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서재 2.0으로 변신한 후 좋아진 점 하나는 오른쪽 측면에 마이리스트 책들을 보여줄 수 있다는 점이다. 관심 갖는 주제별로 가끔씩 선보이는 것도 - 나 이런 주제에 관심있어요 라고 - 나쁘지 않지만 갑자기 머리를 스쳤던 생각 하나는, 내가 특별히 좋아한 책, 감명받은 책들을 소개해주면 어떨까 하는 거였다. 나를 알고픈 이들은 그걸 참고하고, 그 누군가에게 개미발톱만큼이라도 내가 영향을 줄 수 있다면, 그 사람의 지식성장이나 시력을 높이는 계기를 마련해줄 수 있다면 더 할 나위 없이 영광이겠다 싶어 이 리스트를 마련한다. 나이를 먹고 시간이 지남에 따라 숫자가 늘어나 리스트를 둘로 나눈다.

* 꾸준히 업데이트 예정
* 펼쳐봐야 모두 보입니다

 

 


13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관용과 열린사회
김용환 지음 / 철학과현실사 / 1997년 8월
7,000원 → 7,000원(0%할인) / 마일리지 350원(5% 적립)
2012년 06월 03일에 저장
구판절판
홍세화 님이 프랑스에서 한국으로 들어오며, 관용, 톨레랑스라는 개념을 소개했다면, 이 책은 관용이 어떤 의미인지에 대해 좀 더 구체적으로 파고드는 책. 학술서에 가깝고, 그다지 친절하고 쉽게 쓰여지진 않았지만 생각의 꺼리를 제공한다.
감옥으로부터의 사색- 신영복 옥중서간
신영복 지음 / 돌베개 / 1998년 8월
13,000원 → 11,700원(10%할인) / 마일리지 650원(5% 적립)
2008년 02월 09일에 저장
구판절판
<만행>과 함께 내 인생의 가장 힘겨운 날을 보내던 시기에 눈물 흘리며 읽던 책이다. 난 <만행>과 <감옥으로부터의 사색>을 읽으며 마음을 정화시켰고 그에따라 정신도 맑아졌다. 육사에서 교관으로 있던 신영복 교수는 1968년 통일혁명당 사건으로 무기징역형을 받고 대전, 전주 교도소에서 20년간 복역하다가 1988년 8.15 특별가석방으로 출소했다. 20년 20일 동안 감옥 안에서 힘겨운 날을 보내며 느끼고 생각한 바를 깨알같은 글씨로 서술한 편지글 모음이다.
만행 1- 하버드에서 화계사까지
현각 지음, 김홍희 사진 / 열림원 / 1999년 11월
7,000원 → 6,300원(10%할인) / 마일리지 350원(5% 적립)
2007년 07월 01일에 저장
절판
하버드 대학에서 철학을 공부하던 현각 스님은 숭산 스님의 강연을 한번 듣고는 곧바로 이 길이라는 확신에 낯선 한국 땅에 발붙였다. 모든 것들 버리고 떠나오기란 쉽지 않았을 것이다. 그의 고민의 여정을 따라가면 그를 이해하게 될 것이고 그가 한 고민들을 함께 하게 될 것이다.
만행 2- 하버드에서 화계사까지
현각 지음, 김홍희 사진 / 열림원 / 1999년 11월
7,000원 → 6,300원(10%할인) / 마일리지 350원(5% 적립)
2007년 07월 01일에 저장
품절
도대체 이런 좋은 책을 왜 절판시키는건지. 품절이 아니라 절판이다. 출판사에서도 재판의 의지가 없다고 들었다. 스님이 쓴 책이지만 불교서적이 아니라 철학서적으로 봐야한다. 내 인생의 소중한 순간에 나를 위로해줬으며 유일하게 나와 대화를 나눈 책이다.


13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16)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비로그인 2007-07-02 20:5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방법서설을 비롯하여 한권 한권 의미와 깊이를 지닌 책들입니다.
훌륭한 도서목록입니다. 아프락사스님.


