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에 이렇게 외치고 한참 웃었다. 참고 있었는데 또 어마무시한 임팩트를 받을 생각을 하니 차마 일찍 시작하지 못하고 있었는데...... 이러면서 혁명의 영점을 아껴 읽는중. 비가 보슬보슬 내리고 있다. 샌드위치 만들 식빵 사러 나가야 하는데 비가 오니 춥고 아 우산 들고 나가기 싫고 그냥 누룽지나 끓여먹어야겠다 싶음. 책 얼른 읽고 리뷰 써야하는데 이게 가능하지 않다. 또 부글부글 욕망이 끓고 있어서. 하고싶은 게 너무 많아. 으아아악 하고 잠자기 전에 소리 질렀더니 딸아이 왈, 아이구 우리 애기 하고싶은 게 그렇게 많아요. 아이구 조금씩 해요. 그러다 몸 상해요. 그래서 결국 끌려 들어가서 자고말았다......




 



댓글(8) 먼댓글(0) 좋아요(2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비연 2020-05-28 09:09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선행의 바람... 이런 ;;;;

수연 2020-05-28 09:12   좋아요 1 | URL
선행자는 반성하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렇게 외치고싶은_ 하고 오늘 다섯 페이지만 읽어야지!!

단발머리 2020-05-28 09:22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아시겠지만... 들리는 말에는 요즘 애들 하도 선행을 많이해서 1학기 선행은 선행이 아니라 예습이라고 한다네요.
그나저나 선행해서 수연님 소리지르게 한 사람은 도대체 누구래요? @@

수연 2020-05-28 09:43   좋아요 1 | URL
실은 마리아 미즈 읽고 넘 충격이었던지라 이 책은 진짜 재독해야겠다 하고 마음먹었던 차 근데 재독하려면 미리 읽어야 하나 하고 있었던 찰나 그 누군가 선행을 하고 있었다는...... 가서 막 때려줘야지 등을 톡톡 하고 있답니다...... ㅋㅋㅋ

다락방 2020-05-28 09:28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책장 아름답습니다, 수연님. 앞으로 더 아름다워질 책장을 기대합니다.

그나저나 선행 바람 어쩌면 좋아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수연 2020-05-28 09:44   좋아요 1 | URL
제가 고백했죠. 다락방님 만나서 여성주의 책 함께 읽기 한 게 올해 제가 한 일 중에 아마 최고일 겁니다. 이러고 아 책장 사진 어른거려 다 읽지 못할 거 앎에도 불구하고 한가득 사서 책장 채워넣고 싶어요 하고 오늘부터 에코페미니즘 선행이닷!!

단발머리 2020-05-28 09:50   좋아요 1 | URL
책장 이뻐요, 수연님! 저도 가부장제와 자본주의 넘 좋았어요.
근데 여기저기 선행이야기가 많네요. 아이들 얘기는 아닐텐데 무슨 이야기인지 @@

수연 2020-05-28 10:01   좋아요 1 | URL
그 누군가가 불러일으킨 파장이 이렇게 클 줄이야 ㅋㅋㅋㅋ 날 좋아요. 눈 건강해야하니까 눈 운동 하면서 읽도록 해요! 문득 학교 가지 않아도 행복할 거 같은데 그런 생각이 문득_ 괜시리 아침부터 막 기분이 좋으니 로또를 사야하나 하고 생각중이어요. 로또 당첨되면 와인 마시면서 선행 학습에 대한 이야기를 같이 나누어보자고 해야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