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 한중일 세계사 1 - 서세동점의 시작 본격 한중일 세계사 1
굽시니스트 지음 / 위즈덤하우스 / 2018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요즘 한중일 관계가 정말 재미있게 흘러가고 있습니다. 한국이 북한과 대화의 물꼬를 트면서 중국은 두 팔 벌려 환영하고 있고, 평화 헌법 개정을 추진하던 일본은 당황을 감추지 못하고 있죠. 물론, 한국 내에서도 한 정당이 당황하며 식은 땀을 흘리고 있습니다. (웃음)


한중일 세 나라는 오래전부터 이렇게 서로에 영향을 주고 받으면서 정치, 사회, 경제, 문화 등 다양한 분야가 발전해왔습니다. 처음 한중일 세 나라가 어떤 형태로 발전해왔는지 궁금하시지 않나요?


저는 그 궁금증을 가지신 분께 <본격 한중일 세계사 공부>라는 책을 추천해드리고 싶습니다.


<본격 한중일 세계사 공부>는 어릴 적에 읽은 <먼나라 이웃나라>를 떠올리게 하는 책인데, 현대적인 작풍과 표현으로 굉장히 재미있게 읽을 수 있는 역사 만화입니다.


만화라는 점에서 이미 쉽게 읽을 수 있는 책이라는 것을 쉽게 추측할 수 있지만, 과연 핵심을 제대로 다루고 있을지는 몰랐습니다. 그런데 책을 읽으면서 놀랐습니다! 그 시대의 가장 중요한 핵심과 역사적 사건이 일어난 배경을 알기 쉽고 재미있게 잘 정리해놓았거든요.


세계사 과목 시험을 치르던 중고교 시절에 이 책이 있었으면 만점이었을지도 모릅니다. 그동안 교과서를 통해 어렵게 암기해 시험을 치르던 세계사 공부를 이제는 취미와 재미로 해보세요. <본격 한중일 세계사>는 세계사 공부가 재미있는 취미로 만들어줄 수 있는 책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신기 조각의 아이온 - Premium Extreme Novel
타오 노리타케 지음, 무리링 그림, 정지오 옮김 / 학산문화사(라이트노벨) / 2018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판타지 장르 라이트 노벨은 작가가 어떤 세계관을 창조하고, 캐릭터를 잘 구성하는 지에 따라 재미가 결정됩니다.


<낙제기사의 영웅담> 같은 작품은 세계관과 캐릭터가 정말 잘 어울리는 작품이라 큰 호응을 얻었죠. 보통 히로인만 아니라 주인공까지 큰 인기를 얻는 판타지 장르 라이트 노벨은 드물거든요.


오늘 소개할 라이트 노벨 <신기 조각의 아이온>이라는 작품은 살짝 아쉬운 부분이 많았던 작품입니다. 세계관 자체는 흥미로웠는데, 세계관이 크게 이야기의 흥미를 높이지는 못 했습니다.


인류가 시간을 조정하는 능력을 손에 쥐면서 발생한 '재앙'이라는 형태로 등장하는 괴생명체 '버터플라이'. 어떻게 보면 <종말의 세라프>가 떠오르기도 하는데, 이야기는 단순한 판타지 배틀물에 가깝습니다.


<신기 조각의 아이온 1권>에서는 주인공이 가진 능력과 특이사항의 소개, 히로인이 가진 능력과 특이사항을 소개하며 몇 차례 트러블을 겪으며 사이가 더욱 돈독해지는 이야기입니다.


주인공이 조금 더 절망적인 상황에 놓여지거나 배틀 혹은 괴생명체와 대결에 집중을 해야 작품은 더 재미있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유루캠 3
AFRO 지음 / 대원씨아이(만화) / 2018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번 2018년 1분기 애니메이션 중 치유물이었던 <유루캠프>를 만화책으로 읽었습니다. 오늘 소개할 부분은 <유루캠프 3권>입니다.


 만화 <유루캠프 3권>은 나데시코 일행이 시험이 끝난 이후 캠핑 도구점을 방문해 '어른들은 좋겠다~'라는 부러움을 한껏 표현하는 에피소드로 시작했죠.


 그리고 시험이 끝난 이후 나데시코와 함께 캠핑을 가려고 했던 린이, 나데시코가 감기에 걸려 혼자 스쿠터를 타고 캠핑을 떠나는 에피소드입니다.


 린이 혼자 목적지를 향해 가는 동안 나데시코 네비가 소개하는 관광지를 들리거나 온천을 들리거나 했는데, 천천히 흐르는 이 장면이 무척 좋았습니다.


