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를 위한 최소한의 맞춤법
이주윤 지음 / 한빛비즈 / 2016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책 읽으면서 웃다가 보면 어느새 띄어쓰기 편이 나온다. 너무 재밌게 읽었다. 더구나 이 책에 나온 맞춤법은 정말 중요하지 않지만, 많이 헷갈리는 것들이다. 재밌는 예문을 들어 머리에 쏙쏙 들어오게 잘 썼다. 하지만 제목처럼 ‘최소한‘의 문법책이니 그것으로 시비 걸지 말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