마늘빵 2007-07-03 00:12   좋아요 0 | URL
감사합니다. 제가 감명깊게 읽고, 또 다른 의미로 좋아하는 책은 훨씬 많지만, 그 중에서 제게 눈을 뜨게 해준 책들만을 이 자리에 모아봤습니다. 앞으로도 독서 중 그런 책이 발견되면 이곳에 추가할 계획입니다.

비로그인 2007-07-03 10:2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철학전공자셨군요 ^..~ 저에겐 좀 어려워서...전 소피의 세계를 읽었는데, 그건 좀 너무 가볍고 그렇드라구요.

마늘빵 2007-07-03 11:05   좋아요 0 | URL
너구리님 :) <소피의 세계>는 저는 뒤늦게 사놓고 아직 안봤어요. 재밌다고 해서 한번 보려고 하는데 두꺼워서. -_-

멜기세덱 2007-08-09 02:1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일상의 발견 이후로, 냉면 먹을때 악착같이 가위로 자르는 걸 거부한답니다...ㅎㅎㅎ
이거 다 보려면, 저는 인생을 한 3~4번 살아야겠어요...ㅎㅎ

마늘빵 2007-08-30 12:38   좋아요 0 | URL
저는 가위로 안자르면 넘 자르기 힘들어서 항상 잘라달라해요. 여기 있는 책들은 제가 소중히 여기는 녀석들입니다. 두고 두고 또 읽고픈.

비공개 2007-08-30 11:5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만행 1,2권 이거 제가 소중하게 간직하고 있는 책이랍니다. 왠지 뿌듯~~ ㅎㅎ

마늘빵 2007-08-30 12:37   좋아요 0 | URL
일전에 어느 웹진에 '내 인생의 책'이라는 제목으로 책 소개를 할 기회가 있었는데, 그때 고른게 <만행...> 이었습니다. 그냥 읽으면 별 내용이 없는데, 그때는 그게 그렇게 다가오더라고요. 머리와 가슴이 탁 트이는 기분 이었습니다.

2008-02-08 22:57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08-02-08 23:03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08-02-08 23:00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08-02-08 23:05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08-02-08 23:28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08-02-08 23:32   URL
비밀 댓글입니다.

aviatrix 2009-03-06 00:3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감옥으로부터의 사색,어린왕자 GOOD~ 오강남씨 책도 GOOD~ 알퐁스도데의 "꼬마철학자" 믿고 함 읽어볼랍니다.

마늘빵 2009-03-06 09:22   좋아요 0 | URL
<꼬마철학자>는 번역본이 여러갠데 현재 나와 있는 것 중엔 어떤 게 좋은지는 모르겠어요. 제가 중학교 1학년 때 읽은 건데 그때 푹 빠졌습니다.
 

리처드 도킨스의 <이기적 유전자>와 이에 대한 지지, 반박으로 구성된 리스트. 그 외 생물학적 결정론, 사회생물학 등등 이와 관련된 책들을 묶어봤다. 이기적인 유전자가 지배하는 개체로서 우리의 삶을 바라보는 것이 옳은가, 아니면 이 주장에는 어떤 문제가 있는가.


21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리처드 도킨스- 우리의 사고를 바꾼 과학자
앨런 그래펀 지음, 마크 리들리 엮음, 이한음 옮김 / 을유문화사 / 2007년 3월
15,000원 → 13,500원(10%할인) / 마일리지 750원(5% 적립)
2007년 04월 01일에 저장
절판

