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지렁이다 환경지킴이 1
차보금 글, 김영수 그림 / 사파리 / 2008년 3월
평점 :
구판절판


그림을 보면서 무척 낯익다 싶어 작가 프로필을 보니, 너무나도 재미있게 읽었던 <<내 동생 싸게 팔아요>>의 그림작가의 작품이네요. 딸아이도 정말 여자 아이와 남자 아이의 얼굴이 똑같다며 좋아라 합니다.

징그럽게만 생각하는 지렁이가 우리 농사에 얼마나 큰 도움을 주는지를 이야기 해 주고 있습니다. 지렁이 흙톨이는 농약, 비료를 뿌린 봄이네 토마토 밭에서는 살 수 없어 두엄냄새 향긋한 강이네 밭으로 이사를 갑니다. 오동통촉촉 마을에 도착한 흙톨이는 수박 시소도 타고 배춧잎 미끄럼도 타고 두엄더미에서 신나게 놀면서 영양분이 듬뿍 든 흙을 먹고 올록볼록 똥도 쌉니다. 이러저리 지렁이들이 만든 작은 길로 빗물이 촉촉이 젖어 들면 흙은 포옥폭 건강한 숨을 쉽니다.

무더운 여름 일주일 내내 쉬지않고 내린 비로 봄이네 밭의 흙은 자꾸 쓸려 내려가고 토마토는 병들지만, 지렁이 덕에 더욱 건강해진 강이네 밭에 사는 토마토는 싱싱하게 잘 자라지요.

강이가 일러준 땅속 괴물이 하는 일을 알고 이제 봄이도 지렁이가 살 수 있는 환경으로 밭을 만들어서 ("아빠 농약은 절대 안 돼요.") 제대로 농사를 지으리라 맘 먹습니다.

유아들에게 지렁이의 유용성을 일러 주면서, 비료와 농약의 유해성도 일러 줄 수 있는 참 좋은 환경도서라 생각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요셉의 작고 낡은 오버코트가 - 베틀리딩클럽 취학전 그림책 1003 베틀북 그림책 4
심스 태백 지음 / 베틀북 / 200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책도 무척 유명한 책으로 알고 있다. 심스 태백은 이 책으로 2000년에 칼데콧 상을 수상하였다고 한다.

요셉의 작고 낡은 오버코트가 재킷으로, 조끼로, 목도리로, 넥타이로, 손수건으로, 멜빵바지의 멋진 단추로 변해가는 장면이 재미있다.

떽데구루루 단추가 굴러가 찾지 못하게 된 요셉은 이제 더 이상 아무 것도 할 수 없게 되고 그래서 요셉은 오버코트가 단추가 된 이야기를 그림책으로 만들었단다. (요셉=심스 태백? ㅋㅋ~)

이 책은 요셉의 검소함을 본받자는 교훈을 우리에게 주려고 하는 그런 책은 분명 아닐 것 같다. 그냥 읽으면 된다. 그리고 재미있다 느끼면 된다, 참 잘 그렸구나, 참 잘 만들었구나, 기발하구나! 감탄하면 그것으로 족하지 않겠는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동물병원 쪽빛문고 5
다케타쓰 미노루 글.사진, 안수경 옮김 / 청어람미디어 / 2007년 2월
평점 :
절판


책을 읽으면서 한 번씩 이런 생각을 할 때가 있구나.

이렇게 사는 사람도 있구나!

그리고 덧붙여서 나는 그렇게 못 살지만, 이런 분들이 있어 이 세상의 숨통이 트이면서 제대로 돌아가는 것은 아닐까 하는 그런 생각!

우리 사는 세계가 도시화, 문명화, 기계화 되어 감으로써 야생의 동물들은 농약으로 인해 피해를 받거나, 밀렵꾼들이 마구 버린 바늘에 찔리거나, 자동차에 치이거나... 그렇게 다치고, 아프고, 죽어간다.

주인 없는 그 야생동물들을 치료 해 주는 것은 아무 이득 없는 일-벌이가 안 되는 일-이지만, 온 가족이 동물들을 보호하는 의사가 되어 그들과 더불어 살아가는 모습이 매우 인상적이다. 원고를 쓰고, 강연을 하여 번 돈으로 야생동물을 보살피고 있다는 작가는 그래도 지금은 젊은 수의사들이 이 일을 같이 하는 분위기이고, 나라에서도 금하던 이 일에 대해 많이 허용하는 분위기라 일을 하기가 무척 수월하다고 한다. 이런 일을 하는 사람은 틀림없이 마음이 무척이나 고운 분일거라 믿는다.

글을 읽지 않고 사진만 보아도 가슴이 찡하다. 그런데, 글이 보태어지니 짧은 글 속에 마음을 울리는 그 무엇이 함께 들어 있어 더욱 가슴이 찡하다.

