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 미제라블 3 펭귄클래식 93
빅토르 위고 지음, 이형식 옮김 / 펭귄클래식코리아(웅진) / 2010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피할 수 없는 운명은 곁에 있고, 곁에 있고 싶은 운명은 저만치가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레 미제라블 2 펭귄클래식 92
빅토르 위고 지음, 이형식 옮김 / 펭귄클래식코리아(웅진) / 2010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미 한사람의 인생에 깊숙히 들어와 온통 삶을 흔들어 놓은 다음에야 우리는 그 미미한 시작이 그토록 보잘것 없어 보였던 그 징후가 운명이었음을 알게 되는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레 미제라블 1 펭귄클래식 91
빅토르 위고 지음, 이형식 옮김 / 펭귄클래식코리아(웅진) / 2010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운명이 어떤 모습으로 다가오는 우리는 알지 못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알라딘 머그컵 - 레드 바탕 흰색 글씨
대한민국
평점 :
절판


알라디너라면 머스트 헤브 아이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물의 연인들 - 김선우 장편소설
김선우 지음 / 민음사 / 2012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그 옛날 저 강들의 아름다움을 찬양하며 시를 쓰고 소설을 쓰고 노래했던 사람들은 다 어디로 갔을까. 이 강들이 파괴될 동안 침묵했던 사람들 모두 유죄.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