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의 영어두뇌 - 국내 유일 영어두뇌 전문가가 밝히는 영어의 해법
박순 지음 / 엘도라도 / 2014년 1월
평점 :
품절


쉽고 편한 지름길은 없다는 사실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다.

저자가 내놓은 해법인 영어를 많이 읽어주라는 조언이 말은 쉽지 정말 따라 하기는 피곤한 일이다. 그래서 많은 부모들이 영어DVD를 틀어주곤 한다.
저자는 영어교재를 틀어주더라도 부모나 할머니가 곁에 있어야 한다고 주장한다.

특이하게도 영어를 배우는데 국어 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꽤 많은 분량을 우리말 공부 방법에 할애한다.
영어를 가르치기 위해 뼈대가 되는 국어 교육까지 할 정도로 지극정성인 부모 밑에서 자란 아이가 어떤 것이든 못할 수 있을까 싶을 정도다.

뒷부분의 두뇌에 관한 부분은 너무 전문적인데다가 굳이 소용있나 싶지만 마지막에 전자기기보다 종이책이 유용한 이유는 꼭 되새겨 볼 만 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중고] 아프니까 청춘이다
쌤앤파커스 / 2010년 12월
평점 :
판매완료


아파보긴 커녕.. 재직 시절 학내의 진정으로 아픈 자들을 외면하면서, 자신이 이 사회를 만들었냐고 항변하던 철판같은 뻔뻔함... 정치에 입문한다면 대성하실듯...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중고] 뇌 - 하 (반양장)
베르나르 베르베르 지음, 이세욱 옮김 / 열린책들 / 2002년 7월
평점 :
판매완료


중고판매자 라온XX.. 양심도 없는 뻔뻔한 판매자같으니... 모서리가 다 부서지고 찢어진 책을 '최상'이라고 팔아먹다니... 정직하게 좀 팝시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알라딘고객센터 2017-05-12 18:1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불편드려 죄송합니다. 다만, 중고샵 회원간 거래 상품으로, 저희가 재고를 가지고 있어서 배송하는 것이 아니다 보니 자세하게 확인 후 좀더 빠르게 보내드리기 어려웠던 점 조심스럽게 양해말씀드립니다. 나의계정에서 해당 거래 내역 클릭하시면 판매자분 연락처 확인 가능하고, 소통 하실 수 있으니 이 부분은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
이후 이용하시면서 불편하신 부분은 나의계정>1:1고객상담으로 연락주시면 신속하게 안내 드리고 있으니 참고해주십시오. 편안한 시간 보내세요. 감사합니다.
 
[중고] Mom CEO
쌤앤파커스 / 2006년 12월
평점 :
판매완료


알라딘 중고서적 판매자 마고X... 스테이플러에 테이프를 덕지덕지 붙여놓고.. '상'이라니요... 관리가 안되는 게 중X나라 수준이네요.. ㅜㅜ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비연 2017-05-09 21:0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알라딘고객센터 2017-05-12 18:1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불편드려 죄송합니다. 다만, 중고샵 회원간 거래 상품으로, 저희가 재고를 가지고 있어서 배송하는 것이 아니다 보니 자세하게 확인 후 좀더 빠르게 보내드리기 어려웠던 점 조심스럽게 양해말씀드립니다. 나의계정에서 해당 거래 내역 클릭하시면 판매자분 연락처 확인 가능하고, 소통 하실 수 있으니 이 부분은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
이후 이용하시면서 불편하신 부분은 나의계정>1:1고객상담으로 연락주시면 신속하게 안내 드리고 있으니 참고해주십시오. 편안한 시간 보내세요. 감사합니다.
 
당신의 아이는 원래 천재다
이지성 지음 / 국일미디어(국일출판사) / 2011년 4월
평점 :
품절


책을 펼치고 전체 분량의 10분의 1이 넘어갈 때까지 계속해서 반복되는 내용이라고는 저자가 왜 선생님이란 직업을 포기했는지, 우리의 아이들이 얼마나 뛰어난 잠재력을 갖고 있는지, 공교육의 한계가 얼마나 명확한지,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아이가 기존의 커리큘럼으로 인해 잠재력을 잃어버리고 평범한 인재로 전락하는지 등의 문구만 반복된다.

아마 이 책의 본문에서 '커리큘럼'과 '잠재력' 등의 중복되는 단어만 뺀다면 아마도 책의 분량은 절반 이하로 줄 것 이다.
무한한 잠재력을 가진 아이가 공교육과 기존의 사교육 커리큘럼 때문에 성장하지 못한다고 강조한 뒤 기존의 커리큘럼은 한계가 명확하며 미래형 커리큘럼이 필요하다는 비슷한 내용이 반복된다.

전체 분량의 20%가 지날 때까지도 계속해서 미래형 커리큘럼, 해외 유학생들을 능가하는 강력한 커리큘럼 운운한다.


저자가 강조하는 고전 읽기 같은 내용은 이미 케케묵은 내용들이다. 선진국에서도 널리 시행되는 교육 방식이고, 일본의 명문 고등학교에서도 3년동안 1권의 고전을 읽으며 명문대에 학생들을 진학시킨다.

초일류 리더의 조건이 '지혜와 정'이라는 식의 두루뭉실한 조언은 틀에 박힌 잡지나 신문 기사를 읽는 것 같다.
정답을 독서라고 정해놓고 안철수, 박현주, 정주영 등 동시대의 위인들의 공통점이 독서라고 하면서 독서 만능론을 이야기한다.

추리 소설이 아닌 묵직한 고전을 읽어야 한다면서도 한편으로는 '먼 XX XX XX'같은 책을 추천하는 것도 의문스럽다.(친일파 청산을 부정하고, 일제 시대를 미화하는 내용이 담긴 책이다.) '만화로 읽는...' 식의 가벼운 책들보다는 문고본이라도 고전을 추천하면서 말이다.


경제 교육 부분에서는 말도 안돼는 저자의 고루한 사고 방식이 아쉽기만 하다. 요즘 고학력 실업자들이 생기는 원인이 사회적 구조 문제도 있지만, 대기업과 공무원만을 선호하는 세태 때문이라고 질타한다. 그리고 일단 중소 기업에 들어가서 몸값을 높여 억대 연봉으로 대기업에 스카웃 되라고 조언한다.
정말로 현실을 몰라도 너무 모르는 책상물림식 충고들이다.




뭐 그렇긴 하지만... 해리 포터가 아닌 철학 고전들을 읽힘으로서 아이의 두뇌가 바뀐다는 저자의 주장은 맞는 말임에 공감하지 않을 수 없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