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 보더 No Border - 전설의 오타쿠, 덕업일치의 코앞에서 좌절하고 도피성 세계여행을 떠나다
장은선 지음 / 세상의모든길들 / 2013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리의 피는 똑같이 붉어"

'같은 아시아인인에도 우린 얼굴이 너무 다르게 생겼다.' 저자는 그렇게 말했다. 그러자 인도사람인 살만이 답한다. 

'우리의 피는 똑같이 붉어' 

그렇다 모든 사람의 피는 붉다. 이거 하나면 편견과 장벽과, 이념과 이해관계를 넘을 수 있다. 진정한 NO BORDER다. 


일본 애니메이션에 미친 중학생, 결국 대학을 졸업하고 일본으로 도주한다. 그곳에서 JAM Project의 스탭이 된다. 그리고 지진! 도주. 모든 것을 내려놓고 세계여행을 떠난다. 그의 이름은 장은선. 


베트남 하노니, 태국 방콕, 중국 진홍과 리지앙, 네팔 포카라, 인도 바라니시... 두바이, 이스탄불, 아테네, 카이로 랑아, ...브라질 상파울루.. 서울. 지구는 둥글다. 돌고 돌면 다시 제자리다. 


읽으가면서 눈물이 찔끔할 정도록 아름다운 장면을 여러번 만났다. 삶이 이렇게 아름다웠던가. 아니면 저자의 탁월한 글솜씨에 속아 넘었갔던가. 분간치 못하겠지만 아름다운 것은 변명의 여지가 없다. 사람이 있기에 아름다웠고, 한계를 넘어 꿈을 키워가는 이들이 있어서 아름다웠고, 편견을 넘어 하나가 되고 싶은 열망이 있어 아름다웠다. 노보더 노보더 그런 세상을 꿈꾼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유태인의 공부 - <KBS 스폐셜> 세계 탐구 기획
정현모 지음 / 새앙뿔 / 2011년 2월
평점 :
품절


천재를 만들어내는 유태인 공부 비법은?


유태인의 영향력은 어디서 오는 것일까? 수많은 사람들이 유태인을 연구하고 공부하고 닮고자 한다. 그러나 그들은 결코 유태인이 되지 못한다. 물론 어느 정도 따라 하기는 된다. 유태인이라고 모두 탁월한 사람은 아니다. 그러나 분명한 것은 세계 전체 인구를 볼 때 유태인의 영향을 그 어떤 민족이나 나라도 흉내낼 수 없는 강력한 영향력을 행사한다. 무엇 때문일까? 궁금하다. 


저자인 정현모는 KBS 다큐멘터리 피디로 이 책의 전반적인 구상을 먼저 다큐에서 보여 준다. 다큐의 이야기를 책으로 낸 것이다. 비주얼하고 메시지가 명확해서 쉽게 읽힌다. 모두 세 장으로 분류하여 첫장에서는 미국에서의 유대인의 영향력을 살핀다. 둘째장은 0.2%의 기적이 어떻게 만들어지는 찾아간다. 마지막장은 책의 주제인 유태인의 공부법을 소개한다. 뭘까? 그들은 어떻게 공부할까? 곧장 결론으로 달려가 보자.


토론, 권위있는 가르침, 가족과 부모, 아버지, 질문, 스토리텔링, 책의 민족, 전통... 다아는 이야기다. 이게 뭐란 말인가? 자 그렇다면 질문하겠다. 이 책은 읽은 당신은, 당신의 가족은 유태인들의 공부법에서 몇 개를 실천하고 있는가? 아이들의 질문을 잘 받고 대답하는가? 그들과 토론하는가? 권위주의인가 권위가 있는가? 책을 얼마나 읽는가? 가족들과 대하는 일주일에 몇 시간을 갖는가? 묵묵부답이다. 결국 실천이고 현장 속에서 적용이 답이다. 


답은 실천, 즉 평범한 일상의 훈련이다. 다른 말로 하면 꾸준히 연습하고 훈련하고 생각하고 토론한다. 현장성에 있다. 모두가 알지만 누구도 실천하기 어려운 문제다. <아웃라이어>에서 말콤 글래드웰은 천재들의 이유를 일만시간의 법칙으로 정리했다. 일만시간은 하루 세 시간 10년이다. 무슨 말인가? 꾸준함이다. 유태인들은 철저한 일만시간의 실천가들이다. 우리고 그렇게 하면 될 일이다. 가능할까? 힘들다. 왜? 우리와 유태인의 환경이 다르기 때문이다.


유태인은 천재를 만드는 환경, 구조, 삶을 살아간다. 천재가 될 수 밖에 없는 구조를 가지고 있다. 토론하는 공부방식, 가족끼리 모여 식사하기, 어떤 질문도 수용하는 너그러움이 그들의 삶이다. 이러한 보이지 않는 삶의 방식이 그들을 가장 영향력있는 민족으로 만든 것이다. 인프라를 구축하고, 삶의 패러다임을 바꿔라. 이게 답이다. 그래야 일만 시간을 채울 수 있다. 거짓말이라고? 그럼 어쩔 수 없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왜 팔리는가 - 뇌과학이 들려주는 소비자 행동의 3가지 비밀
조현준 지음 / 아템포 / 2013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왜 팔리는가?`보다 더 중요한건 `왜 사는가?`이다. 잘 팔리는 물건과 팔리지 않는 물건의 차이는 무엇일까? 저자는 그 답이 행복이라 말한다. 인간이 구매하는 근본적 이유는 '행복하기 위하여'
그럼 기업은 소비자에게 행복을 주어야 잘 팔린다는 공식이 성립되지 않을까? 문득 그런 생각이 든다. 그런 단순하고 지극히 평범한 사실은 왜 굳이 두꺼운 책으로 펴내야할까? 문제는 소비자들의 심리가 그리 단순하지 않기 때문


상품이 나오기 전 기업들은 상품을 먼저 시식하게 한다. 소비자들은 `좋다`고 말하고 `기꺼이 사고 싶다`고 말한다. 그러나 진작 상품이 시중에 나오면 사지 않는다. 이러한 이중적 소비자 태도로 인하여 기업들은 혼란 스러워한다. 그럼 어떤 상품은 사고 어떤 상품은 사지 않는 근거는 무엇일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운명을 바꾸는 작은 습관
진희정 지음 / 토네이도 / 2010년 1월
평점 :
품절


참 좋은 책이다. 습관에 관련된 많은 책들 중에서 이론과 실제를 겸비한 최고의 책이다.
성공습관을 갖고 싶은 이들에게 추천하고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당신의 꿈은 무엇입니까 - 김수영이 만난 25개국 365개의 꿈
김수영 지음 / 웅진지식하우스 / 2012년 9월
평점 :
구판절판




그냥 평범하게 읽히지 않는다.
꿈을 찾아 세계를 누빈 김수영의 이야기다. 문제아에서 시작된 그의 고뇌가 많은 이들에게 꿈을 심어주고 있다. 부럽다. 나도 그녀처럼 살고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