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하버드 수학 시간 - 삼수생 입시 루저의 인생 역전 수학 공부법
정광근 지음 / 웅진지식하우스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책을 처음 펼쳤을때 눈에 띄었던 추천의 글귀...


"수학을 왜 공부해야 하고, 어떻게 공부해야 하는가?"라는

근본적인 질문에 대한 답이 이 책에 담겨 있다.

"수학은 문제를 '푸는' 것이 아니라, 문제를 '해결'하는 것!!"


수학, 누구나 잘할 수 있습니다!!!


고학년이 된 아이가 수학에 대한 흥미를 느끼지 못해 고민하던 차에

읽게 된 이 책을 아이에게 꼭 추천해주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의대를 가고 싶었지만 성적이 되지 않아 의대진학을 포기하고 도망치듯 가게된 미국에서 우여곡절 끝에 학생들에게 수학을 가르치며 나이 마흔에 하버드대를 입학하여 석사학위를 받은 주인공 정광근님의 스토리도 대단하다고 생각했지만

입시에 맞춰진 수학 공부방식의 문제점을 미국에서 수학을 직접 가르치고 공부하면서 깨닫게 된 부분을 미국과 비교했을때 어떻게 다른지 구체적으로 설명해주신 부분이 이해하기 쉬웠다.

 

또한 수학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많은 분야의 전문가들이 앞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설명하면서 수학이 가장 중요하다고 이야기 하지만 막연하게 느껴졌는데 내일을 위한 필수 언어라고 표현하면서 수학이 단지 학문이 아니라 언어로써의 역할을 한다는 설명을 자세히 해주셔서 이 책을 읽으면서 아이에게 수학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를 좀 더 쉽게 설명할 수 있었다.

*수학을 이기는 방법*

1. 수학 계통도를 보며 개념 간 연결 고리를 파악하라!

2. 기초 쌓기엔 개념서 다독보다 문제 풀이가 더 좋다!

3. 쉬운 문제 여럿보다 어려운 문제 하나를 붙들어라!

4. 매일 10분보다 하루를 제대로 투자하라!

5. 무조건 암기하기 보다 묻고 이해하며 공부하라!

아무리 좋은 선생도 , 좋은 교재도 공부를 대신해주지 않는다.

작은 결심을 발판 삼아 끈기를 갖고 일정수준 이상 습관처럼 수학 공부에 시간을 쏟아 붇는다면

어느순간 수학의 매력을 음미할 수 있을 것이라는 저자의 말이 아이가 힘들어도 즐기면서 수학을 받아들였으면 하는 마음이 들었다.

내용이 어렵지 않아 책이 쉽게 읽히기 때문에 고학년 이상 아이들,  수학을 어려워하는 아이들도

함께 읽었으면 좋을 것 같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