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똑한 만화 교과서 속담편 - 초등학교 선생님이 직접 쓴 똑똑한 만화 교과서
문향숙 지음, 유남영 그림 / 북스캔(대교북스캔) / 2005년 11월
평점 :
절판


똑똑한 만화 교과서 시리즈는 시리즈마다 볼수록 참 마음에 든다. 속담을 주제로 한 이 책도 다른 시리즈와 마찬가지로 만화를 통해 속담을 들려준다. 초등학생이 알아둘만한 속담들을 만화와 속담 이야기, 비슷하거나 반대되는 의미의 속담, 세계 여러 나라의 속담들로 흥미롭게 구성해놓았다.  

속담들의 내용은 태도와 마음가짐에 관한 속담들, 말과 배움의 중요성을 일깨워 주는 속담들, 돈과 경제에 관련된 속담들, 나와 우리 사이의 관계에 쓰이는 속담들, 시간과 관련된 속담들, 자연과 관련된 속담들, 사랑하는 가족과 관련된 속담들, 음식과 관련된 속담들, 지혜와 어리석음에 관련된 속담들로 구성되어 있는데 우리 생활에 흔히 쓰이는 유용한 속담들로 되어 있다. 초등학생이라면 알아두어야 할, 요긴한 표현들이 많이 들어 있다.

이를테면, 태도와 마음가짐에 관한 속담들로는 똥 묻은 개가 겨 묻은 개 나무란다, 세 살 버릇 여든까지 간다, 소 잃고 외양간 고친다, 공든 탑이 무너지랴 열 번 찍어 안 넘어걸 나무 없다, 우물을 파도 한 우물만 파라, 첫술에 배 부르랴 등에 대해 설명해주고 있다.

속담은 어린이들에게 국어 학습 능력에 있어 표현력을 증진시켜줄 뿐만 아니라, 우리 삶의 지혜를 깨닫게 해준다는 점에서도 중요한 학습이다. 이렇게 만화를 통해 학습된 속담들은 아마 더 기억에 오래남지 않을까? 숙제를 하면서, 자주 들여다보면 여러가지 주제의 속담들에 익숙해질 수 있을 것 같다.

이 책의 특징은 만화를 통해 부담없이 접근할 수 있게 만들었다는 점, 그리고 관련된 속담들을 많이 인용해놓고 있어 표현력을 늘릴 수 있다는 점, 매 속담마다 관련교과를 명시해주고 있다는 점이다. 아이들이 흥미롭게 공부할 수 있는 속담 공부는 아이들의 표현력 증진보다 더 많은 것을 얻게 해줄 것이라 생각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