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 한 송이, 허름한 곳에서 조용히 빛나고 있다.   

꽃도 별!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신기하다. 화질낮은 폰카지만... 

 




호박꽃, 금빛꽃이 되었다. 

아침햇빛의 작품^^ 

예전에 담아놓은 폰카사진을 정리하다가 올려보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엄마는 이해인수녀님 책을 참 좋아하신다. 특히 이 책... 

예전에 생신선물로 드렸는데 엄마의 보물 1호가 되었다. 

주변 소중한 사람들에게 선물하시기도 한다. 

엄마를 지키는 책이다. 

 

 

 

제목이 좋아 사드렸던 책, 

교회, 성당, 절엔 왜 엄마들이 많을까? 

늘 궁금했는데  살다보니 그 이유를 알 거같다. 

엄마의 작은 책상에 늘 놓여있는 책이다. 

 

 

 

최근 선물해드린 책, 

보고 또 보신다. 

아버지한테도 읽으라고 협박하셨다는데...^^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치유 2009-08-26 23:4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마음 닦아내는 책들로 유난히 반짝이실 어머님 맘밭이 더욱더 반짝 반짝 빛나겠어요..

한샘 2009-08-27 01:2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몸과 마음 약해진 엄마께 위로가 되는 책을 선물하고 싶었어요.
다행히 좋아하셔서 저도 좋아요^^
 

오호~ 

참 당찬 책이다. 지루하지 않다.  

인용이 많으면 산만할 수 있으나 

이 책에선 오히려 저자의 노력을 느낀다. 

'작가란 오늘 아침에 글을 쓴 사람이다'라는 말 

울림이 크다. 

작가든 아니든 글을 써야 풀리는 사람들이 있다. 

그들에게 일독을 권하고 싶다. 읽어보면 다 아는 이야기지만 색다르게 다가온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치유 2009-08-12 02:2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지루하지 않다는 소리에 얼른 챙겨갑니다.

한샘 2009-08-12 19:4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넵!
 

새책이 나오고 '작가와의 만남'을 알리는 글이 뜬다. 

늘 아쉬웠는데 동영상으로 볼 수 있는 걸 오늘에야 알았다. 

알라딘메인 윗부분(GIFT아래)에 문화초대석을 누르면  

행사후기에 '작가강연동영상'이 나온다.  

책을 통해 저자를 만나고 또 가끔 이렇게 직접 만나기도 한다. 

강연회는 분명 책과 다른 무언가가 있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하늘바람 2009-08-07 11:1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네 작가와의 만남을 다녀와서 다시 동영상을 보니 헉 어찌나 생생한지 게다가 어찌나 민망스러운지^^

한샘 2009-08-12 02:4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잘 하셨어요. 시간내어 직접 찾아가기까지 얼마나 일이 많으셨겠어요.
그래도 용기내어 만나고 오셨으니 뿌듯하실 거같아요.
동영상 어딘가에 하늘바람님이 나온다니 찾아봐야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