콰이어트 Quiet - 시끄러운 세상에서 조용히 세상을 움직이는 힘
수전 케인 지음, 김우열 옮김 / 알에이치코리아(RHK) / 2012년 6월
평점 :
구판절판


왜 똑같은 일을 하고 어떤때는 내가 동료보다 일을 더 잘했는데 불구하고 그친구는 단지 자기가 한일에 대해서 표현을 잘하는 사람이고 나는 묵묵히 일하는 사람이라는 차이점 밖에 없는데 그사라은 인정받고 나는 왜? 라는 질문이 들었는데 

'콰이어트,수전케어 지음,김우열 옮김,RHK,2012년 6월27일'

우연히 인터넷을 서핑하다보니 베스트 셀러책에 올라와 있더라고요.남들도 나와 같이 생각하는구나 라고 생각하니 책이 너무 재미있을것 같더라고요

우리는 언제부턴지는 몰라도 자기가 머리속으로 생각하고 있는 내용을 남들에게 표현하지 않으면 능력이 없거나 정말 아무 생각없이 사는 사람으로 때로는 독특한 사고방식을 가진 이상한 사람으로 취급받기 시작했다.

일,고귀한 행위,명예,의무,도덕성이 언제부터인가 마음을 사로잡는,매력적인,강력한,에너지가 넘치는 이런식으로 자신감을 드러내야 한다는 시대적 강박아래 싫고 좋음을 판단하기보다 당연히 따라야 하는 편견이 아닌 편견이 되어버렸다.

물론 외향적인 사람이 틀리다라고 말하는것은 아니다 이책에서도 지적하듯이 세상은 외향적인 사람도 존경받지만 내향적인 사람들도 그에 못지않게 존경 받아야 한다는 것이다.

외향적인 지도자들은 직원들이 수동적일때 집단의 성과를 향상시키는 반면,내향적인 지도자들은 직원들이 능동적일때 더 효과적이라는 가설이있다.

첫 연구에서 그랜트와 동료들은 미국의 5대 피자 체인점 중 한곳의 데이터를 분석했다.이들은 외향적인 사람들이 관리하는 매장의 중간수익이 내향적인 사람들이 관리하는 매장의 수익보다 평균16%높다는 점을 발견했다.단 직원들이 독자적으로 움직이지 않고 시키는일만 수동적인 직원이였었을때만 그랬다.내향적인 지도자들은 정반대의 결과를 낳았다.이들이 능동적으로 작업을 개선하려고 노력하는 직원들과 함께 일했을때,이들의 매장은 외향적인 관리자들이 경영하는것보다 14%수익이 높았다.99page

스티븐 잡스와 함께 애플을 창업한 스티브 워즈니악 일의 대부분은 휴렛팩커드의 칸막이안에서 해냈다.그는 아침6시30분에 도착해서 아무도 없이 혼자 엔지니어링 잡지를 읽고,칩매뉴얼을 공부하고,머릿속으로 디자인을 준비했다.일이 끝나면 집에가서 재빨리 스파게티를 만들거나 패스트 푸드로 저녁을 대우고,도로 사무실로 차를 몰아 달려가 밤늦게 까지 작업했다.그는 이런 고요한 자정과 홀로 맞이하는 일출의 시기를 '최고의 황홀한 시간'이였다고 묘사한다.1975년 6월29일 밤 10시 무렵,그의 노력의 결실을 맺어 프로토타입이 마무리 되었다.그가 키보드에 몇글자를 타이핑 했더니,그의 앞에 놓인 화면에 글자가 나타났다.일반인들은 오직 꿈에서나 만날수있는,도약의 순간이었다.그리고 그일이 일어났을때 그는 혼자였다.123page

그러고 보니 스티븐 잡스자서전에도 어찌보면 워즈니악이 없었더라면 지금의 애플을 꿈꿀수도 없었고 그렇게 하지도 못했을것이라고 말한다.

아동심리학자 겸 미시건 대학교 어린이와 가족센터 책임자인 제리 밀러 박사는 이야기한다.

어느날 외향성이 강한 부모가 자기아들인 이선을 데리고 왔고 친구와 잘어울리지 않는 자기자식을 보면서 아들이 우울할지 모른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밀러박사에 의하면 우울증이 아니라 그아이는 고전적인 헤리포터 타입입니다.항상 책을 읽기를 좋아하고,온갖 종류의 상상놀이를 좋아했어요.뭔가 만드는 것도 좋아했죠.하고 싶은 이야기도 한보따리였어요.부모가 아이를 받아들이는 것보다 아이가 부모를 더 많이 받아 들이죠.부모와는 다르게 아이는 부모가 병에 걸렸다고 하지 않고,그저 자기하고는 다르자고 했거든요.다른 가정에서 자랐다면 아주 모범적인 아이가 됐을것입니다.372page

그렇다 내향적인 사람이라고 해서 말을 못하고 자기 생각을 밖으로 표출하지 못하는 사람이아니다 단지 외향적인 사람에 비해서 남들에게 표현하는 방법만 다를뿐이다.

내향적인 성격을 무조건 외향적으로 바꿀려고 노력하기보다는 자기만의 성격의 장점을 발견하고 키우는 일또한 중요하다고 본다.

www.weceo.org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