'이기적 유전자'로 논쟁의 시작이 된 리처드 도킨스 개인에 대한 회상이나 그가 미친 사회적 영향, 그리고 비판과 분석을 엮어낸 책이다.
종의 기원
찰스 다윈 지음, 박영목 옮김 / 한길사 / 1994년 4월
25,000원 → 22,500원(10%할인) / 마일리지 1,250원(5% 적립)
2007년 02월 17일에 저장
품절
이 모든 논의의 가장 근원에는 찰스 다윈의 <종의 기원>이 존재한다. 당시 다윈의 진화론이 기독교계에 미친 파장은 아직까지도 사그라들지 않았다.
사회생물학 논쟁
프란츠 부케티츠 지음, 김영철 옮김 / 사이언스북스 / 1999년 2월
15,000원 → 13,500원(10%할인) / 마일리지 750원(5% 적립)
2007년 02월 17일에 저장
절판
인간의 삶을 결정하는 것은 유전자인가, 문화인가? 에드워드 윌슨이 <인간 본성에 대하여>를 통해서 시작된 발언으로부터 이후 진행된 사회생물학을 둘러싼 논쟁들을 다룬다.
사회생물학과 윤리- 반양장
피터 싱어 지음 / 인간사랑 / 1999년 11월
12,000원 → 11,400원(5%할인) / 마일리지 600원(5% 적립)
2007년 02월 17일에 저장
구판절판
피터싱어는 프린스턴대 생명윤리 교수로 있는 세계적인 윤리학자이다. 사회생물학이라는 학문이 어떤 사회적인 영향을 미치는지, 윤리적인 관점에서 살펴본다.


21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은비뫼 2007-04-19 05:4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읽고 싶은 책이 많이 들어 있네요. ^^ 천천히 접해봐야겠습니다.
<이기적인 유전자란 무엇인가> 전파과학사. 이 책도 참 재미있더군요.

마늘빵 2007-04-30 21:3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 댓글을 언제. 여긴 브리핑이 안되서 잘 못봐요. 그 책도 보관함에 넣어야겠군요. ^^

비오는날오후 2007-12-27 15:5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그렇지 않아도 <이기적 유전자>를 보고, 참고할 만한 책이 없나하고 찾아보고 있었는데...
아프락사스님이 만들어놓으신 목록들 참고 좀 해야겠습니다.^^

마늘빵 2007-12-27 18:25   좋아요 0 | URL
넵! 저도 관련 책 중에 아직 못 읽은게 꽤 많답니다.
 

97년인가부터 소설가 복거일씨에 의해서 시작된 영어공용화 찬반 논쟁은 지금 사람들의 입에 오르내리진 않지만, 여전히 중요한 주제거리로 남아있다. 국제어 시대에 영어를 받아들이고, 제2의 모국어로서 역할을 하게 할 것인가, 그렇지 않으면 지금과 같이 제1외국어로서 유지를 할 것인가?


18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영어를 잘하면 우리는 행복해질까- 영어, 미국화, 세계화 사이의 숨은 그림 찾기
문강형준 지음 / 뜨인돌 / 2009년 3월
9,500원 → 8,550원(10%할인) / 마일리지 47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12월 17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09년 06월 04일에 저장

감염된 언어- 국어의 변두리를 담은 몇 개의 풍경화, 개정판
고종석 지음 / 개마고원 / 2007년 7월
15,000원 → 13,500원(10%할인) / 마일리지 750원(5% 적립)
2008년 10월 04일에 저장
품절

영어공용화 논쟁에 있어서 빠뜨려서는 안되는 책이다. 직접 논쟁에 참여하지는 않았지만, 고종석은 <감염된 언어>의 '우리는 그리스인이다'를 통해 영어공용화에 대한 의견을 피력하고 있다. 꽤 길게. 복거일은 이후 <영어를 공용어로 삼자>에서 그를 자주 인용한다.
언어의 종말
앤드류 달비 지음, 오영나 옮김 / 작가정신 / 2008년 10월
25,000원 → 22,500원(10%할인) / 마일리지 1,250원(5% 적립)
2008년 10월 04일에 저장
절판

나는 왜 영어 공용어론을 주장하는가
후나바시 요이치 지음, 홍성민 옮김 / 랜덤하우스코리아 / 2001년 3월
8,000원 → 7,200원(10%할인) / 마일리지 400원(5% 적립)
2007년 12월 04일에 저장
절판



18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