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讀書記錄 180207

 

, 조선 선비의 자존심

 

한국 자본권력의 불량한 역사의 독후감을 쓰면서 양극화에 대한 언급했는데, , 조선 선비의 자존심에 있는 교육의 방법을 통해 교육의 양극화를 이야기하고자 한다.

 

* 마립간의 철학적 관점을 설명하는 핵심어들 http://blog.aladin.co.kr/maripkahn/3459932

24) 자연이 위대한가, 인간이 위대한가.

 

p288 서경덕은 학문하는 방법에서도 정통 성리학과는 다른 길을 걸었다. 성리학의 태두인 주자의 학문 방법은 대학에 나오는 격물치지 格物致知’, 즉 사물의 이치를 끝까지 파고들면 앎에 이른다는 것이다. 이 말은 독서를 통해 궁구 궁구하면 마침내 깨닫게 된다는 뜻이다. 그러나 서경덕은 18세 때에 이미 독서를 통해 사물의 이치를 깨닫는 방법을 부정하고, 먼저 궁리와 사색을 통해 사물의 이치를 직접 탐구한 후 독서를 통해 확인하는 방법으로 학문을 했다.

 

인간의 윤리적 관점에서 보자면, 학생들은 자율적으로 공부하고, 다들 열심히 공부해서 실력의 편차가 크지 않는 것이 선 이자 정의 正義. (이하 글에서 실력의 편차가 크지 않는 것을 평등적 결과, 줄여서 평등이라고 하자.)

 

첫 번째 교육 모델 1은 선생님이 가르치고 학생들이 따라하는 것이다. 그리고 아이들의 창의력, 자율성 등으로 고려하여 교육 방법을, 자율적으로 학생 스스로 공부하는 방법은 교육 모델 2이다. 심지어는 구구단도 외지 않게 한다. 스스로 구구단의 의미를 깨달을 때까지 기다린다. 그리고 필요에 따라 학생 스스로 외게 된다. 이 둘 교육 방법을 비교하면 모델 2에서는 대부분의 학생들의 학업 결과가 모델 1보다 성적이 떨어졌다. 반면 선생님이 가르치는 방법으로 볼 수 없었던 성적을 거둔 한 두 명의 학생들이 있었다.

 

이해하기 쉽게 비유해서 숫자로 비교하면

모델 1의 학급 ; 학급 평균 점수 70, 최상 점수 80, 최하 점수 60

모델 2의 학급 ; 학급 평균 점수 63, 최상 점수 99, 최하 점수 40

북유럽( 어느 나라)에서 자율성이라는 가치관에 따라 교육 방법 모델 1에서 모델 2로 교육 방법으로 바꿨다가 성적 成績 양극화라는 결과로 인해, 다시 평등적 가치관에 따라 모델 1으로 전환하였다.

 

다른 예로, 신인 가수 선발 경연 대회에서 같은 현상을 보인다. 음악 학원을 다닌 우리나라 지원자가 대부분의 상위권을 차지하지만 우승은 외국에서 거주하던 지원자가 차지한다.

 

인간의 의지로 교육에서 자율성과 평등을 동시에 얻을 수 있다면, 인간은 자연보다 위대하다. 자연은 자율성과 평등, 둘 중 하나의 가치관을 선택하라고 강요하고 있다. 내가 알고 있기로는 인류가 (자율성과 평등을 동시에 성취한) 이상적 상황은 없었다.

 

또한 내 기억으로는 우리나라에서 모델 2의 교육 방법을 실시했다고 생각된 상황은 없다. 그리고 나는, 모델 2의 교육 방법을 선택하였기 때문에, 사교육을 시키지 않는 부모, 스스로 깨달을 때까지 (학교 수업과 관계없이) 구구단을 외지 않게 했다는 부모를 만난 적은 없다. (그러나 대중 매체에 사교육을 시키지 않는 부모라고 소개된 사람은 알고 있다.)

