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사랑이 이별이 된 이유 2

 

 

너는 육체적 소모에 지쳤고
나는 감정적 소모에 지쳤고

댓글(11)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도넛공주 2007-08-06 10:4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으음......소모라...

2007-08-06 11:33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07-08-06 18:28   URL
비밀 댓글입니다.

레와 2007-08-06 11:3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나는 감정적 소모에 지쳤고..


빙고!

turnleft 2007-08-06 12:1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씨니컬하군요.. ㅡ.ㅜ

네꼬 2007-08-06 13:2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 (일단 감탄 추천 찜)

소모된 열량을 조만간 보충해보아요. 고기가 필요한 계절.

해적오리 2007-08-06 15:0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하이쿠의 느낌이에요.
간결하나 꽉찬 느낌...

다락방 2007-08-06 18:2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도넛공주님/ 네, 시간이 흐르면 소모가 되버려요.

레와님/ 빙고!

TurnLeft님/ 사는게 다 결국은 심드렁해지지요.

네꼬님/ 고기가 필요한 365일 :)

해적파시오나리아님/ 소모된 감정으로 시를 쓰면 꽉 차지는군요.흣

마노아 2007-08-07 02:5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오늘도 감탄이에요(>_<)

산사춘 2007-08-07 05:2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방님의 작품에 경의를 표하며,
네꼬님의 의견에 적극 찬성입니다.

고기를 먹지않으면 미치는 광우병 환자 춘 올림

다락방 2007-08-07 12: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마노아님/ 아이쿠. 무슨 감탄씩이나요 :)

산사춘님/ 저는 산사춘님의 미모로움에 경의를 표합니다. 헷 :)
 

작년 겨울, 친구를 만나서 술을 마시다가 갑자기 또 그림을 그리고 싶다는 미친듯한 욕구에 시달려 앞에 앉은 친구를 그렸습니다. 다 그리자 나의 예쁜 여자친구는 화를내더군요. 그림 그려줬으면 땡큐라고 할 일이지. 글쎄 저 그림은 자기가 절대 아니랍디다. 내 보기엔 딱 똑같구먼.

찬조출연; 그당시 읽고 있던 책, 「유부남 이야기」

(평범한 직장인이 아니라 예술가가 됐어야 하는건데!) 


댓글(23)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비로그인 2007-07-25 15:3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후하하하핫.

음...제가 서재놀이를 소홀히 해놓고, 다락님한테 이렇게 말하면 맞을까요?
"그리웠습니다."

지난번엔, 심술 부려서 미안해요.(긁적)

비로그인 2007-07-25 15:5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캬- 안정환 사진 생각나요.
근데 손도 이쁠 뿐더러, 반짝거리는 반지도 궁금하네요 :)

향기로운 2007-07-25 16:2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른쪽 손에 끼는 반지는 결혼반지는 절때 아닐거라 추측합니다^^;;;;; 그림 멋지네요^^ 그만큼쯤 그리려면 부단한 노력이 필요하겠지요? 이번 휴가때는 스케치북하고 4B연필쯤은 꼭 챙겨갈거에요^^ 그래서 자연을 담아보기도 하고.. 사람들도 그려보기도하고 그러고싶어요^^ 음... 근데 자신없어요~:p

무스탕 2007-07-25 16:3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어.. 제 오른쪽 넷째 손가락에 끼여져 있는 반지랑 비슷하게 생겼어요..
저는 15년째 그 자리를 고수하고 있다지요. 혹시 우리 커플..? ^^

레와 2007-07-25 16:5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다음번엔 나도 그려줘야해요!! 옥희?~

약속~

헤헤..^^*

마노아 2007-07-25 17:3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다락방님은 시도 쓰고 그림도 그리고, 못하는 게 뭐야요? 정말 예술가가 되어야 하는 건데 말입니다. ^^

moonnight 2007-07-25 17:3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어머어머 손이 너무나 고우세요. 실반지가 참 잘 어울리는 정갈한 느낌. 만져보고 싶어진다구요! ^^ 그림 멋진데요. 원래 책에 그려져있는 일러스트 같은걸요. 다락방님은 재주도 많으셔라. ^^

다락방 2007-07-25 23:4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L-SHIN님/ 앗. 어디갔다오신거에욧!! 그리고 저처럼 정숙하고 지적이며 차분한 여자가 어떻게 님을 때리겠어요. 호호호 ^^

체셔고양이님/ 아, 저는 뭐 별로 신비로울것도 없는 여인인지라, 저 반지로 말씀드리자면 고등학교2학년때던가 대학붙으라고 엄마가 선물해주신거죠. 그나마 지금은 손이 뚱뚱해져서 10년넘게 껴오던것을 뺐답니다. 흑.

