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 친구들의 또 다른 이야기
캐서린 댈리 지음, 캐롤라인 이건 외 그림 / 예림당 / 2009년 12월
평점 :
절판


자동차를 좋아하던 4살 꼬마, 초등학교 2학년이 되었어요.그때를 생각하며 다시읽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행복한 청소부 풀빛 그림아이 33
모니카 페트 지음, 김경연 옮김, 안토니 보라틴스키 그림 / 풀빛 / 2000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진정 그 직업의 전문성을 갖기 위해 그 일을 즐겨야죠. 멋져요.청소부아저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파워연산 철저반복 수학 B단계 세트 - 전5권 - 초등2학년 파워연산 철저반복 12
삼성출판사 편집부 엮음 / 삼성출판사 / 2006년 1월
평점 :
구판절판


아이는 공부해아하니 별로 좋아하지 않지만 엄마는 대만족. 저렴한가격에 풍부한 학습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철저반복 창의사고력 수학 B단계 - 전6권 세트
삼성출판사 편집부 지음 / 삼성출판사 / 2006년 12월
평점 :
구판절판


2장, 3장씩 뜯어서 공부하는 재미가 쏠쏠해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눈물바다 사계절 그림책
서현 지음 / 사계절 / 2009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누구나 우울한 날은 있다. 

'눈물이'는 오늘이 그런 날이다. 눈물이는 눈물 방울처럼 생겼다. 눈에 눈물이 그렁그렁하다. 

배추선생님은 엄하기만 하고 호박여자친구는 얄밉기만 하다. 시험은 하나도 모르겠고 점심은 정말 맛이 없다. 벌레들이 먹는 밥같다. 지겨운 학교가 끝나고 집에 가는 길에는 비가 온다. 하지만 우산도 없고 우산을 같이 쓸 친구도 없다. 아빠 호박여자친구는 걱정스럽게 바라보지만 우산을 주지 않는다. 비를 다 맞고 집에 오지만 엄마, 아빠는 공룡과 같이 불을 뿜으며 싸우고 있다. 그리고 엄마는 그 화풀이를 눈물이에게 한다. 눈물이 난다. 밤새도록 울었더니 눈물바다가 되었다. 

엄마,아빠 공룡이 그 눈물바다에 둥둥 떠다닌다. 눈물이는 오히려 침대배를 타고 그 눈물바다를 즐긴다.  

온갖 잡동사니들 속에서  재미를 느낀다. 고양이와 쥐, 시험보는 친구,배추선생님,점심 먹던 친구들, 간을 든 토끼와 토끼를 태운 거북이, 눈물이를 놀리던 호박여학생,파인애플 친구,수영하는 인어공주,굴뚝에 낀 산타할아버지,고래에게 먹히는 피노키오, 건물에 오르다 건물이 사라져 당황하는 스파이더맨, 동물을 다 태우지 못하고 당황하는 노아,인당수에 빠지기도 전에 연꽃이 된 심청이,큰 냄비에 탄 요리사아저씨,아주 작은 빙산 조각에 올라탄 북극곰 모자, 호랑이와 한 나무를 탄 나무꾼, 목욕하는 선녀 등등 다양한 사람들의 여러가지 표정이 나타난다. 

다른 사람들의 아픔, 슬픔을 느낀다. 간을 들고 용궁으로 돌아가는 토끼의 심정은 어떨까? 또 모든 동물을 남녀 한 쌍씩 방주에 태우려고 계획했던 노아는 갑작스러운 눈물 홍수로 그 짝을 채우지 못했다. 경악 그 자체이다. '어떻게'하며 소리지른다. 연꽃이 되어 다시 살아났는데 다시 바다에 빠져야하는 심청이의 심정은 어떻까? 목욕하다가 옷을 잃은 선녀는 또 어떻까? 건물을 오르던 스파이더맨은 건물을  벗어나 전봇대 위에 위태롭게 쪼그리고 있다. 누군가를 구하기는 커녕 구조를 받아야할 상황이다. 

다양한 사람들의 웃지못한 황당한 상황들을 생각하며 눈물이는 웃음이 난다. 시원하다.  다른 작품속에 등장하는 인물들을 보고 자신과 관련된 호박친구, 공인형, 배추선생님, 공룡부모님을 눈물바다에서 끄집어 내어 드라이기로 하나하나 말린다.눈물이 날아간다.  

가끔 텔레비전을 보거나 책을 읽다가 눈물을 흘리는 경우가 있는데 우리 딸이 "엄마, 으으 울지마, 하하 웃어."이런다. "울으면 아기 돼."하며 힘을 준다. 하지만 눈물도 힘이 된다. 카타르시스. 마음의 정화가 이루어진다. 

세상의 많은 눈물이들이 늘 하하하 웃기만 했으면 좋겠다. 그리고 엄마 아빠가 공룡이 되지 않기를 바란다. 불을 뿜으며 싸우기만 하는 부모라면 아이는 매일매일 속으로 울기만 할 것이다. 그리고 점점 더 아이의 마음이 삭막해질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