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7일.

열네 권을 만났어요.

설 연휴가 끝나고 택배가 세 개 도착했네요.

'몽키스 레인코트', '심문', '사라진 내일', '삶을 바꾸는 책 읽기',

'우리 집에 놀러 오세요', '움직이는 집의 살인', '히포크라테스 선서', '유령탑',

'밤과 노는 아이들 상, 하', '유리 망치', '절대정의',

'탐정 히구라시 타비토가 잃은 것', '사쿠라코 씨의 발밑에는 시체가 묻혀 있다 1 '이에요.

모두 중고 도서지요.

'유리 망치'는 구판이 있는데요. 개정판 중고 도서가 있어서 만나게 됐어요~

 

음력 설이 지나 처음으로 만나게 된 책들이지요.

반갑고, 감사하게 되는 책들이에요.

저에게 와 주어서요. 

오랫동안 함께 하기를 바라게 되네요.

 

 

2월 8일.

세 권을 만났어요.

'도착의 귀결', '워치맨', '줄리언 웰즈의 죄'예요.

세 권 모두 중고 도서예요.

판매자 배송 중고 도서인데요.

강원도 춘천에서 왔네요...^^;

먼 곳에서 온 책이에요~

세 권의 책이 또 저를 찾아왔네요.

먼 곳에서 온 세 권.

소중한 인연이에요.

 

저를 살게 하는 책이에요.

 

 

2월 9일.

여섯 권을 만났어요.

'맥파이 살인 사건', '시체를 사는 남자', '뫼비우스의 살인',

'세계 추리 소설 걸작선 01', '영화평론 제23호,', 영화평론 제24호'예요.

모두 중고 도서지요.

모두 인터넷 서점 직배송 중고 도서예요.

인터넷 서점 직배송 중고 등록 알람을 해둔 책이 있는데요.

알람이 와서 배송비 무료로 맞추고 주문한 책이에요.

두 번을 그렇게 했네요.

한 번은 '맥파이 살인 사건'이, 다른 한 번은 '세계 추리 소설 걸작선 01'이 알람으로 왔지요.

책이 좋아 계속 만남을 이어가고 있네요.

역시나 소중하고, 감사한 만남이지요.

우연이 아니라 간절한 바람이 인연이 됐을 거예요.

 

 

2월 12일.

스무 권을 만났어요.

'1리터의 눈물', '내 삶의 쉼표', '너만큼 여기 어울리는 사람은 없어', '모두에게 해피엔딩',

'프랑스 대통령의 모자', '사슴 남자', '아름다운 마무리', '무지개', '잠자는 라푼젤',

'플라나리아', '찾거나 혹은 버리거나 in 부에노스아이레스', '천 개의 찬란한 태양',

'영원히 사랑해', '페어리랜드 1', '러브 모노레일', '티모스 실종 사건', '사랑의 행위',

'밤에 걷다'는 세진씨님의 나눔 도서예요.

'합리적 의심', '콩고양이 8'은 서평 도서지요.

이번에 처음 네이버 블로그 이웃으로 알게 된 분이신데요.

감사하게도 세진씨님께 많은 나눔 도서를 받았어요.

먼 곳에서 온 고마운 손님 같아요.

그리고 두 권의 서평 도서.

부지런히 읽어야겠어요.

이렇게 저를 찾아온 책들.

반갑고, 고마워요.

그나저나 택배 기사님께 배송비를 드리려고 했더니요.

택배를 놓고 그냥 가셨더라고요.

그리고 문자로 카카오뱅크 계좌를 알려 주시네요...^^;

신문물을 잘 활용하시는 분이셨어요~^^;

 

 

2월 14일.

작은 잡지까지 넣으면 일곱 권을 만났어요.

'야성의 증명', '영화관에서 글쓰기'는 중고 도서예요.

'중년 독서', '중력'은 서평 도서지요.

'중력'은 가제본이네요.

'릿터 Littor 2019.2.3'은 새 책이에요.

'10x10 히치하이커 vol.73 「다시 시작」'은

'텐바이텐(10x10)'이라는 쇼핑몰에서 격월로 나오는 매거진이라고 하네요.

네이버 블로그 이웃 가운데 혜란이라는 분께 나눔을 받았어요.

손글씨로 쓴 쪽지와 수세미도 함께 왔네요.

감사해요~^^*

'퍼즐살롱'은요.

