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새로운 부의 법칙, 『머니』 _소설 속 한 문장

 

 

 

 

역사상 최고의 부자들은 세 가지 공통점을 갖고 있다.
첫째, 진정한 부란 무엇인지 알고 있다.
둘째, 문화나 종교나 자라온 환경에서 생긴 부나 돈에 대한 죄책감, 창피함, 믿음을 초월했다.
끝으로, 돈의 성격과 의미를 진정으로 이해한다. 당신도 이런 확실한 목적의식을 가져야 한다.

 

사람들은 무엇 때문에 가장 많이 걱정하는가? 돈 때문이다.
사람들을 가장 행복하게 만드는 건 무엇인가? 돈이다.
사람들을 가장 불행하게 만드는 건 무엇인가? 돈이다.

Walk into a wealthy person’s home and one of the first things you’ll see is an extensive library of books

they’ve used to educate themselves on how to become more successful.

-STEVE SIEBOLD-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머니 (반양장) - 새로운 부의 법칙
롭 무어 지음, 이진원 옮김 / 다산북스 / 2018년 5월
평점 :
품절


♡ 새로운 부의 법칙, 『머니』


 


 

『하나, 책과 마주하다』

자본주의 사회에서는 '돈'이 모든 것을 움직인다. 돈이 곧 힘이요, 권력이다.

요즘은 자신의 꿈을 실현하기 위해 사는 이들은 드물다. 왜일까? 꿈을 이루기 위해서도 돈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이미 '돈'에 의해 희노애락되는 사회가 되어버렸다. 그래서 우리에게 부는 꼭 필요한 요소이다.

돈 싫어하는 이가 어디 있겠는가? 열에 아홉은 부를 얻기 위해 노력한다.

그러나 현실적으로 부의 격차가 너무 심해서 부를 얻지 못하는 이들은 환경을 탓하곤한다.

금수저, 더 나아가 다이아몬드수저에 대해 들어봤을 것이다.

실상 자수성가한 이들을 제외하곤 부를 대물림받은 이들이 상류층을 독점하고 있는 것은 사실이다.

현 자본주의 사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가? 짐작컨데 불공정하고 부패하였다는 생각을 했을 것이라 짐작해본다.

부를 얻기 위해선 '돈'에 대해서 알아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읽어보았다. 경제, 경영서지만 저자의 성공담이 담겨있으니 에세이처럼 조금은 쉽게 읽힐 수 있다.

저자는 여러 번 사업에 실패한 경험을 가지고있다. 그뿐인가? 사업실패 이후에 악성채무를 안고있어서 정말 밑바닥까지 추락했던 인물이었다.

그런데 밑바닥에 도달했던 인물이 불과 3년 만에 백만장자가 되었다면 믿을 수 있겠는가?

저자 스스로도 믿지 못했다. 그래서 그는 무작정 성공한 사업가들부터 백만장자, 억만장자를 만나 그들의 사고방식에 대해 들으며 부를 좀 더 빠르게, 똑똑하게 가질 수 있는 과학적인 공식을 발견하기에 이르렀다.

그렇게 쓴 것이 바로 『머니』이다.

역사상 최고의 부자들은 세 가지 공통점을 갖고 있다. 첫째, 진정한 부란 무엇인지 알고 있다. 둘째, 문화나 종교나 자라온 환경에서 생긴 부나 돈에 대한 죄책감, 창피함, 믿음을 초월했다. 끝으로, 돈의 성격과 의미를 진정으로 이해한다. 당신도 이런 확실한 목적의식을 가져야 한다.

인간이 진화하듯이 돈의 성격도 진화한다. 돈이 인류와 진화를 상징하고 진화에 도움을 줬기 때문이다. 우리는 하나의 '종'으로서 진화하면서 보다 복잡하고 '아주 꼭 맞는hyper-niched' 존재가 되면서 점점 더 많은 특정 기능과 목적에 이바지하고 있다. …… 진화나 혁신을 두려워하는 대신 포용하고 투자해야 한다. 현대인의 욕구가 특별해지고 복잡해지면서 혁신은 조기 수용자에게 기회를 만들어 낸다. 당신이 이런 고도로 전문화된 금융 부문의 지속적 혁신에 적응하고 참여한다면 더 많은 돈을 벌 수 있다.

