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레지아 모라,이상한 물질(을유세계문학 92), 최윤영 옮김, 을유문화사, 2018(1).

 

여동생이 카드 한 장 보냈다. [...] 그림은 흑백이었다. 그리고 거기에 쓰여 있었다. 고요한 밤, 거룩한 밤.(39)

 

여동생이 카드 한 장 보냈다. [...] 그림은 흑백이었다. 그리고 거기에 쓰여 있었다. 고요한 (나를 침묵시키는) .

 

독일어 원문: Meine Schwester hat eine Karte geschickt: [...] das Bild ist schwarzweiß. Es heißt: STILLE. mich. NACHT.

 

STILLE. mich. NACHT.

 

= 고요한 (나를 침묵시키는)

 

•• 언어유희를 활용해 만든 글귀

 

대문자만 읽을 경우 = 고요한 밤

 

·소문자를 함께 읽을 경우 = 침묵시켜라. 나를, 밤이여!

 

이 단편소설의 내용과 밀접하게 관련된 글귀이자 또 제목이므로, 본의가 드러나도록 번역해야 할 것.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테레지아 모라,이상한 물질(을유세계문학 92), 최윤영 옮김, 을유문화사, 2018(1).

 

우리는 인원이 많다. 일곱 아니면 여덟. 우리는 벌거벗은 포플러 옆에 있는 진흙탕과 어두침침한 땅을 지나 마을로 가야 한다.(38)

 

우리는 인원이 많다. 일곱 아니면 여덟. 우리는 벌거벗은 채 늘어선 포플러들 사이로 진흙탕과 어둠, 땀을 뚫고 마을로 가야 한다.

 

독일어 원문: Wir sind viele, sieben oder acht Mann, die wir durch Schlamm, Dunkel und Schweiß zwischen den nackten Pappelreihen ins Dorf waten.

 

durch Schlamm, Dunkel und Schweiß zwischen den nackten Pappelreihen ins Dorf waten

 

= 진창과 어둠, 땀을 뚫고 벌거벗은 채 늘어선 포플러들을 통과해 마을로 걸어간다

 

빠진 단어를 보완하고 문장을 바로잡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테레지아 모라,이상한 물질(을유세계문학 92), 최윤영 옮김, 을유문화사, 2018(1).

 

흰 운동화 위에 빨간 글씨로 단어가 쓰여 있었는데, 한 번도 못 들어 본 이름이다. 나는 무슨 뜻인지 알아낼 수가 없다. (L)로 시작하나? 아니면 아(A)로 시작하나?(35)

 

흰 운동화 위에 빨간 글씨로 단어가 쓰여 있었는데, 한 번도 못 들어 본 이름이다. 나는 그 글자를 읽을 수가 없다. (L)로 시작하나? 아니면 아(A)로 시작하나?

 

독일어 원문: Auf den weißen Turnschuhen steht seitlich in roter Schrift ein Wort, ein fremder Name, ich kan ihn nicht entziffern.

 

entziffern = 판독하다

 

문장을 바로잡았다.

 

 

다음 번역문을 참고할 것:

 

읽어 보십시오.” 장교가 말했다. “못 읽겠는걸요.” 여행가가 말했다. [...] 여행가가 말을 돌렸다. “하지만 해독이 안 됩니다.”

 

독일어 원문: »Lesen Sie«, sagte der Offizier. »Ich kann nicht«, sagte der Reisende. [...] sagte der Reisende ausweichend, »aber ich kann es nicht entziffern

 

프란츠 카프카,변신·선고 외(을유세계문학 72), 김태환 옮김, 을유문화사, 2015(1), 117.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테레지아 모라,이상한 물질(을유세계문학 92), 최윤영 옮김, 을유문화사, 2018(1).

 

나는 산책을 나간다. 보슬비가 길거리의 잡초들을 누르고 있다. 나는 기침을 한다. 나는 골목을 돌아가는 할머니의 등을 본다.(45)

 

나는 산책을 나간다. 보슬비가 연기를 길거리로 짓누른다. 나는 기침을 한다. 나는 골목을 돌아가는 낯선 할머니의 등을 본다.

 

독일어 원문: Ich gehe spazieren. Der Nieselregen drückt den Rauch in die Straßen. Ich muß husten. Ich sehe den Rücken der fremden alten Frau, wie er vor mir um die Ecke biegt.

 

der Nieselregen drückt den Rauch in die Straßen

 

= 보슬비가 연기를 길거리로 짓누른다

 

빠진 단어를 보완하고 문장을 바로잡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테레지아 모라,이상한 물질(을유세계문학 92), 최윤영 옮김, 을유문화사, 2018(1).

 

형의 입 주위에서 침이 방울져 내리고 그는 찢어진 휴지로 침을 닦는다. 그는 안경을 옆에 내려놓는다.(45)

 

형의 입 주위에서 침이 방울져 내리고 그는 구겨진 손수건으로 침을 받아낸다. 그는 안경을 부조종석에 내려놓는다.

 

독일어 원문: Aus dem Mundwikel meines Bruders tropft etwas Speichel herab, er fängt es mit einem zerknüllten Taschentuch auf. Er legt die Brille auf den Copilotensitz.

 

mit einem zerknüllten Taschentuch

 

= 구겨진 손수건으로

 

문장을 바로잡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