여러 가지 퍼즐이 담긴 잡지예요.

창간 준비호라고 하네요.

'러니의 스릴러 월드'라는 네이버 카페에서 당첨되어 받은 증정 도서예요.

이렇게 만나는 책들!

역시 저는 책이 좋아요~^^*

 

 

2월 15일.

다섯 권을 만났어요.

'저주받은 피', '죽음을 선택한 남자', '어나더 에피소드 S', '네 이웃의 식탁'은 중고 도서예요.

'닭다리가 달린 집'은 증정 도서지요.

주한영국문화원 네이버 블로그에서 한 이벤트에 당첨이 되어 받았어요~^^*

그나저나 출판사가 아닌 곳에서 이벤트로 새 책을 받은 건 오랜만인 것 같네요~^^;

사실, '닭다리가 달린 집'은 어제 왔었는데요.

우체부 아저씨께서 저희가 부재중이라 15일 오후 3시에 오신다고 안내서를 남기셨더라고요.

그래서 오전에 제가 문자를 보내 드렸어요.

우편함에 넣어 주시거나 경비실에 맡겨 주시기를 부탁드렸지요.

그런데, 등기라서 서명을 받아야 한다고 하시더라고요.

그래서 오후 2시 전에 오시면, 어머니께서 계실 거라고 말씀을 드렸더니요.

우체부 아저씨께서 가능할 것 같다고 말씀하시더라고요.

그렇게 저에게 온 책이에요.

눈이 오는 금요일.

그 눈길에서 저를 찾아온 책!

감사해요.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19-02-23 01:3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 2월에 책 많이 데려와서 반성모드였는데 사과나비님에 비하면 새발에피였어요. ㅎㅎㅎ
책들에 파묻혀 이번 주말도 행복하게 보내시기를요. ^^

사과나비🍎 2019-02-23 01:36   좋아요 1 | URL
아, 설해목님~ 새벽에 댓글 감사해요~^^*
제가 요즘 식량 비축하듯이요. 책을 만나고 있어요...^^;
그런데 제 방이 좁아지고 있어서요...^^;
예~ 설해목님~ 말씀 감사해요~^^*
설해목님도 즐독하시면서 행복한 주말을 보내시기 바랄게요~^^*
 

(사진 출처: 구글 이미지)

 

2월 4일.

지금이 2월 5일 새벽이니, 어제네요.

2019년 기해년(己亥年)의 입춘.

그래서 입춘축을 찾아봤어요.

모든 이웃분들께도 이 뜻이 이어지기를 바랄게요.

'입춘대길 건양다경 (立春大吉 建陽多慶)'.

'봄이 시작되니 크게 길하고 경사스러운 일이 많이 생기기를 기원합니다'.

 

 (사진 출처: 구글 이미지)

 

 (사진 출처: 구글 이미지)

 

(사진 출처: 구글 이미지)

 

2월 5일.

2019년 기해년(己亥年)의 설날이에요.

음력 설날이요. 

제 모든 이웃분들! 

새해에 복 많이 받으시고요.

행운과 행복이 가득하고, 건강한 한 해가 되기를 바랄게요.

그나저나 이제 제 나이는 안 늘어나면 안 되나요?...^^;

줄어들면 좋고요...^^;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겨울호랑이 2019-02-05 08:57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사과나비님께서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사과나비🍎 2019-02-06 18:52   좋아요 1 | URL
^^* 겨울호랑이님~ 새해 인사 남겨 주셔서 감사합니다~^^*
설 연휴 잘 보내시고 계신가요? 연휴 마지막 날인 오늘도 잘 보내시기 바랄게요~^^*
 

 

 

 

서재에 있는 한스미디어의 미스터리 소설들이에요.

사진을 촬영하면, 촬영해야 할 책이 자꾸 나오네요...^^;

서재에 다시 보니, 책이 더 있네요...ㅜㅜ

그런데, 꺼내기가 너무 힘들어요.

다시 넣기도 힘들고요.

그래도 이렇게 책의 얼굴들을 다시 보니, 좋네요.

나를 찾아와서 만난 준 한스미디어의 미스터리 소설들!

고마워요~^^*

 

 


댓글(8) 먼댓글(0) 좋아요(2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19-02-01 23:48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02-01 23:54   URL
비밀 댓글입니다.

