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출처 : 알라딘뷰티팀 > [닥터팜 비비크림] 총 40분 당첨자발표

안녕하세요. 알라딘 화장품팀입니다.

[닥터팜 토탈솔루션 비비크림]체험단에 응모해주신 모든 고객님들께 감사 드립니다.

당첨되신 고객님들께서는 6월 12일까지 다음 항목을..
본 당첨자 발표란 하단에 "서재 주인에게만 보이기" 로 설정하여 코멘트 남겨주세요~
6월 15일
이내 제품 받아보실 수 있도록 발송해드리겠습니다.

댓글에 적어주실 항목 : 알라딘 이메일 계정 / 수취인 이름 / 주소 / 연락처


당첨되신 고객님들 축하드립니다. ^^
그리고 주의해 주실 점!!

1. 체험단 상품 수령하신 후에는 꼭 사용해보시고 6월 30일까지 마이리뷰를 올려주세요!
추후 이벤트 당첨자 선정시 제외되실 수 있습니다~

2. 꼭 정해진 날짜를 지켜주세요~

기간이 지나면 체험단 상품을 보내드리지 않습니다.

닥터팜 비비크림(라이트 베이지) 100g 닥터팜 비비크림(미디엄 베이지) 100g
내사랑싯포짱 가을
도로시 냥 격격격자
똘이맘, 또또맘 난알아요ㅋ
아로마 우하이오
아르카디아 울보
앵다록 행복희망꿈
츠쿠시 현경
칼리스토 현경이
토탐정 baby-999
iprayforu logos678
 
닥터팜 비비크림(라이트 베이지) 50g 닥터팜 비비크림(미디엄 베이지) 50g
공쥬 attractive2625
나비잠 alive111
당근 sunmeen9698
루이 YouMiRi
바구니 abcmom528
심경보 8789sun
초인 알마
ailis17 띵동~~
cuttyimage 로바
kungkung5 뽀송이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어린이집에서 올해부터 유치원으로 옮긴후  똘이의 가장 친한 단짝이 된 민성이.   

민성이의 엄마또한 나의 고등학교 동창이기에 난 조카가 한명 더 생긴 기분이든다.

화통한 성격의 동창친구는 인터넷에서 옷 고르다가 예뻐서 하나 더 샀다며 똘이, 또또의 옷까지 함께 구입해서 선물로 주는데.... 난 아무리 생각해도 책 밖에 떠오르는게 없다.

똘이책 고르면서 몇권 골라 봤는데, 개구쟁이 민성이 맘에 들지 모르겠다.

 

<우리엄마>는 내가 너무 좋아하는 책이라 골라 봤고

                                                          

<마법천자문>은 울 똘이가 좋아하는 책이라 골랐다.

 

 

 

집에 그림책이 별로 없다던데, 이 책으로 우선 그림책에 흥미를 가졌으면 좋겠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홍수맘 2007-06-02 14:4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주고 받는 맘이 참 부러워요. ^ ^.

똘이맘, 또또맘 2007-06-02 17:0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홍수맘님/ 님처럼 먼저 나눠주는 맘이 더 귀하겠지요 ^^
 

일단 저렴한 가격으로 남푠 로션을 하나구입했다.  남푠 얼굴면적이 넓어서인지 로션이 너무 헤프다 ㅋㅋㅋ  그래서 이번엔 가격을 확 낮췄는데 눈치 채면 어쩌지... 덜덜덜  

가격도 싼데다  녹차성분이 들어간    550ml 바디클렌저, 샴푸,린스까지 덤으로 왔으니 완전 횡재한 기분이다.

 

 

미래파 선밀크 SPF45 - 요것 역시 야외운동을 즐기는 남푠을 위해 큰 맘먹고 샀다. 50ml 밖에 안되는것이 꾀 비싸다.   이번 여름에 요런거 3개 정도는 더 필요할듯 싶은데... 그러니 로션은 싼거 사도 할말이 없을게다(그래도 비밀)  

 

 

 

 

작년에 쓰던 선크림 짜고 또 짜고 하다가 결국엔 하나 구입한 나를 위한 뉴트로지나 울트라 쉬어 선블럭 SPF30

 

 

 

 

 

 

요건 우리 아이들을 위한 누크베이비 로션... 50프로 세일이라길래 얼른

구입했는데,   품질이 떨어질까봐 살짝 걱정된다.    일단 보령메디앙스 제품이니

믿어보기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판타지만 좋아하는 나...

   알라딘에만 들어오면 자꾸만 판타지만 찾고있는나...

   그 유혹을 뿌리치고 지금 읽고 있는 책은 백범 김구선생님의 자서전인 '백범일지'

 

김구선생님의 본명이 원래는 김창암이었다는 사실을 알았다.    연예인처럼 인기를 얻기위해 본명을 숨긴게 아니고 국모를 죽인자로 의심되는 왜놈을 죽인후 감옥에서 옥살이를 하다가 탈옥을 하고... 독립운동의 뜻을 품고 일본순사들에게 신분을 감추기 위해 이름을 바꾸셨다.

