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님전 시공 청소년 문학 50
박상률 지음 / 시공사 / 2012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책 제목부터 색다른책!

 

개에 대한 말들은 다..상스러운,천한, 욕설..이런게 대부분이다.

인간과 가장 밀접한 동물이면서도 가장 천박한 말이나 욕설에 들어가는 동물을 표현한 책인데

개놈(?)이 아닌..개님!!이시다.

 

이책은

진도개의 입장에서 진도개가 말하는 주체가 되어 적힌 글이다.

글을 읽다보면 개를 통해 인간을 꼬집는 듯한 내용이 나온다.

흔히..말하는 개만도 못한 사람들...

요즘 특히,부모도 몰라보는 자식들이 많고, 이웃어른 공경하는 일도 없고..

이런 험난한 세상을

진도개의 눈으로 진도개의 일생을 통해 풍자한 책이다.

 

정말

어린아이의 응가를 진도개가 핥고 억었는지? 의문도 생기며, 다소...지저분하게 느껴지도 했다.

그리고,

개님(?)들의 사랑(?)행위를 표현한 부분에 대해 아직 어린아이들은 이해하지 못할 수도

있을듯하다.

암튼.

이책은

진도개가 영특하게 하는 행동들..

불이나서 주인을 구하는 영웅의 진도개가 있는 반면, 개만도 못한 인간과 비교되는

대목들이  많다.

개만도 못한 사람...이 아니라 정말 사람다운 사람이 되자는 교훈이 들어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