이 책은 사진 위주의 책이기에 빨리 읽을 수도 있겠고, 오래 걸려 읽을 수도 있겠다. (생각을 하며 읽는다면!)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어진이의 농장 일기
신혜원 글.그림 / 창비 / 200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참으로 만만치 않은 일이기에 보는 것으로 만족하리라는 생각도 들지만, 이 책을 읽는 내내 주말농장 가꾸는 일이 굉장히 하고 싶어진다.(실천 가능성은 아주 희박하다.)

씨를 뿌리고 김을 매고, 지지대를 세워주고, 가꾸고, 벌레를 잡아주고... 하는 이야기와 아울러, 곤충 이야기, 들꽃 이야기도 양념처럼 재미있다. 만화처럼 재미있게 그려진 그림들과 말주머니들도 책을 읽는 맛을 더해준다.

4년여에 걸친 작업은 어진이를 어린 농부가 되게 해 주었겠다. 어진이가 방학식하며 받은 '농부의 마음상'처럼 멋진 상이 또 있을까? 비록 담임선생님이 주신 상이지만, 정말 가치있는 상이라는 생각이 들고, 어진이가 그 상 받았다고 하니 내가 받은 듯 기분이 좋다.

책 속에는 엄청 많은 이야기가 재미있게 풀어져 있는데, 그걸 글로 옮기지는 못하겠다. 읽어보면 후회 않을 책이다.

나는 이런 류의 책을 참 좋아한다. <<산대장 솔뫼 아저씨의 생물학교>>도 함께 권해 보고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생명이 숨쉬는 자연 산 - 어린이를 위한 갈리마르 생태 환경 교실 1
르네 메틀러 글.그림, 김희경 옮김 / 키다리 / 2007년 6월
평점 :
절판


(사)행복한 아침독서의 도서증정행사로 책을 한 권 선물 받았다. 책을 기증해 준 키다리 출판사에 감사드린다. 이전에 받은 미용사 레옹의 행복도 참 재미있게 읽었는데, 이 책 또한 깊은 재미가 있다.

사실 처음에는 별 기대를 하지 않고 봤다.

그런데, 기대 하지 않은 것이 미안할 정도로 배울점이 많은 책이다.

개인적으로 평소에 궁금했지만, 찾아보는 걸 게을리 했던 사실들을 책에서 자세히 안내 해 주었고, 전체 그림 속에서 숨은 그림 찾듯이 동물과 식물들을 찾아 나가도록 짜여진 구성이 책의 재미를 더한다.

산에 있는 무수한 생명체들을 이 한 권의 책에 어찌 다 옮길 수 있을까마는 아이들에게 기본적인 호기심을 자극해 주고,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게 잘 짜여져 있고, 또 기본적인 용어 설명이 따로 되어 있고, 찾아보기를 통해 필요한 동식물을 다시 되돌아 살펴 볼 수 있어 좋았다. 그리고 책의 내용과 관련있는 초등학교 교과 단원까지 자세히 제시 되어 있어, 관련교과를 학습하면서 참고 도서로 아이들에게 제시 해 보면 참 좋을 듯하다.

대학 시절 교수님께서 시계를 가지고 나침반을 대신 할 수 있는 방법을 가르쳐 주셨는데, 그 내용이 잘 기억 나지 않아 항상 궁금했었는데, 그 방법도 안내가 되어 있었고, 소나무과에 속하는 전나무와 가문비 나무를 구과가 잎에 달려있는 모습으로 구분할 수 있다는 것도 알 수 있었고, 하루살이의 생태에 대해서도 자세히 설명되어 있어서 도움이 되었다. 또 낙엽송의 정의도 알게 되었다.

1. 시계를 이용하여 남쪽 찾기

-시계의 작은 바늘(시침)을 태양과 일치하게 평평한 곳에 두면 12시와 시침이 이루는 각의 가운데 부분이 남쪽이 된다. 흐린 날에는 사용할 수 없지만, 아이들과 나침반을 이용하여 공부할 경우 이것에 대해 한 번쯤 설명해 주는 것도 좋겠다.

2. 전나무와 가문비나무 구분하기

-전나무는 구과가 위를 향하고 있고, 가문비 나무는 구과가 아래를 향하고 있다.

3. 하루살이

하루살이의 생명은 보통 1~3일이다. 다 자란 하루살이 성충은 오랫동안 물 속에서의 애벌레 생활을 마치고 뭍으로 나와 날아다니는데 성충은 입이 퇴화하여 먹이도 먹지 않는다. 뭍에서의 짧은 생애는 오직 번식을 위한 것이며 짝짓기를 하고 알을 낳으면 곧 죽게 된다. 세계 어느 곳에서든 볼 수 있으며 2000종 이상이 알려져 있다.

4. 낙엽송

낙엽송은 특별한 침엽수다. 대부분의 침엽수가 사시사철 푸르고 잎을 떨어뜨리지 않는 것과 달리 활엽수처럼 가을이 되면 잎사귀가 떨어져 낙엽이 된다.  

자세하지는 않다 하더라도 간단한 설명들이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는 책이라 여겨진다. 과학분야에 관심이 있는 친구에게 먼저 읽어보라고 권해 주어야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