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을 찍고 알라딘서재에 올리다가  어느 순간 책으로 만들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인터넷 검색을 하다가 '퍼블로그'라는 곳을 들어가 보았다.  

우선 홈페이지가 복잡하지 않고 깔끔하다. 

보통 사진인화와 포토북을 같이 하는데 여기는 포토북과 달력만 만든다. 

포토북 종류도 다양하고 로즈북의 경우 사진을 넣지 않고 글만으로 책을 만들 수 있다. 

가격도 괜찮고 무엇보다 회원가입 할 때 주민번호와 주소를 적지 않아 좋았다. 

처음에는 편집기 사용이 낯설었는데 어느새 책을 세 권 만들었다. 

알라딘마을분들 중 나만의 책을 만들고 싶을 때 참고하셨으면 좋겠다. 

좌충우돌 그렇게 만든 책이 가끔 큰 힘이 되기도 한다. 

  http://www.publog.co.kr/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치유 2009-09-18 01:4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ㅋㅋ여기 가서 휘리릭 둘러보다가 길 잃을뻔 했습니다..
전 익숙한 곳에서만 맴돌기 좋아하니 큰일입니다..

한샘 2009-09-18 20:2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새로운 걸 시도하는 건 역시 만만치 않은 거같아요.
저도 처음에 좌충우돌 우왕좌왕 한참 헤맸어요^^
그래도 책은 남는 것이라 참 뿌듯했어요.

 




 

 



 



 



 



 

 

 

 



 

 



 

 


 




 







댓글(5)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치유 2009-09-18 01:4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기요..창살 같은 곳에 아이비 모습..담쟁이 일까요??
저게 눈에 확 꽂혀요..

광화문 연가는 들으면 슬퍼요..

한샘 2009-09-18 20:4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사진 담느라 미처 잘 보지 못한 거같아요.
아이비였던 거같기도 하고 다음에 가면 꼭 확인해 볼게요.
지금 사진을 보니 마이크의 예쁜 배경이 되고 있어요.


한샘 2009-11-04 00:1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그 곳에 가서 다시 확인하니 아이비와 담쟁이는 아닌데 무엇인지 잘 모르겠어요.
가시가 있고 붉은 열매가 있는데...
배꽃님 수고하신 하루 곤히 쉬세요~

치유 2009-11-04 07:3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그걸 기억하고 계시다니....
이쁜 찔레였군요..봄이면 햐얀 꽃도 피고 순한 어린 줄기도 꺾어먹을 수 있는 찔레꽃이요..
이른 아침 님의 선물에 감동하고 있답니다.
남을 배려하고 한 마디 한 것을 놓치지 않고 기억해준다는 것 쉽지 않는 일이잖아요..고마워요.

한샘 2009-11-05 01:3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덕분에 '찔레나무'를 알게 되었어요^^
매일매일 새로운 걸 배우는 즐거움이어요~
그라시아스~
 



서울역사박물관 전시회 '광화문 年歌 연가 : 시계를 되돌리다'

 



전시물을 보고 출구로 나오니 이 설치물이 있다. 

시작은 1394년, 그 다음 해부터 2009년까지 연도 하나하나 기록해 놓았다.

입구에는 광화문 아래 8미터 지층이 인상적이었다.



 가끔 일기장에 내가 태어난 연도부터 지금까지 이런 방식으로 적어보곤 했는데...

 



이 한해한해 얼마나 많은 일들이 있었을까?  

 



2009를 한참 바라본다 

 



 



 박물관 앞 가지꽃 뒷모습.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치유 2009-09-18 01:3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내가 태어나던 해를 찾아보게 되네요..

가지꽃이 참이뻐요..보랏빛 향기가 날것 같은;;

한샘 2009-09-18 20:5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보랏빛 향기~ 참 예쁜 표현이에요~
가지가 최고의 항암식품이라고 해요.
보라색이 나는 채소 적양배추도 하얀 양배추 보다 오래가는 걸 보면
보라색에는 뭔가 특별한 게 있나봐요.
가지의 보라색 잎맥도 인상적이에요.
 

본질적인 물음에 거침없이 답해주신다. 

스님을 찾아와서 슬프고 괴롭다는 사람들의 만 가지 이야기를 들어보면 결국 이 한 가지 문제라고.

'내가 원하는  대로, 내 뜻대로, 내가 바라는 대로, 내 식대로 하고 싶다' 

뜨끔하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치유 2009-09-11 03:0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도 뜨끔~!

한샘 2009-09-11 18:5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
 
Until June - Until June
언틸 준 (Until June) 노래 / 소니뮤직(SonyMusic) / 2008년 4월
평점 :
품절


듣고 있으면 바람을 맞으며 광활한 공간을 막 달려가는 느낌이 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