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우주
  • 6월 17일 오후 9:28 공개
(여행) 고성 그리고 건봉사

마침내 다녀온 고성^^
금강산을 가까이서 볼 수 있다는 말을 들은 순간부터 더 가보고 싶었던 고성
그러나 진부령고개를 넘기는 왜 그렇게 힘든지..
눈에 제일 선명하게 들어온 구선봉


그런데 구선봉 만큼 나를 감탄시킨 건 건봉사였다.


계획없이 나선 길..
통일전망대를 지나 건봉사 이정표를 보고는 지나칠 수 없어 가보게 되었다.
동해바다 만큼 황홀했다.
그래서 한 번이라도 가봤으면 했던
고성은 다시 또 오게 될 것 같다.
책도 챙겨봐야 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