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71 | 72 | 73 | 74 | 75 | 76 | 77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나르치스와 골드문트 민음사 세계문학전집 66
헤르만 헤세 지음, 임홍배 옮김 / 민음사 / 2002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현실과 이상은 언제나 내 갈등과 우울의 원인이었다.

난 나르치스처럼 살지도 않을테고, 골드문트처럼 살 수도 없기 때문에

이 아름다운 이야기는 내 꿈을 자극했다.

내 마음 속의 갈등이 너무나도 아름답게 펼쳐져서 읽는 내내 슬프기도 하고 행복하기도 했다.

헤르만헤세의 책을 이제 거의 다 읽어간다는 사실이 안타깝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Demian 2009-03-24 15:00   좋아요 0 | 댓글달기 | 수정 | 삭제 | URL
후와~~진짜 썽님 너무하십니다! 그냥 마음편하게 룰루랄라 놀러왔는데 이렇게 엄청난 보물을 숨기고 계셨다니!ㅠㅠ 한참을 뒤적이며 감탄하다 댓글 남기고 갑니다. 헤세의 나르치스와 골드문트 감상 페이지야말로 Demian이라는 제 아이디가 있을만한 곳 같아서 굳이 이곳에 남겨요. 음하하하하;;ㅋㅋ
살짝 흝어보니 저랑 책, 영화 읽는 취향도 비슷한것 같고, 정말 자주 놀러오게 될 것 같아요. 이렇게 좋은 곳 알려주셔서 너무 감사해요! 자주 올께요!^0^//

Forgettable. 2009-03-24 16:17   좋아요 0 | URL
아이고- 감탄은요, 그냥 룰루랄라 오셔서 보고 가시면 됩니다 ㅋㅋ

제가 '데미안'이란 아이디를 보고 딱 알았죠- 헤세 너무 좋지 않나요+_+ 호호 가끔 놀러오셔서 안부 전해주세요, 취향이 비슷하시다니 콜롬비아 이야기 말고도 또 얘깃거리가 많아지겠네요^^
아아 정말 기분 좋은 댓글이에요 ㅋㅋ
 
몬테크리스토 백작 1
알렉상드르 뒤마 지음, 오증자 옮김 / 민음사 / 2002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나를 꿈속에서 살게 하는 자, 아껴읽을 수가 없다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71 | 72 | 73 | 74 | 75 | 76 | 77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