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라카미 라디오 방송에서 청취자들을 대상으로 Q&A 시간을 실시간 방송 한 적이 있었는데 청취자들 중 한 명이 이런 질문을 하루키 옹에게 던졌다.

*청취자-최근에 번역 하신 피츠제럴드의 <마지막 대군>을 잘 읽었습니다. 제가 작가님에게 궁금한 점은 이전에 한 매체 인터뷰에서 번역 하실 때 작가의 문체를 일본어로 유려 하게 전달하기 위해 글 쓸 때 쓰는 뇌와 번역 할 때 쓰는 뇌 부위가 다르다고 말씀 하신 적이 있었는데 작가님은 번역 하실 때와 글 쓰실 때 뇌 부위를 어떻게 달리 사용 하실 수 있으신지 그 비법 좀 알려주세요.(도쿄 신주쿠 거주, 회사인 30대 남성)


*무라카미 하루키 -제가 어떤 매체와 인터뷰에서  언제 어디서 그런 말을 했는지 잘 기억이 나지 않지만, 실제로 저는 번역 할 때 쓰는 뇌와 글 쓸 때 쓰는 뇌 부위가 다릅니다.

이걸 딱히 지금 방송에서 구체적으로 말씀 드리기 어려운데 제가 번역을 전문적으로 배운 적도 없고 그렇다고 딱히 영어를 제대로 공부 한 적도 없어서 제가 말하는 번역하는 방법, 기술 같은 것들이 비법이라고 할 수 없습니다

전 고등학교 시절 부터 미국 문학을 즐겨 읽으면서 사전을 찾아 통독 했고 마음에 드는 구절은 노트에 끄적이며 한 줄 씩 번역했고 대학 시절에는 신주쿠 재즈 바들을 어슬렁 거리며 중고 음반을 수집하고 그 노래 가사들을 일본어로 번역하며 딱히 번역 기술을 책이나 강의로 공부 하지 않고 몸으로 익혔습니다.

그래서 인지 어떤 구절, 문장, 가사가 머릿속으로 들어오면 몸이 움직여 지면서 뇌 한 쪽 부위가 가동 되기 시작 합니다. 그렇게 한 권 씩 번역 하는 동안 이런 과정들이 체계적으로 자리 잡혀 나가면서 문장을 곱씹어 제 몸 속에서 소화 시킨 다음에 손이 움직이고 단어와 단어 사이 문맥의 의미를 퍼즐처럼 맞춰 나가죠.

차츰 그렇게 하나 둘씩 작업 량이 쌓아 올려지니 '궁국의 숙독' 그러니까 번역하는 작가들의 문장 단어들을 제 스스로 해체하고 분석하면서 문장의 기술, 스토리 작법의 구조도 배워나갔습니다.

저는 아직도 번역을 통해 배우고 있는 것이 엄청나게 많습니다. 창작의 우물을 파다 보면 주변을 살피지 않게 되거든요. 번역은 저에게 밖으로 나와 있는 창문이자 기존에 답습 하고 있는 제 고정된 스타일에서 벗어 날 수 있게 해주는 나침반 같은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제 뇌는 번역 할 때는 학습 모드로 움직이고 글을 쓸 때는 창작 모드로 움직이고 있습니다.

하루키옹은 번역 할 때 뇌가 학습 모드로 움직이고,,,

나의 뇌는 투비 할 때 학습 모드로 움직여 지고 있다.


1월 12일 부터 투비에 글을 올리고 나서

https://tobe.aladin.co.kr/t/scott

여러 시리즈를 올려 놓고 그동안 들춰 보지 않았던 원서들, 사전들을 꺼내고 학습 하고 있다.


어제 <타인의 삶> 포스팅 올리면서 브레히트의 시어들을 해석 하고 다듬기 위해 독일어 사전을 끄집어 내고 하루키옹 글들 번역 하고 일본어 학습 방법 올리면서 일본어 사전을 읽고 있다.


​'자신이 사는 마을을 사랑하는 사람은 자기 삶을 사랑하고 또 인류를 사랑하는 사람이라고 생각한다. 어떤 사람이 자기 삶을 사랑하지 않으면서 자기가 사는 마을만 사랑할 수 있을까? 어떤 사람이 인류애 없이 자기가 사는 마을만 사랑할 수 있을까?'

-장강명의 <아무튼 현수동> 중에서


알라딘 서재를 사랑하는 서재인들은 북플도 애정 하며 알람 설정을 해둔다.

북플 기능 마비 시켜 놓고 모두 투비로 가라는 건가 ㅋㅋㅋㅋ



댓글(22) 먼댓글(0) 좋아요(6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거리의화가 2023-01-19 17:1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마지막 사진 빵 터졌어요!ㅋㅋ
역시 공부할 때는 아날로그 종이 사전이 좋은데 말이죠. 한문, 영어 종이사전은 사두고 자주 들춰보질 못하네요ㅠㅠ 정작 중국어 사전은 또 없네요!ㅠㅠ
하루키가 번역할 때는 학습모드, 글쓸 때는 창작모드군요. 저도 여러 버전에 맞춰 뇌가 휙휙 돌아가면 좋겠습니다ㅋㅋㅋ

scott 2023-01-19 17:15   좋아요 1 | URL
앱 사전 기능이 넘 좋아서 저도 종이 사전은 단어를 찾기 보다 어휘 학습용 으로 읽고 있습니다
지금 요 북플 모드 고장난 거 부터 고쳐졌으면 ㅋㅋㅋ

햇살과함께 2023-01-19 17:1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scott님 서재에, 투비에 너무 바쁘십니다~!
종이 사전 너무 좋네요~ 그러나 집에 있는 사전 한번도 들춰보지 않는 1인;;;

scott 2023-01-19 17:16   좋아요 1 | URL
저도 백만년 만에 먼지 털어봤어여 😄

새파랑 2023-01-19 18:4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요새 북플이 너무 버벅거리더라구요 ㅜㅜ 그래서 그런지 책도 못읽고 있습니다 ^^

2023-01-19 18:50   URL
비밀 댓글입니다.