향기로운님/ 그럼요, 아니지요, 아니고 말구요. 결혼은 고사하고 커플링도 아니라니깐요. 그림은 저야말로 젬병인지라 고등학교때는 기본점수만 받았던 적도 있어요. --;;

무스탕님/ 으흐흐흐. 무스탕님하고 커플이라면 니나노~

레와님/ 아, 글쎄. 내가 그림그려주면 화를 낼지도 몰라요, 레와님. 흑. ㅜㅡ

마노아님/ 그러니까 저는 시도 그렇고 그림도 그렇고 뭐 하나 잘하는게 없는거죠. 핫. 시로 말씀드리자면, 오늘 저녁 닭을 사오는길에 또 한줄이 떠올라 구상중입니다만. 흣.

정아무개님/ 와우~ 살인미소의 정아무개님께서 손이 예쁘다는 칭찬을 해주시다니. 설레여서 잠이 안올것 같아요. 그림은 못그리니 패스하고 대신 우리 손 한번 잡아보아요.(주물러도 되요) :)

문나잇님/ 문나잇님. 만져요, 만져. 손가락도 몸매만큼 굵고 짧답니다. 흣. 글쎄 재주가 많은게 아니라니깐요. 미술은 기본점수로 간당간당 했었다구요. ㅜㅡ

비로그인 2007-07-26 10:54   좋아요 0 | URL
음..그러고보니 다락님이 누군가를 때리는 것은 상상이 안되는군요.(긁적)
하지만, 말로 때릴 것 같은데요? (쿠하하하핫)

Mephistopheles 2007-07-26 01: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모델이 접니까?

turnleft 2007-07-26 07:5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 저 그림 그리는 분들 무쟈게 멋있다고 생각해요!!
(은근슬쩍 처음 글 남깁니다. 다락방님)

다락방 2007-07-26 08:2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메피스토님/ 메피스토님이 모델이었다고 해도, 또 다른 누군가였다해도 제 그림은 저랬을거에요. 그래서 모델에게 화를 불러일으켰을거구요. 흑.

TurnLeft님/ 처음 남겨주시는 댓글, 무지 반갑습니다. 그리고 저 역시 그림 그리는 분들 멋있다고 생각하지만요, 글쎄 저런 그림은 그림도 뭣도 아니라니깐요. 하핫 ^^;;

산사춘 2007-07-26 09:1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진짜 손 넘 이쁘시다. 그 이쁜 손으로 그림 그려주시면 전 화 안낼께요. 얍실뇨 춘 올림

다락방 2007-07-26 13:1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산사춘님/ 미모로운 산사춘님께 칭찬을 받으니 어깨가 덩실덩실.흣 :) 그렇지만 아무리 그래도 제가 그림그려드리면 무지 화나실걸요. ㅜㅜ

프레이야freyja-고마워영화 2007-07-26 21:1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 다락방님 저도 예전에 올리신 안정환얼굴그림 생각나요.
그때 느낌이랑 또 다르네요. 멋져요^^
저도 그림을 배우고 싶다는 생각이 다시 한번 불끈!! ^^

다락방 2007-07-26 23:0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혜경님/ 아 글쎄 이게 칭찬모드로 가면 안된다니깐요. 멋진게 아니라 괴물을 그렸어요. 저야말로 그림엔 젬병이란 말입니다. 흑. 저도 그림을 그려보고 싶어요. 화가들만큼 잘은 아니더라도 스스로 만족할수 있는 그런 그림이요. :)

네꼬 2007-07-27 17: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다음에 만나면 나도 그려줘요. 약속해요, 얼른!

2007-07-27 17:58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07-07-29 21:43   URL
비밀 댓글입니다.

다락방 2007-07-29 21:4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네꼬님/ 제가 네꼬님을 그려드리면 네꼬님은 그담부터 나랑 놀고싶어지지 않을거예요. 흑 ㅜㅡ

2007-07-30 15:30   URL
비밀 댓글입니다.

가넷 2007-07-30 20:0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하하하; 그런데 손이 무척(?) 고우시네요..:)

다락방 2007-07-31 10:1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그늘사초님/ 별말씀을요. 므흣~ :)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