 

학생들이 사교육 때문에 피폐되고, 심지어 가끔 자살도 하지만, 우리는 모델 1의 교육 방법을 택했을 뿐이다.

 

우리나라에서 교육 정책을 논할 때, (편견과 편애를 가지고 있는) 정의로운 사람들이 자율성과 평등을 동시에 주장하면서 만들어 낸 정책들이 자율성을 해치고, 양극화를 가져 온 결과를 보게 된다. (나는 정의로운 사람의 주장에 동의하면서, 결국에는 균형을 잡는, 질적 판단이 아닌 양적 판단이다. 그러나 나와 그들의 차이점은 나는 상보적인 것을 전제로 방법을 모색한다.)

 

책으로 돌아오면 조선 사회는 보편적으로 모델 1을 택했고, 서경덕은 모델 2를 택했다.

 

남명 조식과 퇴계 이황을 비교하면, 조식은 보다 극단적인 모델 1을 택했다. 조식은 어느 수준에 오르기 전까지, 학생들이 (부족한) 자신의 의견을 내는 것을 부정적으로 생각했고, 이황은 경서를 통해 선현들의 생각을 배우는 것을 병행하여 학생들이 (부족하지만) 자신들의 의견을 내는 것을 부정적으로 생각하지 않았다.

 

p286 서경덕은 독특한 학풍과 여러 기행 기행으로 이황, 조식, 이이와는 또 다른 학문 세계를 구축했다. ... 먼저 서경덕은 성리학학의 정통학설인 이기이원론 理氣二元論과는 다른 기 를 중시하는 이기일원론 理氣一元論의 학설을 주장하였다./서경덕의 이기일원론은... ‘유물론철학에 가깝다고 할 수 있다. ; 나는 내가 아는 범위에서 조선의 성리학을 조식-이황으로 이분법을, 또는 조식-이황-이이(서경덕) 삼분법을, 또는 조식-이황-이이-서경덕의 사분법을 사용하기도 한다. 이들 네 사람이 내게는 사현 四賢이다. 잘 사용하지 않지만 오분법으로 하면, 송강이나 고산이 다섯 번째가 된다./一蠹, 蓑翁, 靜庵, 晦齋 - 東方 四賢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 讀書記錄 180206

 

한국 자본권력의 불량한 역사 서평 별점 ; ★★★★ 도서관 대출

 

정의로운 사람은 대부분 편견과 편애를 가지고 있는 사람이다. 엄청난 죄를 짓고도 집행유예로 풀려난 이재용 재판은 판사의 그릇된 편견과 편애 때문이 아니라 거악에 대한 "편견 없음" 과 정의에 대한 "편애 없음" 이 낳은 결과이다. ; 곰곰생각하는발

 

(아무리 나쁜 평화라도 전쟁 보다는 낫다. (이완용), 나는 가장 좋은 전쟁보다 가장 나쁜 평화에 가치를 더 부여합니다. (문재인 대통령))

 

* 어렵지 않아요 http://blog.aladin.co.kr/maripkahn/781472

나는 이전에 쓴 글에서 선한 (착한) 전쟁은 가능한가, 있었는가?’라는 질문을 던졌다.

 

* 마립간의 철학적 관점을 설명하는 핵심어들 http://blog.aladin.co.kr/maripkahn/3459932

24) 자연이 위대한가, 인간이 위대한가.

 

* 학생들의 공부에 대한 시험과의 이론적 관계는 ; 학생들이 성실하게 공부하고 공부한 결과로, 학생들의 실력을 확인하는 것이 시험이다. 그러나 공부와 시험이 반복되는 일정한 순환 cycle이 반복되다 보면 학생들은 시험 성적을 위한 공부를 하게 된다. 이것이 공부와 시험과의 실질적 관계다.

 

가장 나쁜 평화가 가장 좋은 전쟁보다 좋다. 통상적으로 인간의 도덕-윤리에 의하면 전쟁은 절대악이고, 평화는 절대선이다.

