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스터 맥그라스,기독교의 역사, 박규태 옮김, 포이에마, 2020(14).

 

루터가 처음 명성을 얻게 된 계기는 1517년에 면죄부 판매를 놓고 벌인 논쟁이었다. 마인츠 대주교 알베르트는 자신이 관장하는 대교구 안에서 면죄부를 판매하도록 허용했다.(349)

 

루터가 처음 명성을 얻게 된 계기는 1517년에 면죄부 판매를 놓고 벌인 논쟁이었다. 마인츠 대주교 알브레히트자신이 관장하는 대교구 안에서 면죄부를 판매하도록 허용했다.

 

영어 원문: Luther was initially propelled to fame through a controversy concerning the sale of indulgences in 1517. Archbishop Albert of Mainz had given permission for the sales of indulgences in his territories, [...].

 

Archbishop Albert of Mainz = Erzbischof Albrecht von Mainz

 

= 마인츠 대주교 알브레히트

 

인명을 바로잡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알리스터 맥그라스,기독교의 역사, 박규태 옮김, 포이에마, 2020(14).

 

저자 오류

 

유명한 철학자 마르틴 하이데거(1889-1976)19335하이델베르크 대학교 총장 취임 연설에서 히틀러에게 열렬한 지지를 보냈다.(599)

 

유명한 철학자 마르틴 하이데거(1889-1976)19335프라이부르크 대학교 총장 취임 연설에서 히틀러에게 열렬한 지지를 보냈다.

 

영어 원문: The noted philosopher Martin Heidegger (1889-1976) gave Hitler enthusiastic support in his rectoral address at the University of Heidelberg in May 1933.

 

하이데거 = 프라이부르크 대학교 총장(1933-1934)

 

저자 오류를 바로잡았다.

 

독일 위키피디아를 볼 것:

 

1. 마르틴 하이데거:

https://de.wikipedia.org/wiki/Martin_Heidegger

 

2. 프라이부르크 대학교 역대 총장 명단:

https://de.wikipedia.org/wiki/Liste_der_Rektoren_der_Albert-Ludwigs-Universit%C3%A4t_Freiburg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게르트 타이센,갈릴래아 사람의 그림자, 이진경 옮김, 비아, 2019(7).

 

286쪽 각주 3:

 

[...] 이는 의식적으로 자신의 제자들을 견유학파의 방랑철학자과 구분하기 위해서였을 것이다.

 

[...] 이는 의식적으로 자신의 제자들을 견유학파의 방랑철학자 구분하기 위해서였을 것이다.

 

한글 표기를 바로잡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게르트 타이센,갈릴래아 사람의 그림자, 이진경 옮김, 비아, 2019(7).

 

누락

 

우리의 흥미를 끄는 건 낯선 것입니다.(102)

 

우리의 흥미를 끄는 건 낯선 것입니다. 이해는 낯선 것과 친숙한 것을 결부시킴으로 생겨납니다.

 

독일어 원문: Interessant ist das Fremde. Verständlich wird es durch Beziehung auf Vertrautes.

 

Verständlich wird es[=das Fremde] durch Beziehung auf Vertrautes

 

= 낯선 것은 친숙한 것과 연관시킴으로써 이해된다

 

빠진 문장을 보완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게르트 타이센,갈릴래아 사람의 그림자, 이진경 옮김, 비아, 2019(7).

 

바룩은 공동체에 이견을 피력했다. [...] 그 보물을 가난한 자들을 위해 써야 한다고 그는 주장했다. 큰 말다툼이 일어났다.

바룩은 격앙된 상태에서 우리에게 자기 생각을 이야기했다. 보물은 존재하지 않을지도 모른다.(94)

 

바룩은 공동체에 이견을 피력했다. [...] 그 보물을 가난한 자들을 위해 써야 한다고 그는 주장했다. 큰 말다툼이 일어났다.

바룩은 격앙된 상태에서 공동체 구성원들에게 자기 생각을 이야기했다. 보물은 존재하지 않을지도 모른다.

 

독일어 원문: Baruch hatte gemeint: Die Gemeinde müsse konsequent dem Reichtum entsagen. [...].

Es hatte eine große Debatte gegeben. Im Verlauf der Diskussion hatte sich Baruch zu der Vermutung hinreißen lassen: Vielleicht existierten die Schätze gar nicht!

 

바룩이 이견을 피력한 대상 = 공동체 구성원들

 

번역을 바로잡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