망고 2023-01-19 18:4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하루키의 번역하는 뇌, 창작하는 뇌 이야기 넘 좋아요 저도 가끔 원서를 읽는데 읽다보면 너무 배가 고파요ㅋㅋㅋㅋㅋ뇌를 많이 써서 그런가ㅋㅋㅋㅋ스콧님 사전 사진 와😃 정겨워라~ 저는 이제 종이 사전들이 다 어디 있는지도 모르겠어요ㅋㅋㅋ어릴때는 맨날 가방에 넣고다녔는데 말이죠^^오늘은 손때묻은 사전들 어디로 갔나 한번 찾아봐야 겠어요

scott 2023-01-19 18:53   좋아요 1 | URL
하루키가 라디오에서도 말을 재치 있게 잘 합니다 ㅋㅋ
전 원서 읽을때는 핫초코 마셔여 당보충 해야 뇌가 움직여서 ㅋㅋ
벽돌 부피 종이사전들은 지금 제 책장 버팀목으로 사용한지 꽤 됐습니다
확실히 종이 사전 찾으면서 공부하니 뇌속에 새 단어들이 입력 됩니돵😆

미미 2023-01-19 19:37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스콧님 사전들 펼처놓으신거 아름다워요! 그림은 하루키옹인가요? 어쩐지 닮은 느낌ㅎㅎㅎ 장강명의 아무튼 현수동 찜해갑니다^^*

2023-01-19 19:40   URL
비밀 댓글입니다.

페넬로페 2023-01-19 20:28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학교 다닐 때 책으로 된 사전 사용핬었는데 스마트폰 사용하고 나서는 그냥 폰으로 검색해요~~
인간의 뇌는 다 사용 방법이 다른 것 같아요.
점점 줄어드는 뇌에 고민중인 저 입니다 ㅎㅎ

scott 2023-01-19 20:49   좋아요 1 | URL
저도 뇌기능이 예전 같지 않아서 종이 사전 꺼내놨습니다 ㅋ
뇌는 자꾸 새로울걸 해야 용량이 줄어 들지 않는 다고 ^^

반유행열반인 2023-01-19 20:47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장강명 재수사 빼곤 나온 책 거의 다 봤기 때문에 현수동하면 떠오르는 소설들이 많네요ㅋㅋㅋ빵집 삼국지랑 그믐 등등 그렇지만 저는 언젠가부터 장강명과 마음 속으로 이별을 해 놔서 ㅋㅋㅋ안 읽어도 뭐가 있을지 그려지긴 하지만…(이러고 나중에 도서관에 나오면 볼 거 같아요 ㅋㅋㅋ)

2023-01-19 20:51   URL
비밀 댓글입니다.

반유행열반인 2023-01-19 20:54   좋아요 1 | URL
소설은 역시 좋죠 막 동네 하나도 짓고 도시 하나도 세웠다 부쉈다 하고 ㅋㅋㅋㅋ그게 소설만 되는 줄 알았는데 장강명은 에세이에까지 써 먹을 줄은…역시 장사 잘하는 장강명 ㅋㅋㅋ이젠 내가 안 팔아줘도 잘 살 거라 믿고 ㅋㅋㅋ

2023-01-19 20:56   URL
비밀 댓글입니다.

책읽는나무 2023-01-19 20:5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와 장강명 작가님도 아무튼에??^^
근데 저 원숭이가 쓰는 핸드폰은 방수기능이 좋은 건가 봐요?ㅋㅋㅋ
아님 마비되어 멘붕이 온 표정인 건가?

scott 2023-01-19 21:04   좋아요 1 | URL
아마 저 원숭이도 북플 기능이 이상 한거 알고 있는듯 ㅋㅋㅋ
장작가가 쓰신 저 동네는 가상의 이름 이고 지금 엄청 비싼 밤섬 매립시절 이야기가 나옵니다 ^^

바람돌이 2023-01-19 23:31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알라딘은 하루키에게서 배워야 하겠군요. 투비앱 깔았다고 북플 알림기능이 날라가버리니 북플에만 목매달고 있는 저 같은 사람은 어쩌라고요. ㅠ.ㅠ
이거 참 어려운지 빨리 해결이 안되네요. ㅎㅎ

2023-01-19 23:42   URL
비밀 댓글입니다.

희선 2023-01-20 01:28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다른 걸 할 때 뇌를 어떻게 쓰는지 잘 생각하지 않기도 하는군요 그냥 하는... 그런 걸 나눠서 하기도 하다니 부럽기도 하네요 사전 멋집니다


희선

scott 2023-01-20 11:44   좋아요 1 | URL
뇌의 기능이 엄청나게 방대 한데
우리 인간들이 그저 스맛폰만 응시하면
뇌 기능이 퇴보 한다고 합니다

읽고 쓰고 말하고 걷고 뛰어야
뇌기능이 반짝 반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