 

인류 역사는 전쟁와 (전쟁의 중단이라는) 평화가 반복된다. 그리고 평화 시기에는 계층화를 통해 양극화라는 모순이 축적된다. 모순이 한계점에 이르면 전쟁이나 혁명이라는 파국을 맞고 제로 그라운드 zero ground라는 모순을 일시에 없앤 상황이 발생한다. (혁명은 작은 전쟁이다.)

 

인간 윤리에서 절대적인 선은 전쟁이 없이 평화가 유지되면서 모순이 축적되지 않는 상황이다. 나는 크고 작은 인간 사회에서 모순이 축적되지 않은 경우를 알지 못한다. 다시 정리하면 인간은 평화 시기에 끊임없이 모순을 축적한다. - 이 상황이 (인간의 관점에서) 윤리적인가?

 

도덕경; 天地不仁 以萬物爲芻狗, 聖人不仁 以百姓爲芻狗

 

인간은 정의로운 편견 (또는 편애)을 가지는 것에 무게를 두려하고 그 결과를 긍정한다면 인간은 자연보다 위대하다. 그러나 (자연의) ‘편견 없음의 결과를 긍정한다면 자연은 인간보다 위대하다. ; 나는 판단을 유보한다.

 

한국 자본권력의 불량한 역사에서 이야기한 것은 한국의 일제 식민지 해방과 한국 전쟁이라는 파국 이후에 평화 시기가 지속되면서 점차적으로 축적되고 있는 모순에 관한 것이다. (현 상황이 임계점에 가까웠는지는 나는 모른다.)

 

정의로운 사람은 평화, 비폭력에 대해 편견과 편애를 가지고 있다. (이 문장에 대한 반례를 찾으면 가부장제를 극복하기 위한 페미니즘의 일부 폭력에 대한 긍정이 있다.)

 

뱀발) 이 글은 책을 읽고 미리 써 놓았던 글이나 글 서두에 곰곰발 님의 글을 인용하면서 수정함.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cyrus 2018-02-06 16:3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제가 마립간님의 글을 읽고 댓글을 자주 남겨서 그런 것일까요? 마립간님의 글 본문에 있는 ‘cycle’를 처음에 ‘cyrus’으로 봤어요. ^^;;

마립간 2018-02-07 07:43   좋아요 0 | URL
삭막한 서재에 자주 방문하고 댓글을 남겨주셔서 cyrus 님께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 讀書記錄 180124

 

잃어버린 게놈을 찾아서 독서중, 구매

 

경고] 이 남성, 여성으로 구분되지 않는다고 생각하시는 분은 흑인, 백인, 황인의 구분도 존재하지 않는다고 생각할 테니 아래 동영상과 내 의견은 의미가 없을 것이다. 오히려 분노를 유발할 수도 있으니, 읽지 마시길.

 

* 디바제시카(Deeva Jessica)

#1 미국문화▶︎ 인종별 인체 생물학적 비교!! -디바제시카(Deeva Jessica)

https://www.youtube.com/watch?v=z6mGQ59btHg

#2 미국문화▶︎ 인종별 생물학적 비교분석! 여성편(analysis by race)

https://www.youtube.com/watch?v=MfDb-Jvbhpg

#3 미국문화▶︎ 인종별 생물학적 비교분석! 여성편(analysis by race)

https://www.youtube.com/watch?v=uWVxz2N1RD0

#4 미국문화▶︎ 인종별 생물학적 비교분석! 여성편(analysis by race)

https://www.youtube.com/watch?v=uiVOekjaZLY

 

* 흑인vs백인vs황인 "재미있는 각 인종별 특징들"

https://www.youtube.com/watch?v=UFNSq4u8cMc

 

내가 단순화한 흑인, 백인, 황인은 이렇다.

 

흑인 ; 인간의 원형 original (classic) type이다. 원조를 좋아하는 사람에게 매력적일 것이다. 우리나라 사람 관점에서 호감 가는 것은 다리가 길다는 것, 근육질이라는 것, 운동 능력이 뛰어나다는 것. 내 친구는 미국에 거주하면서 흑인 여성을 봤을 때, 다리가 배꼽에서 갈라져 나온 것처럼 보였다고 했다.