카알벨루치 2019-02-02 00:2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사진도 미스터리하게 찍으셨다 굿뜨

사과나비🍎 2019-02-02 00:32   좋아요 0 | URL
^^* 아, 늦은 시간에 이렇게 댓글 남겨 주셔서 감사해요~^^*
아, 사진, 칭찬해주셔서 감사해요~^^*
며칠 전 인스타그램에서 한 이벤트 때문에 밤에 갑자기 촬영한 사진이에요...^^;
아무튼! 정말 말씀 감사해요~^^*

아찌언니 2019-02-02 04:2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이웃집아이를차로치고말았어 (제목에 이끌려산ㅋㅋ) 를 시작으로 한스미디어 미스터리소설에 발을 놓게 되었는데.. 고수가 계셨군요 여기ㅋㅋ 설날 맛있는 음식과 풍성하게 보내시고 종종 소통해요

사과나비🍎 2019-02-03 00:14   좋아요 0 | URL
아, 그 책을 시작으로 하셨군요~^^; 아, 저는 아직 그 책 못 만났는데요.
재밌을 것 같아요~^^*
아, 제가 고수는요~^^; 저보다 더 장서가이신 분들 많아요~^^*
예~ dinakova님도 설 연휴 잘 보내시기 바랄게요~^^*
말씀 감사해요~^^*

2019-02-02 16:1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02-03 00:15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년 1월 16일 오전 8시 20분.

알라딘 서재의 다락방이라는 분께서 나눔을 하셨어요.

향수였지요.

이름은 'Victoria's Secret Scandalous Eau De Parfum'이네요.

새 제품이에요.

선착순으로 댓글을 남기는 이에게 준다고 하셨는데요.

제가 됐어요.

행운의 여신이 제게 살짝 미소를 지었나 봐요.

그리고 1월 18일.

이 향수와 만났어요.

감사합니다.

어머니께 선물로 드리면 좋아하실 것 같아요. 

 

 

어머니께서 드렸더니, 상자를 열어 보셨어요.

 써 보시더니요. 

역시, 좋아하시네요~^^*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다락방 2019-01-18 23:37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잘 도착했다니 다행입니다.

사과나비🍎 2019-01-18 23:53   좋아요 0 | URL
아, 예~ 잘 도착했어요~^^* 다시 한 번 감사해요~^^*
어머니께서 좋아하시네요~^^*
 

(사진 출처: 구글 이미지)

 

(사진 출처: 네이버 이미지)

 

 2018년의 마지막 날인 오늘! 마무리 잘하시고요.

2019년 새해!

힘차게 맞이하시기 바랄게요.

복이 한가득 들어오시기 바라고요.

건강과 행복이 가득가득하시기 바랄게요~^^*

참, 저는 나이가 내년에 안 늘어나기를 바라고 있답니다...^^;

 

 

 


댓글(8) 먼댓글(0) 좋아요(2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서니데이 2018-12-31 22:0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사과나비님, 새해 이미지 정말 예뻐요.
좋은 이미지 올려주셔서 잘 보고 갑니다.

사과나비🍎 2019-01-01 23:57   좋아요 1 | URL
^^* 아, 새해 이미지 예쁘다고 해주셔서 감사해요~^^*
검색하다가 마음에 들어서 사용했어요~^^*
잘 보셨다니, 정말 감사한 마음이네요~
그리고 서니데이님~ 새해에 강녕과 행복이 가득하시기 바랄게요~^^*

2018-12-31 23:0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01-01 23:59   URL
비밀 댓글입니다.

munsun09 2018-12-31 23:08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바랄게요.
올 한 해도 감사했어요~~

사과나비🍎 2019-01-02 00:01   좋아요 1 | URL
아, munsun09님~ 새해 인사 말씀 감사합니다~^^*
이렇게 누추한 서재에 왕림하시어 손수 댓글을 남겨 주셨네요~^^*
감사에 감사를 드립니다~^^*
munsun09님도 새해 복과 강녕, 그리고 행복을 한가득 받으시기 바랄게요~^^*

cyrus 2019-01-01 15:0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사과나비🍎 2019-01-02 00:03   좋아요 0 | URL
^^* 아, cyrus님~ 새해 인사 말씀! 감사해요~^^*
이렇게 새해가 밝았네요~^^* 새해 복 가득가득 받으시기 바랄게요~^^*
강녕과 행복도 꼭 한가득 받으시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