한평생 나라의 독립을 위해 고군분투하신 선생님의 빛나는 업적을 따라가다 보면 왠지 숙연해질수 밖에 없다. 이제 남은 분량이 몇쪽 밖에 되지 않지만, 리뷰는 감히 엄두가 안나 간단히 펩파만 올린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아영엄마 2007-06-02 00:1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어머나~ 큰 유혹을 이겨내셨군요. 저도 자꾸 소설류만 사고 싶어져서 한동안 책 주문을 안하기로 마음 먹었답니다. 집에 있는 묵직한 책들도 읽어야지 싶어서요.. ^^

똘이맘, 또또맘 2007-06-02 09:1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영엄마님/ 제겐 큰 유혹이었답니다. 판타지류는 아무리 권수가 많아도 행복하기만 한데, 어떤 책은 하루에 한장씩 넘기기가 힘들더라구요. 아무리 생각해도 독서 부진아(?)가 틀림없다니깐요 ^^;;
 

5월 31일은 '바다의 날' -바다 관련 산업의 중요성과 의의를 높이기 위한 목적으로 제정한 날

그리고 이 날은 내 양력 생일이기도 하다.   윤달이라 생일을 아예 양력으로 정한 나는 보통 음력으로 날짜를 따져 생일 날짜가 자주 변경되는 번거러움이 없다.

자 이 쯤해서 내가 받은 생일 선물을 한번 보자면 - 지난주에 미리 남편으로 부터 받은 옷 한벌과 캔버스화 한켤레.... 그리고 남편으로 부터 받은 현금 50만원(나도 직장을 다니곤 있지만, 아이들 보육비 대느라 늘 용돈이 부족하다. 맘이 풍요로워 진다 ^^ )  또 남편이 한턱쏜 모갈비집에서의 점심 식사(사무실 식구들 모두 불러 돼지갈비 구워먹었음) 

그러고 보니 사무실 동료들 한테 받은 속옷이랑, 케잌, 화장품을 제외하면 나머진 모두 남편이 제공한 물질적 정신적 선물들..... 역시 남푠이 최고다!!  - 요럴때만 ㅡ.ㅡ  

바다의 날에 바다만큼 풍성한 생일선물을 마련해준 남푠에게  "똘이아빠~ 고마워요" 하고 문자 하나 날리고 나서 가만히 생각해 보니 낼이 남푠 생일이다.   

내가 남편에게 해 줄수 있는 생일 선물은 고작해야 미역국 한그릇이겠지만,  역시 바다같은 마음으로 좋아해 주겠지~  - 나만의 착각인가??

경제력이 나만큼 딸리지 않으니 돈으로 줄수도 없고 과로한 남푠을 위해 보약이라도 지어야 될라나... 이것참, 받을땐 좋았는데,  줄 생각을 하니 깝깝하다. 

어떻게 미역국 한그릇으로 안 되겠수~

                               



댓글(7)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물만두 2007-05-31 14:3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앗, 똘이맘또또맘님 생일 축하드려요^^

홍수맘 2007-05-31 15:3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님 생일 축하드려요. ^ ^.
그나저나 남편분 생일이랑 너무 가까워 좀 아쉽다. 그쵸? ---- 그냥, 잊어버릴만 할 때 생일이었으면 더 좋겠다는 생각을 잠깐 했다는 ㅋㅋㅋ

무스탕 2007-05-31 15:3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생일 축하합니다~ ^^
저도 윤달에 나서 음력생일 없어요. 같은 조건을 가지신분 뵈니 반갑네요. ㅎㅎㅎ

똘이맘, 또또맘 2007-05-31 16:0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물만두님/ 감사합니다^^ 펩파 입력이 잘 안돼 그냥 지워 버렸더니 우째 입력이 됐었나봐요.... 만두님 축하도 받고... 정말 해피한 생일이네요 ^^
홍수맘님/ 이벤트 진행은 잘 되시는거죠~ 저도 한번 도전 해 볼려다가 너무 속 보여 그냥 맘속으로 응원만 하고 있어요. 홍수맘님의 생선 너무 인기가 많은것 같아요. 저흰 맞벌이라 집에서 음식 해 먹을 날이 별로 없긴 한데, 혹시 잔치라도 하면 꼭 잊지 않고 주문할께요 ^^

똘이맘, 또또맘 2007-05-31 16:0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무스탕님/ 너무 반갑습니다. 안그래도 다들 왜 양력 생일이야 하며 의아해 하는데... 동지가 생긴 기분이네요. 양력 생일이 얼마나 편한데... 그쵸 ^^

치유 2007-06-01 13:3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136500

똘이또또맘님..

지났지만 생일 축하드려요..

푸짐한 선물을 받으시고 행복하셨군요..

참 좋은 날 생일을 맞이하신것 축하드리구요..항상 행복하시길..^^&

미역국만이라도 님의 사랑으로 행복해 하시지 않을까요??


똘이맘, 또또맘 2007-06-01 14:2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배꽃님/ 그렇겠죠 ^^ 저도 그리 믿고 아침에 달랑 미역국만 끓였답니다. 후식으로 미숫가루 한대접하구요.., 새벽 6섯시에 출근이니 뭘 준비하겠어요. 핑계는...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