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수업 - 법륜 스님이 들려주는 우리 아이 지혜롭게 키우는 법
법륜 지음, 이순형 그림 / 휴(休) / 2011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옆지기가 학부모님들께 감사한 마음을 담아 드리는 선물로 고른책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독서 천재가 된 홍대리 천재가 된 홍대리
이지성.정회일 지음 / 다산라이프 / 2011년 8월
평점 :
구판절판


페북에 지인 책소개가 흥미롭더라. 읽어보면 좋을듯.200일간 CEO 10명을 어케 만나?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닥치고 정치 - 김어준의 명랑시민정치교본
김어준 지음, 지승호 엮음 / 푸른숲 / 2011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진실의 카타르시스를 통해 젊은이들과 온 국민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는 나꼼수의 꼼수마왕 김어준의 뒷담화. 이제 조중동이 망할 날도 머지 않았다. 진실을 듣는 것은 즐거움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워터맨 잉크 /블랙
WATERMAN
평점 :
절판


3년간 1병을 다 쓴 듯......워터맨 만년필 괜찮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문재인의 운명 (반양장)
문재인 지음 / 가교(가교출판) / 2011년 6월
평점 :
절판


장기간의 나들이 끝에 돌아와 첫 인사를 이렇게 올리게 된다.
그동안 모두 행복한 시간들을 보내고 계셨으리라 믿는다.
알라딘과 맺은 인연이라는 운명과 반가워 해줄 알라디너들이 있기에 가벼운 마음으로 다시 돌아올 수 있었음에 감사드린다.

세상을 살아가는 것은 종교적인 차원을 떠나 인연의 끈으로 얽히고 설킨 운명이란 것이 분명 있다.
인연의 끈이란 것은 찰나의 순간에 매듭지음의 가부가 결정된다. 
오래도록 지속될 것 같지만 찰나의 순간이기에 우매한 인간들이 간과하게 되는 일상이기도 하다.

노무현대통령을 가장 측근에서 보필하며 참여정부의 역사를 이끌었던 문재인 비서실장.
인간 노무현을 만나 그 분과 참여정부의 개혁을 주도했고, 보복성 정치적 강박에 의해 한많은 생을 마감해야했던
그 분을 떠나보내는 절절함 등이 이 책에 녹아있다.

참여정부를 이끌며 노무현대통령이 추구했던 국정철학 및 개혁정치의 산물과 마무리 되지 못한 과제들을 객관적인 관점에서
되짚어 볼 수 있었고, 언론으로 부터 무차별 난타 당했던 올바른 개혁에 대한 이해와 오해를 풀 수 있어 참으로 다행인 점도
많았다. 

참 잘한 일을 잘했다고 드러내지 않았으며, 정치적인 문제로 인해 미처 풀지 못한 과제에 대한 아쉬움, 제대로 검증을 거치지 못해 실패한 일에 대해서는 철저한 반성과 명확한 대안이 제시되어 있었기에 오히려 겸손해 보였다.

노무현대통령과는 만남에서 이별할 때까지 그리고 홀로 남아 그분의 가치를 계승해야 하는 그의 운명적인 삶이 차분히 남겨져
있음을 엿볼 수도 있다.
그것을 그는 운명이라고 했다.

 

                     **멀리 가는 물**   

                                                                            도종환 


어떤 강물이든 처음엔 맑은 마음
가벼운 걸음으로 산골짝을 나선다
사람 사는 세상을 향해 가는 물줄기는
그러나 세상 속을 지나면서
흐린 손으로 옆에 서는 물과도 만나야 한다
이미 더럽혀진 물이나
썩을 대로 썩은 물과도 만나야 한다
이 세상 그런 여러 물과 만나며
그만 거기 멈추어 버리는 물은 얼마나 많은가
제 몸도 버리고 마음도 삭은 채
길을 잃은 물들은 얼마나 많은가
그러나 다시 제 모습으로 돌아오는 물을 보라
흐린 것들까지 흐리지 않게 만들어 데리고 가는
물을 보라 결국 다시 맑아지며
먼 길을 가지 않는가
때 묻은 많은 것들과 함께 섞여 흐르지만
본래의 제 심성을 다 이지러뜨리지 않으며
제 얼굴 제 마음을 잃지 않으며
멀리 가는 물이 있지 않는가.


댓글(6) 먼댓글(0) 좋아요(4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saint236 2011-10-05 11: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한동안 뜸하셨네요. 이 책을 살까말까 고민하다가 오늘 샀습니다. 내년 대선을 앞두고 한번은 읽어 봐야 할 것 같아서요.

전호인 2011-10-06 13:46   좋아요 0 | URL
아, 너무 반갑습니다.
가장 먼저 반겨주시니 몸둘 바를 모르겠네요.
제목과 같습니다.
여러가지를 새롭게 생각토록 만드는 책이었습니다.^^
굳이 대선이 아니더라도 괜찮은 책입니다.
자기 미화랄 것도 없이 객관성 있고 차분하게 참여정부의 역사를 기록했다는 느낌이 듭니다.

순오기 2011-10-05 16:2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전호인님, 겁나게 반가워요!!
나들이를 어디로 가셨기에 그리 오랜만에 오셨습니까?
저는 이 책을 독서마라톤 마지막(9일) 책으로 읽으려고 찜해뒀는데...

전호인 2011-10-06 13:47   좋아요 0 | URL
캬오~~~!
느무느무 반갑습니당.
역쒸 에너자이져 여사님 답게 이렇게 반겨주시는군요.^^
오래전에 읽고 있었는데 최근에야 마무리 지었습니다.
요즘 운명이라는 단어에 꽂히다보니 이 책을 빌미삼아 알라딘에 다시 인연의 끈을 잇습니다.^^

소나무집 2011-10-05 17:3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왜 소식이 없나 궁금했어요.^^
잘 지내셨지요?

전호인 2011-10-06 13:49   좋아요 0 | URL
ㅎㅎ, 저도 무척 반갑습니다.
없는동안에도 꾸준히 알라디너로 활약을 해주셨군요.
모처럼 들어오니 알라디너들의 인적자원도 많이 업그레이드되고 변화한 흔적이 느껴집니다.
역시 꾸준히 활동하시는 분들이 있어서 편안합니다. 쌩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