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도둑'

 

오랜만에 눈물 흘리며 본 영화, 아름답고 슬프고 따뜻한...

 

이 소녀는 왜 책을 훔쳐야 했을까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진짜 벚꽃

 

 

 

 

 

 

그림 벚꽃, 벚꽃음악회 알림판 위에 있는데 예뻐서 담아봤어요

 

 

 

 

 

 

 

작은 물소리 따라 올라가다가 발견한 제비꽃

 

 

 

 

 

 

  봄, 서둘러 오느라고 힘들었겠구나~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몇주동안 목요일 ebs인문학특강을 듣고 강의가 끝난 후 책을 샀다.

 

중간에 졸기도 하고 누워서 듣기도 했지만 참 좋은 강의였다.

 

공자보다 노자에 끌리는 이유가 있었다^^ 

 

 

 

 

 

 

 

 

 

'어떤 소리는 듣기 좋은데 어떤 소리는 듣기 싫을까?'

 

늘 품고 있던 질문에 답을 찾을까해서 샀는데 이런! 어렵다~

 

옮긴이는 번역하면서 이번처럼 많이 웃어본 적이 없다고 하는데

 

나는 아직 웃지 못하고 있다^^

 

 

 

 

 

 

 

진짜 채소? 그럼 가짜 채소도 있나?

 

진짜 채소는 썩지 않고 시든다고 한다. 채소가 썩는 걸 더 많이 봤는데...

 

진짜 채소에는 벌레가 생기지 않는다고 한다. 벌레 먹은게 더 좋다고 들었는데...  

 

진짜 채소는 짙은 색을 띠지 않는다고 한다. 짙으면 더 싱싱하다고 생각했는데...

 

저자가 말하는 농약과 비료를 쓰지 않는 '자연 재배 채소'는 참 많은 인내와 노력이 있어야겠다.

 

그나저나 장마와 더위로 채소값이 뛰어 당분간 조금 사야할듯...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