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81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서른 살엔 미처 몰랐던 것들 - 죽어라 결심과 후회만 반복하는 그럼에도 한 발 한 발 내딛어 보려는 소심하고 서툰 청춘들에게
김선경 지음 / 걷는나무 / 2010년 11월
장바구니담기


사람들은 자신에 대한 주위의 평가에는 민감하면서도 자신의 진정한 모습과 가치에 대해선 무관심하다. 어려운 상황에서도 자신을 믿는것, 자기를 칭찬하는것 또한 진정한 자존감이다.-74쪽

나에게 돈은 무엇이고 어떤 의미가 있는지 또 돈을 어떻게 다룰지 나에게 필요한 돈은 얼마이고 앞으로 내 힘으로 벌수 있는 돈은 얼마인지 또 어떻게 쓸 것인가까지 생각해본다면 내욕망의 가치를 가늠하고 돈에 대한 가치를 되새기고 현실적인 대안을 세울수 있다-108쪽

우리에게는 돈보다 중요하고 가치 있는 재신이 있다. 바로 나 자신이다. 돈을 몽땅 잃어도 자기 자신만은 잃지 않았기에 다시 일어서는 이들을 수없이 봐왔다. 우리 사회에 가득한 돈에 대한 공포감에 휩쓸리지 말고 나와 돈이 어떤 이야기를 만들어 갈수있을지 진지하게 고민해야 한다.-112쪽

마음의 녹슨 갑옷
우리는 수많은 갑옷을 두르며 산다. 그 갑옷들이 나를 지켜주고 보호해준다고 믿는다. 또 사람들은 내가 입고 있는 갑옷을 본다고 생각한다. 내 갑옷을 보며 경탄하는 상대의 얼굴에서 나를 본다. 우리는 그렇게 마주보며 서로에게 갑옷 입기를 강요한다. 하지만 시간이 흐르면서 주객이 전도된다. 어느 사이 삶의 모든 것을 욕망에 바치며 살아가게 되는 것이다. -186쪽

때로는 자신에게 남아 있는 것을 갖고 아름다운 작품을 창조하는 것이 바로 예술가가 하는 일
나의 단점과 열등감은 남에게 없는 나만의 재산이다.
내가 가진 인생의 조건들로 최선의 맛을 내는 것, 최고의 사람이란 결국 최선을 다한 사람이다.-202쪽

돈을 많이 벌겠다는 생각보다 잘 관리하겠다는 생각을 먼저해야 한다. 돈을 잘 관리하는 법은 어떤 삶을 살겠다는 인생의 그림을 분명하게 세우는데서 시작한다. 어떤 삶을 살겠다고 결정하면 돈에서 자유로워진다. 특정분야에서 행복하게 일하며 살아가는 사람들의 공통점은 돈에 대한 자기 기준이 확실하다.-110쪽


댓글(0) 먼댓글(1)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1. 김별아가 말하는 자존감
    from 사랑하기 위해 사랑받기 위해 노력하다 2011-08-20 10:55 
          많은 사람이 관계에서 고통을 받는다. 모두가 독립적이고 자유롭고 평등한 관계를 바라지만 실제로는 착취하거나 착취당하고 지배하거나 예속당한다. 자존감의 높낮이가 가장 적나라하게 드러나는 지점도 바로 여기다.      
 
 
 
남자의 탄생 - 한 아이의 유년기를 통해 보는 한국 남자의 정체성 형성 과정
전인권 지음 / 푸른숲 / 2003년 5월
품절


남자는 단 한번에 모든 걸 끝내버리고 싶어한다.
첫 경험으로 모든 걸 단정하고 첫인상에 매달린다.
도무지 성숙될 기미가 없다-0쪽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인생기출문제집 - 대한민국 이십대는 답하라 인생기출문제집 1
안철수 외 지음 / 북하우스 / 2009년 10월
평점 :
절판


나와 닮은 그녀를 만났다. 그녀를 통해서 그동안 풀지 못했던 질문에 대해서 힌트를 얻었다. 다시 나의 가슴을 뛰게 만든 그녀... 여기서 그녀를 만날 수 있어서 반가웠다. 그녀의 스토리를 첨부한다. 혹시 문제의 요지가 있을시 삭제하겠습니다. 그녀는 늘 우울했다. 어제도 우울했고 그저께도 우울했다. 내일도 우울할 거라고 생각하면 오늘의 우울함을 참을수가 없었다. 우울함의 근원을 따져보지 않은 것도 아니었다. 근원을 찾아내어 문제를 해결하고 모든 우울함으로부터 벗어나겠다는 희망을 왜 품지 않았겠는가? 그러나 모두 부질없는 짓이었다. 그녀를 둘러싸고 있는 우울함은 깊이를 알수없는 안개와 같은 것이었다. 그 두터운 안개가 어디서부터 시작되었는지는 아무도 몰랐다. 시작을 찾아 길을 사선 순간, 이미 길은 안갯속에서 사라졌다. 그러나 어떻게 생각하면 우울한게 당연해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삶을 유지해야 할 이유는 무엇일까? 왜 이렇게 살아가면서 모든 것을 견뎌야 하는거지? 그녀의 생각은 늘 그곳에서 멈췄다. 어제도 견뎠고 그저꼐도 견뎠는데 내일 또한 견뎌야 한다니. 그 어떤 성취가 삶의 허망함을 씻어줄수 있단 말인가? 우울함으로부터 그녀를 구원해줄 수 있단 말인가. 삶을 지속하겠다는 의지가 점점 사라져가는 것은 당연한 일이 아닌가? 어느날 한 남자의 표정이 그녀를 붙잡았다. 행복해 죽겠다는 남자의 얼굴이 거슬려 도무지 그냥 넘어 갈수가 없었던 것이었다. 뭐가 그렇게 좋으세요? 나는 늘 행복합니다. 사람들은 모두 미래의 행복을 잡으려고 애를 쓰죠. 하지만 그렇게 쉽게 행복해질수 없다는 것을 예상하기 때문에 불안해하고요. 미래의 행복을 잡을 수 없는 건 당연한 것입니다. 그건 미래에 있는 거잖아요. 우리가 필요로 하는 건 사실 오늘안에 다 들어 있습니다. 하루분의 밥, 하루분의 웃음, 하루분의 사랑 미래를 생각하지 않는다니 그녀는 이해하지 못했다. 그때 그남자가 물었다. 지금 사랑하는 사람이 있습니까? 누군가를 갈망한 적은 있지만 그건 언제나 나를 더 우울하게 만들었어요 그녀는 우울한 눈으로 남자의 눈을 바라보며 말했다. 그럴 리가 있나요. 누군가를 사랑하게 되면 그사람을 위해 더 나은 사람이 되고 싶어지는 법이니까요. 부모들은 자녀들을 행복하게 해주기 위해서, 꽃들조차 벌들을 위해서 치장을 하죠. 사랑하는 사람들은 내일을 생각하지 않죠. 이 순간 사랑을 표현한것만으로도 너무 바쁘니까요. 어차피 우리는 영원한 현재를 사는 거니까요. 출처 : 황경신, 지금 사랑하는 사람이 있습니까? 중에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81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