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변의 카프카 (상)
무라카미 하루키 지음, 김춘미 옮김 / 문학사상사 / 2003년 7월
평점 :
구판절판


책을 읽고나면 책안의 세계를 여행한 기분이 들게하는 신기한 책이다. 지금은 옛 여자친구의 책장 어딘가에 꼽혀있을 책...
책 내용처럼 어쩌면 나는 그녀와 어떻게든 다시 만나게 되는걸까? 신기하고 재미있는 책이다. 이것이 소설이 우리에게 주는 최고의
선물이라고 본다. 인간의 상상력을 자극하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일본의 맛, 규슈를 먹다 - 밥 위에 문화를 얹은 일본음식 이야기
박상현 지음 / 따비 / 2013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편협한 저자의 시각에 매몰되지 않기를...뭔가 여러가지 책에서 다뤘지만 저자의 시각은 너무나 편협하다. 그러니 참고만 하시길 바란다.
특히 스시편이 그러하다. 의도적으로 아주 의도적으로 편협하게 적은 파트라 아주 싫어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운동 미니멀리즘 : 짐마일로 클래식 - 최소의 운동으로 최적의 몸 만들기
이기원 지음 / 올림 / 2013년 2월
평점 :
절판


x같은 책, 책에서 말하는 대드리프트라는 운동에 대해 어떻게 하라는 정보가 거의 없다. 게다가 운동 계획 같은 쪽엔 아예 글이 없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심플한 생활의 권유 - 하루에 하나씩 실천하는 마음 씻는 법
마스노 슌묘 지음, 김혜진 옮김 / 더난출판사 / 2013년 3월
평점 :
품절


일단 정말 좋은 책이다. 읽기 쉽고 내용도 쉽다. 이렇게만 적으면 무슨 초등학생 용 책처럼 느껴지겠지만 책에서 우리가 배워할 건 ‘그 행동‘이기 때문에 쉽지 않은 책이기도 하다. 도대체 이런 좋은 책이 왜 재판이 안되고 안팔리는 이해가 안간다. 언젠가는 죽게될 우리의
운명을 생각하며 읽어보자.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일단 멈춤, 교토 - 서두르지 않고, 느긋하게 교토 골목 여행
송은정 지음 / 꿈의지도 / 2018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00자 리뷰에서 적은 것처럼 작가는 여행의 비일상적 일상을 원래의 '일상'과 동일시 한다. 아니 그렇게

하고 싶어하는건가? 쉽게 말해 여행가서 가벼운 마음으로 거리를 걷는 것 자체가 '일상'이 아니다. 나에겐 일상은

새벽6시에 일어나서 대충 아침 먹고 만원버스 타고 직장에 출근하거나 학교에 등교하는 그런 모습들이다. 

 

 다음 마이리뷰이니 에세이 파트만 조금 적어 보겠다.

 <에세이 파트>

작가님이 에세이를 중간 중간에 적으셨는데 글이 짧아서 그런지 글자체에 주제라던가 중심이 없는 것 같다.

그냥 감성적인 단어 몇개 적었다고 글도 감성적이 되지는 않는다. 게다가 에세이 중간 중간 작가가 본 

영화를 예로 들면서 A라는 영화의 어떤 어떤 부분이 생각나요..이런 식으로 적는다. 하지만 난 작가가 언급한

영화를 하나도 본적이 없다. 누군가 공감해주길 바라는 글을 쓰는 사람이라면 자기가 본 영화를 다른 사람이 

못봤을 가능성도 생각해야 하는게 아닐까? 교토의 커피숖의 배려에 감동만 하지말고 자신도 실천하는 글쓰기를

했었더라면 더 좋았을듯 싶다. 


 글쓰기는 참 어려운 작업이다. 그래서 편집자가 있고 교정자가 있고 편집부장이 있다. 그들이 정신을 놓고 

작가도 정신을 놓고 글을 싸게 되면 말그래도 쓴 글이 아니라 싼 글이 책이되어 출판이 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