 오늘 토요일을 맞아 잠시 어디론가 떠나고 싶은 기분이기도 하지만, 산더미처럼 쌓인 대학 과제와 빈약한 통장이 그저 집에만 머무르게 하네요. (웃음)


 그래도 오늘 이렇게 <유루캠프 3권>을 읽으면서 린과 나데시코의 즐거운 캠핑을 즐길 수 있어 다행입니다. 지친 일상 속 여유가 필요하신 분께 강력히 추천해드립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현자의 손자 4 - 천하무쌍의 마왕 강림, L Novel
요시오카 츠요시 지음, 키쿠치 세이지 그림, 최승원 옮김 / 디앤씨미디어(주)(D&C미디어) / 2018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먼치킨 하렘 주인공이 아니라 먼치킨 주인공이 등장하는 <현자의 손자> 4권이 발매되었습니다. 문득 '어? 먼치킨 주인공이면 다 같은 거 아냐?'라며 의아해하실 수도 있는데요, <현자의 손자> 주인공은 다른 먼치킨 주인공과 조금 다릅니다.


 왜냐하면, 그는 오로지 한 사람을 좋아하면서 한 사람과 빠른 속도로 맺어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현자의 손자 4권> 마지막에 주인공 신은 약혼자가 된 시실리와 벌써 '결혼식'을 갖기로 결정했습니다. 와우! 이거 정말 놀랍지 않나요? 결혼이라니!


 다른 이세계 전생 먼치킨 작품과 비교한다면 주인공 신은 대단히 여러 부분에서 성실한 인물입니다. 그래서 <현자의 손자> 시리즈는 재미있게 읽을 수 있습니다. 뭐, 이 부분 말고 '마인'이라는 존재와 싸우는 이야기도 충분히 재미있죠. 판타지와 모에의 절묘한 조합이랄까?


 하지만 오늘 <현자의 손자 4권>은 마인과 싸우는 이야기보다 신과 시실리가 함께 바캉스를 즐기는 이야기를 더 재미있게 읽을 수 있었습니다. 신이 시실리와 함께 보내는 시간은 '바보 커플'이라는 말이 저절로 나왔는데, 이게 정말 부럽더군요. (웃음)


 마인과 싸우는 한편, 여유를 즐기는 <현자의 손자 4권>. 언젠가 시실리 같은 히로인과 맺어지고 싶어졌습니다. 아하하. 아니, 애초에 시실리 같은 히로인을 거절하는 사람이 이상한 거라고요! 아아~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Fate/stay night [Heaven's Feel] 3 - SL Comic
타입 문 지음, 타스쿠오나 그림 / 디앤씨미디어(주)(D&C미디어) / 2018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애니메이션 극장판 <페이트 스테이 나이트 헤븐즈 필 1부>를 보고 상당한 시간이 흘렀습니다. 2018년에 2부가 상영할 예정으로 알고 있는데, 2부를 기다리는 건 왜 이렇게 시간이 더딜까요? 참, 일본에서 개봉하는 날 비행기를 타고 일본으로 가고 싶은 심정이죠.


 오늘은 2부를 기다리는 동안 잠시 답답함을 풀어줄 수 있는 만화 <페이트 스테이 나이트 헤븐즈 필 3권>을 소개합니다.


 <페이트 스테이 나이트 헤븐즈 필 3권>은 교회에서 나온 에미야 시로와 토오사카 린이 이리야와 버서커에게 습격을 받는 장면으로 시작합니다. 이 장면은 <무한의 검제> 편에서는 아쳐가 활약하며 길게 싸움을 가져가며 멋진 액션 장면이 그려졌습니다.


 하지만 <헤븐즈 필>에서는 시로가 대신 버서커의 공격을 맞으며 빠르게 싸움이 종료되었습니다. 그래서 다소 맥이 빠지는 부분일 수도 있지만, <헤븐즈 필 3권>에서는 그동안 다른 루트에서 언급하지 않거나 늦게 등장한 에피소드를 일찍, 확실히 다루었습니다.


 바로 세이버를 통해서 키리츠쿠와 코토미네의 이야기를 에미야 시로가 듣게 된 것이죠. 세이버가 말하는 진실에 놀란 에미야 시로는 교회에 찾아가 다시 코토미네 키레에게 지난 성배 전쟁의 이야기를 듣게 됩니다. 여기서 시로는 길가메쉬와도 짧게 만나기도 합니다.


 대체 에미야 시로가 교회의 코토미네 키레를 통해서 어떤 이야기를 들었을까요? 여기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는 <페이트 스테이 나이트 헤븐즈 필 3권>을 참고해주세요. 그나저나 린, 세이버는 참 귀여군요. (웃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