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들어 뜸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미니멀리스트의 집안일 아이디어 63 - 집안일이 쉽고 간단해지는 63가지 살림 아이디어
미쉘 지음, 김수정 옮김 / 즐거운상상 / 2017년 9월
평점 :
절판


미니멀리스트의 집안일 아이디어 63 - 밀도 낮음


미니멀리즘, 좋아하지만...  

인생이 빛나는 정리의 마법, 에 나름 공감했지만 아직 집안을 정리하진 못했다. (집안의 물건의 주도권은 아내에게 더 있으므로) 단, 이번 주말에는 책방을 정리해야겠다고 생각하고, 책방을 정리하려면 책을 정리해야 (버려야) 한다. 하지만 책방에는 천여권이 넘는 책이.. 그 중에 무얼 버리고, 무얼 놔둘 것인지, 아마 그 판단은 계속적으로 유보될 것 같다. 다시 책방을 치운다는 건 생각으로만 돌아가 버리고 만다.

주부들도 아마 이런 책을 통해 집안일의 영감, 과 함께 대리만족을 찾을 것 같다.


- 아이가 한명씩 늘어감에 따라, '못하는 건 할 수 없어'라고 약간은 뻔뻔하게 생각할 수 있게 되었고
  무슨 일이든지 '느슨하게' 하는 쪽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 종이 휴지통을 활용해서 간단하게 쓰레기 버리는 법


- 압축봉 활용하기 - 신발장 외 "냉장고에도" (야채 세워놓기)


- 장바구니는 두개로 (상온용/냉장용)


- 아이들 관련 서류를 파일철로 정리


- 휴대용 색연필을 가지고 다니다가 식당에서 아이들에게 꺼내주는 것도 방법.


설거지 시간은 명상시간 - 조리할때 생각처럼 일이 진행되지 않아서 짜증이 났더라도 설거지에 집중하면 마음이 안정된다고 합니다. 또 설거지를 열심히 하다보면 생각하지도 못했던 아이디어나 깨달음이 떠오를 때도 있다고 했습니다. 이 이야기를 듣고 설거지 시간을 "명상시간"으로 생각하기로 했습니다.묵묵하게 손을 움직이다보면 마음 속이 정돈되는 것이 느껴집니다.



미쉘씨는 미국인과 결혼한 일본인이고, 자녀가 셋이 있다. 우리도 아이가 셋이지만 이런정도로 치우고 사는것은 솔직히 자신이 없다. 그래도 일단 이번주는 책방을 치우는 일부터 시작해봐야겠다. 필요없는것은 진짜 버려야겠다.


알라딘에서 다른 서평을 보다보니 이 책에 대한 몇가지 반응이 있다.

1) 전작 보다 별로에요. (전작? 전작이 있었군..)

2) 내용은 미니멈인데 가격은 맥시멈이에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근데, 영화 한 편 씹어먹어 봤니? - 학력도 스펙도 나이도 필요없는 신왕국의 코어소리영어
신왕국 지음 / 다산4.0 / 2017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전문적인 영어 교육에 대한 내용이 아니다. 

- 영화를 한편 정해서 꼼꼼히 마스터하라는 어드바이스인데, (딱히 확장성이나 새로움이 드러나지는 못하다. )

- 제목자체는 영어책 한권 외워봤니를 따라한 것 같다. (그러나 내용은 ..)

- 어쨌든, 작가는 영어를 제일 못하고 자퇴했던 학생에서 UC 버클리 진학까지 했다고 하니, 방법론이야 어쨌던 간에,  그 Grit에 찬사를 보낸다.

- 어드바이스에서 신선한 부분은 실제 영어 공부를 다룬 3장인데 대충 다음과 같다.


 1) 영화파일을 가지고 공부할 것 (대사집과 오디오CD만으로 하지말 것)
 2) 쭉 보고, 다시 보고 하지 말 것 - 대사 하나하나를 잘라서 외우고 말하고..
 3) 말하기보다 듣기가 먼저다. - 듣기가 되면 말하기도 된다. 자막을 끄고 소리에 집중해서
 4) 듣기만 하면 안된다 - 따라한다.
 5) 듣고나서 따라하는게 아니고, 같이 (흉내내듯이) 말해야한다.


말해놓고보니 너무 새삼스러운 내용인가 싶기도 하다. 그런데 영화를 활용한 영어공부를 생각하고 있더라도 의외로 딱 이렇게 하고 있지는 못할거다. 


 - 작가도 "어학연수"가 시간과 돈의 낭비였다고 말한다. 이 부분은 나와 의견이 매우 비슷하다. 
   (하지만 난 연수를 가본적이 없다, 그냥 그럴 것 같았기도 하고, 실제로 돈이 없었기도 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제4차 산업혁명시대 비트코인에 투자하라
안혁 지음 / 원앤원북스 / 2017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비트코인의 유래와, 돈의 본질에 대한 의미, 그래서 오히려 더 안전한 자산이 될 수 있다는 주장 (비트코인은 채굴량이 제한되어있고 채굴속도도 한정적이라 인플레이션의 위험성이 낮다.), 디지털 금 이라는 비유까지 - 그것이 온전히 저자의 독창적인 표현인지는 모르겠다. 전반부가 흥미롭다

원래 이 책은 제목대로 투자 안내서로 쓰인것같다. 작년 10월가격기준으로 11월에 출간되었고 아마 그 때 이 책을 보자마자 시장에 진입했다면 지금은 좀 돈을 벌었을지도 모르겠다.
비트코인 개념잡기 위해서는 나쁘지 않은 책 같다. 나는 어렴풋한 내용들을 좀 자세히 알고싶어 읽었다.

이미 언급하고 있는 내용이 현실에 등장해서 흥미롭다.
1. 가장 큰 리스크는 거래소
-자신이 거래하던 거래소를 믿을 수 없었다는 내용. (지갑으로 송금한 내역이 확인이 되지않아 며칠을 문의한 끝에 송금이 나중에야 되었음)
- 해외 거래소들도 방만한 경영 및 해킹등으로 문을 닫은 사례가 많음

2. 정부 규제가 비트코인가격을 떨어뜨릴 수 없다는 확인 - 결국은 우상향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부의 추월차선 - 부자들이 말해 주지 않는 진정한 부를 얻는 방법
엠제이 드마코 지음, 신소영 옮김 / 토트 / 2013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insightful!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