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여줘! 제니퍼 - 아웃케이스 없음
카린 쿠사마 감독, 메간 폭스 출연 / 20세기폭스 / 2010년 3월
평점 :
품절


조잡하기가 [배드 티쳐]랑 쌍벽을 이룬다.

2009년도 작품이라니, 메간 폭스도 아만다 사이프리드도 잘 나가기 위해서는 이런 영화를 반드시 거쳐야 하는걸까.
슬프다..

˝남자들만 죽으니까 호신용 스프레이 가지고 다녀˝

별을 하나 더 준 이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배드 티처
제이크 캐스단 감독, 저스틴 팀버레이크 외 출연 / 소니픽쳐스 / 2011년 11월
평점 :
품절


도대체 이런 건 왜 만든건지... 이 한심한 스토리가 어떻게 되려나 끝까지 봤는데 굳이 그럴 필요 없었다. 조잡하기 짝이없다.
카메론 디아즈 데려다 이렇게밖에 할 수 없었냐.. 쯧쯧...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풍선인간
찬호께이 지음, 강초아 옮김 / 한즈미디어(한스미디어) / 2018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싫어...


세번째 단편은 쓰레기.

댓글(2)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Forgettable. 2019-10-11 09:1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윽 그렇게 싫었나요ㅠㅠ 무슨 내용인지 기억도 잘 안나긴 하지만..

다락방 2019-10-11 09:20   좋아요 0 | URL
세번째 단편에서 킬러가 의뢰인에게 비용을 ‘몸으로 지불하라‘고 해요. 의뢰인이 배우였는데 성상납 해서 뜬 배우라며 ‘이미 처음도 아니고 여러차례 해봤으니‘ 자기한테도 그렇게 하라고요. 와 세상 토나왔어요.. 미친놈이다 싶고. 무엇보다 작가가 여배우와 성상납을 이렇게 다룬 게 너무 싫었어요. 그러면서 되게 성적인 시선으로 여자를 그려놓고요. 게다가 여배우의 의붓딸은 십대인데 이미 몸을 함부로 굴리는 캐릭터라며 킬러에게 자기 몸 줄 생각을 하죠. 와 진짜 미친 단편이에요. 이 단편에서 작가가 여자를 보고 그리는 시선이 그냥 이 작가를 말해주는 것 같았어요.
 
시몬 베유의 나의 투쟁 ff 시리즈 2
시몬 베유 지음, 길경선 외 옮김 / 꿈꾼문고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한 걸음 더 내딛는, 개인보다는 모두를 위한 길을 선택했던 시몬 베유의 처절한 투쟁의 기록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그렇지만, 이건 사랑이야기
자크 스테른베르그 지음, 권수연 옮김 / 세계사 / 2007년 6월
평점 :
품절


어제 자기 전에 꺼내들었는데 앞에 세 편 읽고 ‘족같네‘ 하고 던져버렸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