야수성(호흡곤란)과 그 뒷처리를 담당하는 자타공인 일레이 프로페셔널 정태의의 학창시절..(오열) 생각만 해도 행복하네요. 그나저나 이 이야기가 왜 나왔지(의식의흐름)? 여하간에 내용 짜임새, 스토리, 인물들의 매력도 더할 나위없이 잘빠진 글이라는 걸 강조하고 싶었어요. 일레이 사랑해! 일레이 사랑해!
메인커플은 두말 하면 잔소리고 두 서브커플도(패션 본편을 재미있게 본 사람이라면 당연히 외전도 봤을 거라는 전제 하에) 하나같이 톡톡 튀는 매력이 넘칩니다. 사적인 이유로 저는 신루와 유리에게 미안한 감이 있어요... 종이책 시리즈 중에 유일하게 없거든요^_T 신루유리 좋아하던 친구의 생일선물로 라가Raga를 흔쾌히 분양 보내버렸던 제 만행으로인해.....(먼산) 각설하고, 라가에서 신루는 “나를 더 욕심내 주세요”라는 모양의 애정을 갈구하죠. 다른 사랑의 방식을 배워가는 혈통 좋은 중국 출신 도련님의 애정이라니.. 유리가 미친듯이 부러워지네요. 또 빼놓을 수 없는 타르텐가 두 남자 이야기는 정말.... 일단 남이 아니라 혈연관계라는 점에서 야광봉을 미친듯이 흔들게하죠^_T “네게 저지른 내 과거 행동을 후회한다”며 “돌이킬 수 없지만 다만 내가 감당해야만 하는” 거라고 이름을 붙인 리하르트의 절절한 감정을 지켜볼 수 있습니다.
구구절절 말이 길었는데 가장 좋아하는 작품이라 그런지 사심을 배제할 수가 없네요 흑흑 유우지 작가님을 안 보이는 곳에서 열심히 응원하는 독자가 있습니다. 모르셔도 되지만 알아주시면 행복할 것 같아요(야광봉흔들). 일레이와 태의도 이 땅 어딘가에서 맥주캔 하나씩 손에 들고 해먹에 누워있을 거라고 믿으며.. 항상 행복하렴..(아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BL] 발현 : 은밀한 관계 1 [BL] 발현 : 은밀한 관계 1
비욘드 / 2018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스토리는 2권 중반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하니까 앞권에서 질질 끈다고 느끼시는 분은 박차를 가하는 걸 추천합니다 무매력이던 러셀에게 반할 것만 같아요 독자를 홀리는 필력은 아니지만 인물들 매력을 좀 더 어필하는 데 힘쓰시면, 충분히 발전가능성이 큰 작가님으로 보입니다 다음 작품 기대할게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BL] 펄 (Perle)
체리만쥬 / 비욘드 / 2018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읽기 전 본 리뷰들이 하나같이 찬사를 보내더라 후유증이라고 해봐야 며칠뿐이겠지 책장을 넘겼다 다 보고나서 눈물 쏙 빠지게 운다더니 별거 아니네, 하고 으쓱였더랬다 그런데 부지불식간에 떠오르는 ‘나의 진주’... 한 달이 지났는데 여전히 헤어나오지 못하고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세트] [BL] 다이아몬드 앤드 러스트 (Diamond and Rust) (총2권/완결)
유우지 / 더클북컴퍼니 / 2019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개새끼 VS 더 개새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