돈과 행복의 실체는 다르다. 그들은 별개의 개념처럼 보인다. 사람들은 부자이고 불행하거나, 가난하고 불행하거나, 부자이고 행복하거나, 가난하고 행복할 수 있다.

전 세계 경제에는 우리 모두가 백만장자가 되고 남을 만큼 충분한 돈이 있다. 그런데 누가 당신의 돈을 갖고 있는가? 아무도 갖고 있지 않다. 나 역시 아니다. …… 미래의 제품, 서비스, 아이디어는 무한하기 때문에 미래의 부와 돈도 무한하다. 세상에는 많은 돈이 있다. 문제는, 당신이 정당한 몫을 차지할 수 있느냐 여부이다.

돈은 '행복한 상태, 복지, 행복, 소유물이나 재물의 번영'이라는 위대한 방정식의 균형을 맞추는 데 필요하다. …… 새롭고, 총체적이며, 정확한 정의는 정신적이고 물질적인 것과 경제적이고 정서적인 것을 합쳐야 한다. 즉, 부는 돈, 배려, 그리고 당신과 타인들을 위한 봉사의 형식을 취한 행복이자 번영이다.

자존감이 순자산을 높인다

당신의 자부심을 높이기 위한 몇 가지 전략을 소개한다.

용서하라 | 감사하라 | 부자가 될 거라고 기대하라 | 지식을 쌓고 경험을 늘려라 | 목표를 세워라 | 당신의 가치가 당신의 재산이다

부와 멀어지는 행동 요인을 제거하라

비난 | 불평 | 변호 | 정당화 |

나도 경제, 경영서를 한 달에 한 두 권씩은 꼭 읽고 있다. 그 중 토마 피케티의 『21세기 자본』이 내 마음 속 베스트셀러인데 『머니』 또한 괜찮았던 것 같다.

뭐랄까, 이 책은 기존 알고있는 부정적인 견해를 긍정적인 사고로 도와주는 역할을 하는 느낌이 들었다.

그래. '돈'을 벌기 위해선 '돈'에 대해 알아야한다.

오늘도 긍정적인 생각을 마음껏 하며 내가 세운 부의 기준에 도달하기 위해 노력하고 또 노력한다.


 

Walk into a wealthy person’s home and one of the first things you’ll see is

an extensive library of books they’ve used to educate themselves on how to become more successful.

-STEVE SIEBOLD-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태도의 품격 - 최고의 조직은 왜 매너에 집중하는가
로잔 토머스 지음, 서유라 옮김 / 다산북스 / 2018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 자본주의의 성장을 꿈꾸며, 『자본주의 미래보고서』_소설 속 한 문장

 

 

 

 

 

 

 

예의는 존중을 바탕으로 만들어지며, 존중은 상대방을 높게 대할 때 생겨난다.

 

 

당신의 브랜드는 언제나 전시된 상태라는 사실을 잊어서는 안 된다.
실망에 대처하는 태도야말로 다른 사람들이 당신의 기본적인 성격과 유연함, 성숙함, 프로다움을 평가하는 척도가 된다.

 

 

 

"당신의 매너는 언제나 평가받고 있다. 생각지도 못한 순간에 예상치도 못한 심사위원에게 큰 보상을 받거나 인정받지 못하는 기준이 된다."
-Ralph Waldo Emerson-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태도의 품격 - 최고의 조직은 왜 매너에 집중하는가
로잔 토머스 지음, 서유라 옮김 / 다산북스 / 2018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 나의 이미지는 곧 나의 태도, 『태도의 품격』

 

 

 

『하나, 책과 마주하다』

어른들이 항상 해주시는 말씀이 있다. 매사에 말과 행동을 조심하라고.

