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떻게 떨어지는지 몰라 종달새는,

돌바람님의 글 먼댓글로 연결해놓습니다.
김종호씨 본인의 입장과 그간의 경과들이 좀 더 자세하게 나와있네요.  

읽다보니 또 먹먹해집니다.
김종호 씨가 하루 13시간 노동해서 벌 수 있는 돈은 기본급 90만원에 중량수당 5만원, 야근수당 30만원을 다 합해봐야 130만원을 넘지 못합니다. 주 40시간 노동의 최저임금이 836,000인데 야근을 뺀 주 55시간 노동의 기본급이 법정 최저임금보다 64,000원 많은 걸 두고 알라딘은 동종 업계에서 좋은 대우를 해주고 있다고 자랑합니다 

전 피터싱어란 이름도 처음 들었고, 이번 일과 관련해 나오는 지젝이니하는 사람들도 이름만 들었지 모릅니다.
그래도 이건 압니다.
대한민국에서 한 집안의 가장이 월 130만원이면 이 집은 딱 밥만 먹고 삽니다.
여행? 취미생활? 자기계발? 모두 개뿔같은 소리입니다.
교육? 학교 그것도 딱 고등학교까지만 열심히 노력하면 다닐 수 있습니다. 그나마 공교육이기 때문입니다. 사교육 어림도 없습니다. 
아마도 아이들은 자기 부모의 삶을 그대로 대물림할 가능성이 많겠지요. 

학교에서 교실에 앉아있는 아이들을 보면서 가끔씩 먹먹해질때가 있습니다.
지금은 한 교실에서 똑같은 교복을 입고 희희낙락 하며 장난치고 어울리고 있지만 이 아이들의 삶이 이후 얼마나 다른 극과 극을 달릴까싶을때입니다.
지금의 우리나라 현실이라면 제가 가르치는 아이들의 반수 이상은 비정규직이 되겠지요.
아마도 대부분은 부모의 삶을 그대로 따르게 될겁니다.
개천에서 용나던 시절은 아주 옛날에 흘러가버렸으니까요. 

가르치던 아이 중에 공부는 거의 꼴찌인 녀석이 있었습니다. 집안 형편도 어려웠구요.
하지만 성격하나는 진짜 싹싹하고 붙임성좋고 넉살도 좋은 녀석이 있었지요.
먹는걸 무지하게 좋아해서 제가 늘 "넌 나중에 요리 배워라. 그래서 식당열어서 부지런히 일하면 무지 잘할것 같다"그랬습니다. 녀석은 헤벌쭉 하면서 " 아 선생님 나도 진짜 그거 하고 싶어요" 그랬습니다.
하지만 그 아이가 정말 그렇게 요리를 배워서 부지런히 성실하게 일하면 식당도 열고 할 수 있을까요?
잘 모르겠습니다. 
전 정말로 우리 아이들에게 성실하게 살아라 그러면 그런대로 너가 하고싶은 것 하나쯤 하면서 행복하게 살 수 있어라고 말해주고 싶습니다.
하지만 아이들은 몰라도 저는 알지요. 그게 개뿔같은 거짓말이라는걸....  

알라딘 비정규직 노동자 앞에 조유식 사장의 동종업계 최고수준이라는 말이 얼마나 허망한 것인지, 그 하나로 인해 답변 전체가 얼마나 불성실하고 허망한 것이었는지를 절감합니다.
학교의 아이들에게 성실하게 살기만 하면 돼라고 말해주고 싶습니다.
고작 작은 회사에 불과한 알라딘이 한국의 비정규직문제를 해결할 수 있냐고 묻습니다.
하지만 자신이 가장 애정을 가지고 있는 회사에 대해서도 이런 문제를 얘기하지 않는다면 한국의 비정규직에게 어떤 미래가 있을까요?
제가 가르치는 아이들에게, 그리고 저의 두 딸에게 어떤 미래가 있을까요? 

알라딘측에서 1월에 획기적인 대안을 마련한다고 했습니다.
1월은 31일까지이지요.
기다린다고 했으니 1월 31일까지가 제 기다림의 끝이 될겁니다.
그리고 그때까지 제 서재에서 책이나 화장품등 알라딘 상품과 관련된 페이퍼들은 비공개로 돌립니다.


댓글(18) 먼댓글(0) 좋아요(5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010-01-07 08:16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0-01-08 01:37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0-01-08 09:39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0-01-09 00:32   URL
비밀 댓글입니다.

무해한모리군 2010-01-07 08:1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바람돌이님이 떠나신다고 생각하니 이 서재의 빈절간같겠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가장 아끼는 많은 서재들이 비어버렸으니 이곳의 의미가 제게도 많이 퇴색될듯 합니다.
김종호님께 부디 의미있는 결론이 나기를 바래봅니다.
그래서 떠나지 않으셔도 되기를 더 북적거리는 서재가 되기를 올해 첫소원으로 빌어봅니다.