 

황인 ; 인간의 최신형 update type이다. 코도 낮고 눈도 새우 눈이고 남성의 성기도 작다. 추위에 적응된 탓이다. 다리가 짧다. 산악 지역에 적응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나중에는 말을 타는데 장점으로 작용했다. 장점은 수학과 같은 두뇌사용에 있다. (평균적으로 말이다.) 그리고 오래 산다.

 

백인 ; 인간의 대중형 general (public) type이다. 흑인 장점과 황인의 장점으로 문화를 선도하여 21세기의 지구는 백인으로 시작된 meme으로 지배되고 있다.

 

원형, 대중형, 최신형, 이 세 가지 특징은 모두 윤리적 우열의 판단의 근거는 아니다. (우리 황인의 입장에서 시간 흐름의 결과를 윤리적으로 보는 것에 대해 조심해야 한다.)

 

* Myostatin ; 인간(은 또는 동물)은 근육을 먼저 (진화적으로) 발생시키고, 나중에 근육을 억제하는 방법을 발명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 讀書記錄 180123

 

종이시계 서평 별점 ; ★★★ 도서관 대출

 

내게 이 소설 감동 感動적이다. 이 표현에 사용된 감동은 감정이 움직임, 즉 감정이 발생했다는 것이다. 그리고 나의 감정은 짜증이다. 소설을 읽는 내내 이 소설의 주인공 매기 때문에 짜증이 났다.

 

남자 주인공 (내지 조연인) 매기의 남편에게 감정이입이 되었다.

 

나는 이 소설을 잠들기 전에 읽었는데, 소설을 읽다가 책을 집어 던지고 잠을 드니, 안해가 책을 읽다가 왜 짜증을 내나며 웃는다.

 

소설의 주인공이 짜증나서요.”

짜증나는 소설을 왜 읽으면서 짜증을 내나요.”

 

그러게 말입니다. 나는 왜 이 소설을 읽었을까?

 

내가 이 소설을 읽은 이유는 완독에 대한 욕심? (나는, 막장 드라마를 보면서 그 드라마를 비난하는 사람을 비판하면서... 짜증을 내면서 이 소설을 읽은 이유는 뭘까?)

 

궁금증] 매기 같은 여성 (또는 사람), 두 사람이 만나면 서로 닮음을 통해 서로 편하게 지낼까? 아니면 서로에게 (상호 보완이 안 되어) 짜증내면서 지낼까?

 

이 세상에 모든 여자가 매기 같다면, 나는 결혼을 하지 않을 것이다. 내 주위에 매기 같은 여성이 없음을 감사드렸다. 물론 매기에게 도덕-윤리적 비판을 하는 것은 아니다. 나와 안 맞는 사람이다.

 

* 밑줄 긋기

p93 드러내지 않았어도 그녀는 평범한 것을 몹시 갈망했을지도 모른다. 정말로 그랬을까? 물론 그랬을 것이다.

p180 지난 몇 달간 아이러는 인간들의 낭비 성향을 주의 깊게 보아왔다. 사람들은 자신들의 인생을 함부로 낭비하고 있는 것처럼 보였다./그는 아내를 사랑하지만 그녀가 스스로의 인생을 신중하게 생각지 않는 것은 참을 수가 없었다./p185 또 아이들에게 그렇게 안달복달하는 것도 낭비였다. (이젠 데이지도 더 이상 아이라고 부를 수 없기는 하지만.)

p252 “맙소사, 매기. 어째서 당신은 항상 그렇게 모든 일을 인신 공격으로 받아들이는 거요?” 그가 말했다. “그게 내 천성이예요. 그게 이유예요.” ; 나는 여성의 공감능력이 (남성보다 우월하지만,) 뛰어나지 않다고 생각한다. ‘기울어진 운동장역시 일부는 이와 같다고 생각한다.

