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까지 보고 제주동문시장을 가려고 했는데 너무 피곤해서 동문시장주변 까페에서 잠깐 졸았다

핸드폰충전하고 (아시아나는 모바일체크인해서 SNS로 표를 받아서 밧데리를 조심해야함)

쥬스 한잔 마시니깐 4시정도 되었음

그리고 김만복김밥으로 갔는데

그 지점은 코로나때문에 테이크아웃만 가능했어요

어쨋든 김밥을 싸고 다시 택시를 잡고

공항으로 향했다~~~~


그때는 그냥 찌는듯이 더운 맑은 여름 날씨였어요

(어제는 분명 비온다고 했는데)


이미 모바일체크인을 한 후라 짐만 맡겼어요



공항에 사람들 많았어요

김포공항보다 훨씬 많더라구요


공항푸드코너에서 아까 가져온 김밥을 먹었는데

정말 맛있더라구요

다른것도 더 시킬걸 하는 마음이 들었음~~

다음에 제주도 오면 김만복김밥 본점을 가야겠음




탑승구에서 바라보는 비행기들


면세점에 갔는데 아주 사람들고 북적이더라구요


코로나환자가 왜 제주도에 드문지 이유를 모르겠음



특산품코너에서 산 소주잔과 미니어쳐 소주세트 ㅋ ㅑ~


제주도 물가가 비싼지 가격이 좀 나가요

이게 2만원이더라구요

그냥 소주먹는게 낫겠다 이정도로~~~


7PM에 비행기에 탑승했습니다

제주공항의 날씨는 그저 선선하였음

김포의 날씨가 너무나 걱정되는 한편~~~~~

역시 기장의 목소리가 떨리고 있었다

'김포 날씨는 무난한듯합니다'



이번엔 체크인을 늦게해서 통로쪽에 앉았다


제주공항 안녕~~~~


김포로 가면서 거기에 또 국지성호우가 쏟아질때 도착할까 너무 우려했는데

비는 안 쏟아지더라구요

너무 다행이었습니다~~~


이젠 다 블로그를 썼으니 오늘의 일정을 이걸로 마무리해야겠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