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두달 저장 음식]을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열두 달 저장음식 - 제철 재료 그대로 말리고 절이고 삭히는
김영빈 지음 / 윈타임즈 / 2014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사실 친정엄마께서 일을 하시지 않았거나 시어머니께서 음식을 좀 하셨다거나

할머니가 오래 사셨다면 어쩌면 그저 입으로 손으로 이어져 나도 하나정돈 할 수 있지 않았을까

그렇지만 어떻든 집밖에서 산 기간이 집에서 엄마밥 먹은 기간보다 많아진 지금에 있어서는

내가 요리에 이미 흥미를 잃은 이 시점에서는 너무 큰 바람 같다.

 

그래도 이 책덕에 소소한 절임. 장아찌 등의 반찬이 어떻게 이루어지는지

말림등을 어떻게 시도해볼지

이제 막 자라기 시작하고 음식들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한 딸과 함께 이야기할 수 있는 여지가 생겼다.

이는 40살을 바라보는 내 삶을 지켜본 누군가가 있다면 꽤나 고무적이라고 생각할만한 사건이다.

요리에 대해 내가 이야기를 하다니.....

 

그저 시장에서 파는 재료들에 손질부터 난감해하던 나에게있어

마치 누군가 옆에서 정말 아무렇지 않게 "이렇게 하면 돼."하고 알려주는 듯한.

부담이 없는 재료들과 부담이 없는 방식으로 정말 친숙한 반찬들이 나온다.

 

저장반찬들에 늘 고민하는 사람이 있다면.

한번쯤 손에 쥐고 이거 하나정도는 한번 해볼까 하는 마음을 가지게 도와주는 지침서다.

영양제. 산 음식에 자꾸 기대지 말고 손으로 아주 소량이라도 한번 시도해봄이 어떨까?

잊혀져가던 몸의 계절리듬도 살릴 겸사 말이다.

 

* 알라딘 공식 신간평가단의 투표를 통해 선정된 우수 도서를 출판사로부터 제공 받아 읽고 쓴 리뷰입니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즐거운상상 2014-08-16 22:2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리뷰 잘 보고 갑니다 ^^*
 
[어린이 식물비교도감]을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을 보내주세요.
어린이 식물 비교 도감 어린이 자연 비교 도감
윤주복 글.사진, 류은형 그림 / 진선아이 / 2014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매번 봄에 노란 꽃이 피는 나무를 보며  논쟁이 붙은 적이 있다

"생강나무냐~! 산수유냐~!"

 

아이가 말을 배우고 산책에 익숙해지던 어느날

길가의 철쭉을 보며 남편이 "진달래"라며 먹이려고 해서 만류한 적이 있다.

 

어떤 골목을 지나는데 꽤나 고급스런 담을 넘어나온 노란 열매를 보며

함께 가던 사람과 언쟁을 한다.

"귤이다.. 귤이 여기 있을 리 없다 탱자다~!!"

 

이런 소소하지만 꽤나 오래된 논쟁을 경험한 적이 한번이라도 있다면..

이 책을 손에 쥔 순간 그 논쟁에 종지부를 찍을 수 있다.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진달래와 철쭉을 구별하지 못한다.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탱자와 귤을 직접 본적이 없다.

 

아이가 바깥나들이가 많은 어린이집에 다녀서 고양이풀 정도는 구별이 가능하지만,

피나물과 애기똥풀을 보고 구별을 한다던지.

수국과 산수국을 구별한다는지 하는 것은 도시에서만 자란 나에게는 꽤나 어려운 일이다.

그런 사람들에게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자세한 사진 자료와 구별점을 소개한다.

 

 

"어린이"라는 말이 붙어 있긴 하지만,

도시에서만 자란 도시 촌 어른들에게도 상당히 매력적인 책이다.

최소한 산책길 아이에게 조금 으스댈 수 있을 만할 아이템~!!

 

 

* 알라딘 공식 신간평가단의 투표를 통해 선정된 우수 도서를 출판사로부터 제공 받아 읽고 쓴 리뷰입니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즐거운상상 2014-08-16 22:2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리뷰 잘 보고 갑니다 ^^
 
[괜찮아, 선생님이 기다릴게]를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괜찮아, 선생님이 기다릴게 - 특수학교 선생님 일과 사람 20
김영란 글.그림 / 사계절 / 2014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손에서 짭쪼롬한 단무지 냄새가 나는 중국집이야기

돌돌돌 작은 오토바이를 탄 우편배달부이야기

어린시절 엄마의 옷천을 모으던 패션디자이너 이야기

생활 틈틈이 우리를 위험에서 구해주는 소방관이야기

동네의 기쁨과 슬픔을 함께하는 의사이야기..

 

...내가 읽었던 사계절의 일과 사람 시리즈는 직업에 대한 소소한 이야기들을

꾸밈없이 전해주는 이야기였다. 그리고 새로운 이야기가 나왔다.

<괜찮아, 선생님이 기다릴께>

 

수채화로 그린 표지와 삽화의 모습은 아이들의 모습까지 그대로 보여준다.

중증발달장애아이들의 모습이 그대로 보여진다.

너무나 빠르게 치닫고 있는 세상의 속도에 따라가지 못하고 도움이 많이 필요한 아이들.

제목처럼 언제나 선생님은 기다리고 지켜보고 고민하고 생각하지만,

방과후선생님이 바뀌었다는 이유로 교실에 들어가는 것조차 거부하는 소영이와의 일처럼

매일이 놀랍고 당황할 사건들을 만나기도 할 것이다.

