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엄마 가슴을 갉아먹은 건


세월일까

아니면 나일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삶에 충실하다는 것
후회없이 산다는 것


내 자신에 대한 최선의 예의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얘야...

우리는 어디로 가게될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수박을 유난히 좋아하는 아이들과

 

수박색 식빵 만들기





유색찬란 하게 발색되는 식용색소가 

좀 찜찜하지만...



 

 

 

 

 

 

 

 

 

 

 

 

 

모양이 그럴싸하다고 좋아했지만

수박맛이 안 난다고 잘 먹진 않았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보슬비 2016-03-27 13:4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ㅎㅎ 수박맛이 안나다뉘... 그럼 안되요~~ ^^
 

 

 

 

 

 

 

 

 

 

 

 

 

 

 

 

 

 

 

따님이 나라고 그려준 그림

 

 

나는 쌀테니

너는 먹거라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