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에는 신종플루 때문에 유치원의 온갖 행사가 다 취소되었습니다.
그나마 학예제도 간단하게 원내 행사로 아이들끼리 할뻔하다가 학부모들이 그래도 하자 해서 하게 됐네요. 


누가 해아인지 아시겠어요? ㅎㅎ
요때까지만 해도 저렇게 웃고 있네요. 쌩쌩하게 장구치고 있습니다.  






일명 나팔춤.
작년에는 늘 제일 바깥쪽에 있어서 살짝 섭섭하더니 올해는 뭐든지 중앙에 있어 살짝 뿌듯해집니다.
에고~~~ 사실 키가 좀 커서 균형맞춘다고 그런거 알면서도 이기적인 고슴도치 엄마의 맘이란... ^^;; 
요 춤추는건 저도 처음 봤습니다.
집에 오면 늘 다른 애들 춤추는거만 연습하면서 "해아야 해아가 하는거 보여줘" 하면 "안돼! 선생님이 비밀로 하랬어"라던걸요.  





영어연극 춘향전에서 해설로 등장한 해아!
춘향전 한다길래 해아는 무슨 역할 해?하고 물었더니
"엄마 난 월매 하고 싶은데 선생님이 안됀대, 그래서 해설 해"
해설??? 지 언니는 이런거 하면 항상 주인공만 했는데 월매라니 해아야. 그것도 짤려서 해설이라니....ㅠ.ㅠ
그래도 대사는 제일 많았다고 뿌듯해하고 있습니다. 무지 자주 나오더군요. 들어왔다 나갔다.. ^^ 




마지막 노래 부를때 해아가 계속 표정이 안좋아서 쟤가 왜저럴까 싶었습니다.
노래 다 끝나고 나서는 아예 주저앉더군요.
그냥 피곤한가보다라고 생각했는데 나중에 알고보니 해아가 중간에 아주 많이 토했다더군요.
그래도 끝까지 열심히 했다고 선생님이 말씀해주셨는데 그래도 어찌나 놀라고 또 한편으로는 선생님들께 죄송하던지....
이날 긴장하고 몸상태가 좀 안좋았나 봅니다. 집에서는 멀쩡했는데 말이죠.
그래도 끝까지 열심히 해내서 참 다행이다 싶었어요.
유치원에는 다음날 너무 미안해서 선생님과 아이들에게 과일을 좀 보냈습니다.
사실 모두 처녀선생님들인데 아이 토한거 치우는거 정말 힘들었을텐데 말이죠.
그리고 우리 해아때문에 이날 행사가 거의 30분정도 지연되기도 했었어요.
그 때 선생님이 아이 하나가 좀 아파서 그렇다고 했는데 그게 우리 해아인줄은 꿈에도 몰랐지 뭐예요. ㅠ.ㅠ 

어쨌든 마지막 학예회입니다.
해아가 이제 초등학교 들어가니 이젠 이런 사진 올리며 자랑질도 못하겠네요. ㅎㅎ







댓글(2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글샘 2010-01-12 01:5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하, 해아 팬클럽 회장, 1빠로 등록합니다. ㅎㅎㅎ
이제 곧장 학생그룹으로 고고씽이군요. ^^
해아가 마치 아가씨같애요. ㅎㅎ

그나저나, 방학 중엔, 바람돌이님이랑 저랑 글쓰는 시간이 비슷한 듯... ㅎㅎㅎ
제가 하나 쓰고 나면, 바로 바람돌이님 글 올라오고, 바로 댓글 달리고. ㅋㅋㅋ
업계의 비밀이죠.