바람돌이 2010-01-08 01:40   좋아요 0 | URL
생각의 갈피가 여기저기 엉켜있습니다. 다만 알라딘이라는 상업공간에 문제제기를 했고 그에 대해 제대로 된 답변을 듣지 못한다면 내가 이 공간에 충성고객으로 알라딘의 상업적 이익을 올려주는 고객으로 남아있을 이유가 없다는 생각이 들고요. 또한 제가 내뱉은 무수한 말에 대한 책임은 어떻게든 져야 하지 않을까? 뭐 이런 생각들이 실타래처럼 엉켜있습니다. 어찌됐는 이 공간은 저에게는 참 소중한 곳인데 뭔가를 이루려면 저도 뭔가를 거는게 있어야 하지 않나싶은 그런 생각이랄까요. 휘모리님 새 간판 맘에 듭니다. ^^

paviana 2010-01-07 10:0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바람 남매님들이 모두 이러시면 어쩌나요..
그냥 리뷰나 알라딘 상품 관련 페이퍼들만 비공개로 돌리고 계속 계시면 안 될까요?
여기가 집인데 관리사무소가 싫다고 이사갈 수는 없잖아요? 흑 비유가 너무 유치하긴 하네요.

바람돌이 2010-01-08 01:42   좋아요 0 | URL
알라딘은 관리사무소가 아니고 사실상 집주인이죠. ㅎㅎ
집주인하고 안맞으면 못살잖아요?
1월달따지는 다른 페이퍼는 계속 쓸거고 남아있을겁니다. 리뷰도 비공개로 돌려놨을뿐이지 일단 쓰기는 계속할거고요.
1월 이후는 글쎄요. 앞의 휘모리님한테 말씀드린것처럼 저도 제 발언들에 대해서 뭔가를 책임져야 한다는 생각이 드네요. ^^;;

2010-01-07 10:2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0-01-08 01:50   URL
비밀 댓글입니다.

그냥 2010-01-07 11:41   좋아요 0 | 댓글달기 | 수정 | 삭제 | URL
당신들이 돈을 대주면 되잖아요. 왜 알라딘보고 자선사업하라고 하는지 -_-;

자기 먹고 사는 문제는 스스로 하는 겁니다. 미성년도 아니고 말이죠.

저기요 2010-01-07 11:56   좋아요 0 | 수정 | 삭제 | URL
부끄러운줄 좀 압시다. 미성년이 아니면 먹고살자고 '아주 살짝'씩 등쳐먹는 걸 권장하시겠구랴(아, 알라딘이 먹고사는거 걱정할만한 회사였던가). 자식 있으시면 미성년때부터 조기교육 시키도록 하세요. 부지런함에 더해서 좀 부끄러워도 적당히 해먹고 살라고.

자선사업이라니, 20세기에 조중동이 파업 다룰 때마다 써먹던 구호 아니겠어요. 선전구호라도 좀 바꿉시다.

그냥 2010-01-07 15:25   좋아요 0 | 수정 | 삭제 | URL
일하지도 않고 타인에게 달라고 땡깡부리는 게 부끄러운 겁니다 -_-

저기요 2010-01-07 15:45   좋아요 0 | 수정 | 삭제 | URL
김종호씨는 무노동 임금을 달라고 한게 아니거든요. (게다가 지금도 가족들 위해서 노가다 뛰고 계십니다) 알라딘에 바라는 것도 정규직 해달라고 땡깡부린것도 아니고요, 무슨 돈을 내놓으란 것도 아닙니다. 뭘 좀 알고 나서 땡깡이니 이런 말 좀 쓰시죠. 대체 어떻게 이 사태를 읽으면 돈달라고 땡깡부리는걸로 보이죠?

데모/파업/투쟁 글자만 보면 무노동 배째라를 생각하는 답없는 분이 아니길 빕니다.

자기 먹고 사는 문제를 스스로만 해결할 수 있다고 믿다니, 1박2일이 한참 유행하다보니 야생 버라이어티와 현실을 혼동하시나.

그냥 2010-01-07 16:38   좋아요 0 | 수정 | 삭제 | URL
불매운동자들의 주장은 정규직 고용이잖아요.
그럼 여태까지 뭘 주장했나요. 단순한 사과?

돈달라고 땡깡부리는 게 아니라고요?
그런 사람이 노동부에 신고하고 문제삼나요?
돈이 문제가 아니라면 알라딘에 무급노동할 자신있나요?

혼자 먹고 살 수 없다?
여기 분들은 남의 돈으로 먹고사나보군요.


저기요 2010-01-07 16:58   좋아요 0 | 수정 | 삭제 | URL
불매운동자들의 주장은 가지각색이고요. 정규직 고용은 그 일부에 불과하고요. 여태까지 뭘 주장했는지가 워낙 버라이어티해서 취합이 안되는 바람에 님같은 사람들한테 쓸데없이 꼬리잡히고 있고요.

노동부에 신고한건 불의 때문이지요. 재판이나 행정소송해 보셨어요? 없는놈이 힘들어요. 얼마나 귀찮은지.

돈이 문제 아니면 무급노동해라? 지금 음식이 문제냐고 누가 물으면 그럼 먹지 말고 살라고 하실 분? 이건 대체 뭔소린지 모르니까 패스.

아, 혼자 먹고 사는 문제. 혼자 먹고 산다? 님은 경제가 뭔지 중학교 교과서부터 보세요. 점점 얼척이 없어지니 이거 상대를 해줘야할지.

2010-01-08 09:35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0-01-09 00:35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