그런 솔직한 모습이 고스란이 담겨있기에 직업을 소개하는 책이면서도 마음이 짠한 무언가를 가진 책이다.

 

특수교사에 관심이 있는 사람 뿐 아니라,

아이가 장애가 있는 부모라면 한번쯤 읽어보는 것이 어떨까하는 생각이 든다.

 

발달장애있는 아이들 뿐만 아니라, 아이들은 언제나 어른과 다른 불안을 느끼며 살아간다.

그 아이들에게 "괜찮아, 기다릴께"라고 말할 수 있는 어른이 되고자 한다면,

한번쯤 이 책을 펴보면 좋겠다.

 

....사실 이 책을 한번만 읽기는 힘들테지만 말이다.

 

 

 

* 알라딘 공식 신간평가단의 투표를 통해 선정된 우수 도서를 출판사로부터 제공 받아 읽고 쓴 리뷰입니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즐거운상상 2014-07-19 23:5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리뷰 잘 보고 갑니다 ^^
 
[천연 식초 만들기 비법노트]를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천연식초 만들기 비법 노트 - 동백LEE 곳간의 사계절 식초 만들기 A to Z
이제성 지음 / 일월담 / 2014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지난달 우연찮게 영화를 보러갔는데

긴 생머리 휘날리는 걸로 유명한 모 배우가 나와서 "물만 마셔서 그래.."

라고 후배들에게 핀잔을 주는 모 *초 광고를 봤다.

 

어린 시절 아파트에서 삻았지만 엄마는 늘 식초를 만들었다.

사과식초, 감식초, 매실식초... 순전히 언니의 체질 개선을 위한 것으로 나는 손댈 수 없는 것이었다.

언니는 어렸을때부터 비만체질에다가(소위 물만먹어도 찐다는) 비염도 심해서

엄마는 오만가지 시도를 했었는데 그중 한 3-4년간 식초를 가지고 했던 것이다.

어린 마음에 조금 부러워 젓가락으로 조금 찍어 먹었다 죽는줄 알고 절대 손을 안대었는데

(아마 감식초쳤던거 같은데 물을 얼마나 마셨는지...원래 신걸 잘 못먹어요)

최근 체질문제 등으로 다시 식초가 급부상하고 있는듯하다.

 

이 책은 책장한가득 식초가 있다는 동백lee곳간의 이야기다.

내가 그저 지나쳤던 여러가지 재료들이 생각지 않게 간단하게 식초로 변한다.

익숙한 매실식초나(술담그다 잘못되면 식초가 된다)

생각지도 않았던 재료들의 식초들이 "종초"덕에  쉽게 식초가 된다.

바나나 식초에는 정말 깜짝 놀랐다.

 

저자는 친절하게도 초보자들도 식초에 대해 접근하기 쉽고

실패를 덜하라고 종초만드는 법을 포함에 두었다.

어떤 재료를 쓰는지 왜 그걸 써야하는지 대체재는 어떤게 가능한지도 꼼꼼히 소개한다.

실패하는 증상들과 원인들도 적어서 초보자들의 당황에도 배려했다.

특히 효소나 다른 담금에 관심이 많은 사람들은 "지게미"로 식초를 담그는 것에 눈이 갈것 같다.

 

 

초보자부터 음식에 관심이 많은 사람들까지 배려한 저자의 마음이 따뜻한 책이다.

나도 한번 오늘은 유리병을 닦고 시도해볼까?

 

 

 

 

* 알라딘 공식 신간평가단의 투표를 통해 선정된 우수 도서를 출판사로부터 제공 받아 읽고 쓴 리뷰입니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즐거운상상 2014-07-19 23: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리뷰 잘 보고 갑니다 ^^
 
[Who? 김연아]를 읽고 리뷰 작성 후 본 페이퍼에 먼 댓글(트랙백)을 보내주세요.
Who? Special 김연아 Who? Special
오영석 글, 라임 스튜디오 그림, 송인섭 추천 / 다산어린이 / 2014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리나라에서 아직 30대도 채 되지 못 되었는데 위인전이 만들어진 여성이라니..

그녀의 존재감이란 정말 전무후무할 것이라 생각된다.

 

그녀가 아이들의 베스트 위시아이템중 하나인 "WHO?"에 등장했다.

근 10년동안 우리나라의 겨울을 들었다 놨다 햇던 그녀.

김 연 아.

 

내가 고등학교 시절의 박세리가 첫 우승을 하고 공익광고에 나왔던 것과는

그 존재감과 여파의 급이 다르다.

지금도 "세리키즈"들이 세계 골프에 어느정도의 영향력을 미치지만,

이 책이 내손에 들리는 순간 정말 그 격이 다른 영향력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든다.

 

사계가 뚜렷한 나라임에도 불구하고

거의 불모지에 가까운 동계스포츠의 나라에서

이정도의 인물로 자란 배경과 본인의 노력이 고스란히 표현되어 있는 이야기가

만화임에도 무게감있게 들어가 있다.

 

은퇴한 김연아는 고스란이 이 무게감을 지고 앞으로 나아가고 있을 텐데..

그녀덕이 행복했던 사람들 만큼 그만큼 그녀도 행복하길 기도해본다.

 

그리고 지금도 스케이트를 꿈꾸는 "연아키즈"들의 삶도 그녀만큼 빛나기를...

 

 

* 알라딘 공식 신간평가단의 투표를 통해 선정된 우수 도서를 출판사로부터 제공 받아 읽고 쓴 리뷰입니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즐거운상상 2014-06-22 16:4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리뷰 잘 보고 갑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