p386 “그건 매기가 잘못한 거다. 그게 매기의 단점이야. 남의 인생을 바꿔놓아도 괜찮다고 생각해. 자기가 사랑하는 사람들의 장점만 보고는 거기에 일을 맞춰 일을 꾸며놔.”

p401 아이러도 매기와 똑같은 이유로, 매기만큼 슬픈 것이다. 그도 외롭고, 피곤하고, 희망이 없고, 아들은 삐뚤어져 나가고, 딸은 자신을 무시하고 - 어디서부터 무엇이 잘못된 것인지 알 수 없는 것이다.

 

뱀발) 2003년판 구판으로 독서했으나 링크는 신판으로 함.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8-01-23 11:49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8-01-23 14:00   URL
비밀 댓글입니다.
 

 

* 讀書記錄 180119

 

알기 쉬운 미식축구 규칙 해설 도서관 대출

 

지금은 없어졌는데, 예전에 101일 국군의 날이면, (, , ) 삼군 사관학교 체육대회가 열렸고, TV 방송을 해 주었다. 축구와 럭비였다. (내가 축구를 좋아한다는 이야기는 몇 번 이야기를 했었다.)

 

지금도 럭비 경기를 보기 어렵지만, 그 당시에 생경함이 오히려 호기심을 자극했고, 럭비 경기가 고급스럽게 보였다. 하지만 이후 나의 관심은 럭비 경기대신(, 럭비보다 상대적으로 대중 매체에서 자주 언급되는) 미식축구로 관심이 옮겨졌다.

 

이 책은 경기 규칙을 해설해 놓은 책이다. 그러나 내가 관심이 있던 것은 작전이다. 축구와 럭비와 달리 전문화된 포지션으로 구분되며 공수 구분이 뚜렷한 경기다. (그래서 나는 축구를 바둑, 미식축구를 장기에 비교한 적이 있다.) 공격작전에는 기본적으로 런 run 플레이와 패스 pass 플레이가 있다. 이에 따라 공격 작전과 수비 작전이 다양하게 펼쳐질 수 있는데, 선수 개인플레이 이외에 작전 이해하고 싶다. 기회가 되면 그런 도서도 읽고 싶다.

 

이 책에 대해 이야기하면, 경기를 즐기는 사람으로서는 그리 필요한 책은 아니다. 경기 규칙을 꽤 세밀하게 설명했는데, 선수나 심판이 되려면 당연히 알아야겠지만, 나 같이 어쩌다가 구경하는 입장에서는 그리 알아야할 내용이 많지 않다. 인터넷이나 youtube를 찾아보면 몇 가지 경기 규칙을 설명하는데, 그것이면 충분하다.

 

사실 경기를 보면 심판이나 아나운서, 해설자가 상황을 이야기하는데, (영어가 짧아) 못 알아들으니, 책을 통해 미식축구에 대해 더 잘 알면, 경기를 더 재미있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로 빌려서 (결국에는 읽었다기보다) 훑어본 책이다.

 


댓글(3)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겨울호랑이 2018-01-19 09:33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미식축구는 규칙도 까다로워 저같은 초보자들은 이해하기 쉽지 않더군요...

마립간 2018-01-19 10:45   좋아요 1 | URL
https://www.youtube.com/watch?v=5vFE8LAlIz0
https://www.youtube.com/watch?v=mcs00eIn44I

위 두 동영상을 보시면 미식축구를 즐기는데 문제 없으실 것입니다.

위 책에는 무슨 행위가 반칙이며, 그 반칙에는 어떤 페널티가 적용된다는 설명이 있는데, 경기를 관전하면서는 화면과 자막을 보면서 눈치로 파악하면 될 상항들입니다.

겨울호랑이 2018-01-19 15:38   좋아요 1 | URL
^^: 정말 깔끔하게 정리되어 있네요. 전에는 공격권이 언제 넘어가는지도 통 모르겠더니 이제 상황판단이 되는 것 같습니다. 마립간님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