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TV 무슨 영상 찍을까 생각하다 첫페이지 읽는 동영상 찍었습니다. 

알라딘 메인에 첫문장 보기 코너도 있고, 저작권 문제도 첫페이지는 미리보기 공개되는 경우 많으니깐 괜찮을 것 같은데, 

알라딘에서 가이드라인 주면 수정하도록 하겠습니다. 

 

※ 무편집에 화면 90도 돌아가고, 마지막에 말하다 끊김 주의

 

알라딘TV 뭔지 감이 잘 안 잡혀서, 남들 하는 거 좀 보고 하고 싶은데, 알라딘에서 어떻게 가공해서 컨텐츠 만들지 궁금했는데, 그냥 올라가는군요! 알라딘 정말 이대로 괜찮습니까??


야심차게 책 15권 쌓아두고 시작했는데, <나- 시몬 베유> 하고, 정세랑 <옥상에서 만나요> 말하다가 팍 끊깁니다. 


<나- 시몬 베유> 는 시몬 베유의 자서전입니다. 

시몬 베유에 대해 잘 알지 못했는데, 이번에 <국가가 아닌 여성이 결정해야 합니다>와 <나- 시몬 베유>를 읽고, 좀 더 잘 알게 되었습니다. 1927년 프랑스에서 유대인 건축가의 딸로 태어나서 1944년에 홀로코스트를 겪으며 아우슈비츠에 수용되었고 가족을 잃습니다. 후에 법학과 정치학을 공부하고, 판사가 되어 법조계에서 일하다가 보건복지부 장관이 되어 '베유법'이라 불리는 임신중단 합법화 법안을 제출하여 통과시킵니다. 딱 이 부분이 나와 있는 책이 <국가가 아닌 여성이 결정해야 합니다> 입니다. 유럽의회 최초의 선출직 의장을 맡았습니다. 


이 책에서 가장 인상 깊었던 것은 유럽 현대사의 굵직한 사건들을 여성 정치가의 눈으로 보는 것이었습니다. 홀로코스트, 아우슈비츠 생존자인 그가 회고하는 정치적 사건들은 그 자체로 의미 있고, 경험에서 나온 힘이 있습니다. 


정세랑의 <옥상에서 만나요> 는 나만 이제 읽나 싶게 많은 분들이 읽은 책이지만, 역시 정말 재미 있습니다. 기대치 않게 다양한 장르!적 묘미를 지니고 있고, 오랜만에 아, 대천재 이야기꾼! 생각이 든 책이었습니다.그 전에는 존 어빙 책 읽으면서 생각했던 건데요, 노력파보다는 천재파 일 것 같은 느낌. 아니라도, 일단 책이 너무 쉽고 재미있게 잘 쓰여져서 그런 느낌 받아요. 영상이 중간에 끊기는데, 어쩌면 잘 된거인지도 모르겠습니다. 검열 들어갈 단어 삐- 가 나오거든요. 


   


댓글(1)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하이드 2020-03-11 06:4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헛, 이렇게 올라가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