바람돌이 2010-01-12 02:28   좋아요 0 | URL
입을 열면 혀가 좀 짧아서 아기같은데 말입니다. ㅎㅎ
방학중엔 아무래도 밤시간이 좀 자유롭죠? ^^ 업계의 비밀 맞습니다. ㅎㅎ

2010-01-12 16:2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0-01-13 01:12   URL
비밀 댓글입니다.

hnine 2010-01-12 07:5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머리라도 한번 쓰다듬어 주고 싶은 충동이 막 생기네요. 보시면서 얼마나 대견하셨어요. 그리고 해설은 암기력도 좋고 똑부러지게 해낼만한 아이에게 시키는 역할 아닌가요? 모든 역할이 다 그렇겠지만 특히 해설은 선생님께서 제일 신경써서 선정하는 역할이라고 평소에 생각하고 있었어요.
저도 아이 발표회가서 까치발 하며 사진 찍느라 애써본 경험이 있는 사람으로서, 마지막 두 사진은 어떻게 저렇게 근접해서 찍으셨는지 궁금하네요.
통통하다고 생각했던 해아가 실제로는 무척 날씬한걸요? ^^
토하면서까지 끝까지 임무 완수한 해아, 어유~~ 기특해...

바람돌이 2010-01-13 01:14   좋아요 0 | URL
별로 똑부러지는 스타일은 아닙니다. 오히려 덤벙덤벙이지요. 그래서 어떡하다 해설을 맡았는지는 저도 궁금해하고 있습니다. ㅎㅎ
마지막 사진은 캠코더로 찍었어요. 캠코더가 워낙에 줌 기능이 좋더라구요. 그리고 일찍 가서 가운데쪽에 자리잡았다죠. ㅎㅎ

무해한모리군 2010-01-12 08:3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어머 해아가 아픈데도 열심히 했군요.
장해라.
해설이 주인공인가본데요.
가운데 떡허니 있네요 ㅎㅎㅎ

바람돌이 2010-01-13 01:14   좋아요 0 | URL
원래 나오는 애들은 다 가운데 있어요. 춘향전에 주인공은 춘향과 몽룡... ^^

조선인 2010-01-12 08:3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허걱, 해아가 언제 이렇게 쑤욱 크고 날씬해졌죠? 학교 갈 태가 다 나네요. 한편으론 기특하고, 한편으로는 아쉽고.

바람돌이 2010-01-13 01:15   좋아요 0 | URL
키로만 보면 얘가 왜 아직도 유치원생일까 싶은데 입 딱 열면 유치원생 맞습니다. ㅎㅎ 한편으로 기특하고 아쉬운거 맞네요. ㅎㅎ
그래도 조선인님은 해람이가 아직 있잖아요. ^^

하늘바람 2010-01-12 10:4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어쩜 저리 이쁠까요? 완전 반했어요

바람돌이 2010-01-13 01:15   좋아요 0 | URL
감사합니다. 해아에게 전할게요. ^^

2010-01-12 14:42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0-01-13 01:17   URL
비밀 댓글입니다.

무스탕 2010-01-12 14:5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이제 해아가 초등학교엘 가는군요. 저렇게 이쁜 모습 보면 자라지 말고 그냥 요만하면 좋겠다.. 싶을때가 많지요 ^^

바람돌이 2010-01-13 01:18   좋아요 0 | URL
맞아요. 요즘 정말 부쩍 그런 생각이 많이 들더라구요. 예린이도 그렇고 해아도 그렇고..... ^^ 아마 나중에 결혼시킬때는 어떡할지 모르겟어요. ㅎㅎ

꿈꾸는섬 2010-01-12 23:5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해아가 정말 많이 컸네요. 너무 예쁘게 잘 자라고 있어요. 근데 많이 아팠겠어요. 사진으로만 봐도 얼굴이 안좋아 보이네요. 현준이는 처음으로 발표회한다는데 어떤 걸 할지 궁금해요.ㅎㅎ

바람돌이 2010-01-13 01:19   좋아요 0 | URL
네 저렇게 끝내고도 나중에 또 한 번 더 토했어요. 저날 컨디션이 영...
현준이 발표회도 기대되네요. 처음이죠. 처음엔 정말 감동적이어서 눈물이 다 나온답니다. ㅎㅎ

조수진 2010-01-15 12:03   좋아요 0 | 댓글달기 | 수정 | 삭제 | URL
해아코판다ㅋㅋ

바람돌이 2010-01-15 14:31   좋아요 0 | URL
아니 냄새맡는건데....(예린이 말)
이모 메롱~~~(해아 대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