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기억력 천재 게으른 뇌를 깨워라 - 40일간 하루 20분, 쉽고 간단한 기억력 훈련법
개러스 무어 지음, 윤동준 옮김 / 미디어숲 / 202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기억력이 좋다는 생각은 평생 못하고 살았습니다. 그런데 요즘은 더욱 나빠지고 있는 기억력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고, 스트레스를 받으니 더더욱 기억력이 떨어지는 무한 반복의 늪에 빠져버렸습니다. 어떻게 하면 ‘기억력 천재‘가 될 수 있을까? 어떻게 하면 ‘게으른 뇌를 깨‘울 수 있을까? 그 방법을 찾고자 40일간 매일 20분씩 훈련을 통해 기억력 천재가 된다는 부제목을 가진 [기억력 천재 게으른 뇌를 깨워라]에 도전해 봤습니다.

스마트폰을 사용하기 전에는 많은 정보들을 기억하거나 수첩에 적어놓고 필요하면 꺼내봤습니다. 학교에 다닐 때는 시험기간에 한정 되기는 했지만 교과서를 외우고 공식들을 응용해 문제를 풀면서 정보들을 익히고 기억하기 위해 노력을 했습니다. 많은 정보를 받아들여도 빠른 시간 안에 정리를 하고 필요한 정보들을 장기 기억으로 보내는 일련의 작업들을 수월하게 했는데 지금은 검색창에서 지식을 얻고 스마트폰에 모든 연락처와 여행이면 여행, 독서면 독서, 추억이면 추억까지도 모두 들어 있어 필요할 때 꺼내 볼 수 있는데다가 때때로 1년 전 오늘, 2년 전 오늘, 5년전 오늘의 기록들을 상기시켜 줌으로써 잊고 있던 기억들을 다시 떠올리는 장치가 늘 손안에 있으니 점점더 기억력이 떨어지고 있습니다.

다행히 사람은 누구나 비슷한 장기 기억력을 가지고 있다고 합니다. 하지만 요즘은 의식적으로 무언가를 기억하려 하지 않고 있으며, 기억력은 사용하는 것만으로도 월등히 좋아질 수 있다(14쪽)고 합니다. 기억력 강화 훈련의 첫 번째 훈련법은 쉽게 통과하였으나 세 번째 훈련법에선 당황하게 되었습니다. 서로 연관이 없는 그림과 단어를 외우는 훈련법인데 바로 위에 있는 그림을 익히고 나서 그 그림을 가리고 아래 물건들과 단어들을 연결하는 테스트에서 심각한 증상을 발견하였습니다. 있었는데 기억이 안나는 단어와 고작 6개의 그림인데 답을 가리고 문제를 본 순간 연결고리가 약한만큼 해당하는 단어를 떠올리는데 노력이 필요했습니다.

신조어 ‘알잘딱깔센‘을 아십니까? ‘알아서 잘 딱 깔끔하게 센스있게‘를 줄인 말입니다. 진짜 ‘별다줄‘ 입니다. ‘별걸 다 줄인다‘를 뜻하는 신조어 입니다. ‘아발라‘처럼 그 뜻풀이를 듣고나서야 알아듣는 신조어도 많고 인터넷에서 쓰는 축약어 역시 개연성이 없어도 외워야 할 때가 많습니다. 외국어를 배우듯이 신조어들 역시도 배워야 하는 시대입니다. ‘게으른 뇌‘를 깨우는 방법은 실로 단순합니다. 많이 기억하려고 노력하고 신경을 써야 잠시후면 바로 소멸하는 정보들을 장기 기억 장치로 보낼 수 있다는 것 입니다. 특별한 기술보다는 성실하게 준비하는 이에게 커다란 보상이 있기를, 알차고 재밌는 ‘게으른 뇌‘를 깨우는 방법에 대한 광범위한 지지에 힘입어 도전하고 실천하는 저 자신을 발견하게 됩니다.

늦었다고 생각하는 지금이 가장 빠른 시기일 수 있습니다. 더 많이 뇌가 일하도록 노력하시길, 또한 ‘우리 뇌는 잠을 자는 동안 낮에 배웠던 것을 처리한다. 오랫동안 연습하면서 더 많이 배울 수도 있었지만 효율은 떨어진다‘라고 하니 잘 자고 잘 기억하는 기억력 천재로의 그 첫 시작은 쉽고 간편한데 정곡을 콕콕 찌르는 [기억력 천재 게으른 뇌를 깨워라]로 하시길 추천합니다.

*출판사 제공 도서

#기억력천재게으른뇌를깨워라 #개러스무어 #윤동준_옮김
#미디어숲 #기억력완벽회복프로젝트 #책추천 #책스타그램
#기억력훈련 #될수있다_기억력천재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