내가 지금 하는 말과 행동, 즉 나의 태도가 나의 모습이 되기때문이다.

외적으로 예쁘고 멋있다한들 내적으로 성장되지 못한 모습을 보이면 그 사람은 이미 '최고'가 아닌 '최저'의 사람으로 낙인찍히는 것이다.

갑의 자리에 있든, 을의 자리에 있든 우리는 항상 태도의 품격을 높여야 한다.

사람들은 직장을 떠나는 게 아니라 사람을 떠난다.

아마 이 말에 공감하는 사람들이 많을 것이다. 직장 내에 폭언을 일삼는 상사곁에는 직원들이 자주 바뀔 것이다.

업무 스트레스도 겨우 버티는데 거기에다 힘을 불어넣어주지 못할망정 무시하고 무례한 말투를 내뿜는 상사까지 있다면?

결국은 사표를 꺼낼 수 밖에 없다.

실제 직장에서 당하는 무례한 행동은 구성원의 사기와 충성심, 생산성, 건강까지 악영향을 미친다고 한다.

반대로 존중하는 기업 내에 직원들은 서로에 대한 팀워크나 신뢰도, 문제 해결능력이 월등히 높다고 한다.

매스컴에서 뜨거운 감자로 오르락내리락 거리는 한진가도 마찬가지이다.

연일 보도되는 내용을 보면 '그들은 정말 사람인가? 인성교육은 제대로 받았는가?'라는 생각을 절로 나게 한다.

그들은 그들의 태도에 의해 지금은 '성공한 기업가 가족'이 아닌 '성격파탄 기업가 가족'으로 전락해 버리고 말았다.

반대로 직원들 중 인성이 최하인 사람이 있다면? 당장 짜르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을 것이다.

그래서 요즘 직장에서 '인성검사'가 필수항목이 되어버렸다.

기술 역량의 중요성을 배제한 것은 아니지만 그만큼 인성이 매우 중요시되었다는 점을 알 수 있다.

나는 '예의'를 정말 중요시하는 사람에 속해서 예의바르지 못한, 버릇없게 구는 사람들을 정말 싫어한다.

예의바르게 행동하는 건 어떻게 해야 하는 것일까? 바로 존중하면 된다. 상대방을 존중하게 되면 자연스레 예의바른 행동이 표출될 수 밖에 없다.

집을 나서는 순간부터 나의 태도로 나의 이미지가 결정되는 것이다. 사회 생활을 잘하려면 내 태도의 품격을 높이는 게 가장 중요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자본주의 미래 보고서 - 빚으로 산 성장의 덫, 그 너머 희망을 찾아서
마루야마 슌이치.NHK 다큐멘터리 제작팀 지음, 김윤경 옮김 / 다산북스 / 2018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 자본주의의 성장을 꿈꾸며, 『자본주의 미래보고서』_소설 속 한 문장

 

 

 

 

"세계경제가 오늘날 같은 침체 상황을 벗어나기 위해서는 지금까지와는 다른 경제정책이 필요합니다."

 

 

"현재의 시장경제는 뒤틀려 있습니다. 이익 대부분을 특정 집단이 독차지하는 행위는 진정한 자본주의라고 할 수 없습니다."

 

 

빚으로 쌓아올린 성장과 부는 언제 무너질지 모르는 허상입니다.

 

 

"이제 자본주의의 규칙을 다시 바꿔 써야 합니다. 사회 구성원 모두가 번영을 함께 나누고, 부의 공평한 분배를 지향하는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 것이죠."

 

 

 

 

"사람은 자신을 위해 일하기를 포기하고 그저 어딘가로 돈을 벌기 위해 일하러 가게 된 겁니다. 대신 '여가'를 취하게 되었어요.

일과 여가의 분리, 이것이 산업화를 상징하는 현상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