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ook] 마도구사 달리아는 고개 숙이지 않아 01 마도구사 달리아는 고개 숙이지 않아 1
아마기시 히사야 저/ 김종범 역 / 시프트노벨 / 2020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속성 마석으로 ‘마법도구‘를 만드는 전생 여성 달리아, 마도구에 다소 매니악 하지만 순수한 그녀의 일상이 억지스럽지않은 전개와 차분하고 소소한 사건들로 착하게 재미있다. 그래서 다음권도 go~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콜롬비아 아스무까에스 톨리마 - 200g, 홀빈
알라딘 커피 팩토리 / 2021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집에 맛없는 커피가 잔뜩 있어서 참고 참다가... 콜롬비아 구매. 새삼 알라딘 커피가 더 맛있게 느껴진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신카이 마코토 [날씨의 아이3]

 

3권은 어느 파트에서 엔딩을 해도 충분할 만큼 괜찮았다.   

여태 벌어진 일들이 갑자기 '좋은게 좋은거~ '식으로 완만하게 끝나는게 아니라, 여전히 문제는 있고 아직도 현재 진행형이지만 조금씩 변화가 보이는 신카이 마코토 스러움. 게다가 이 글은 판타지니까 이런 마무리가 이제는 좋다.

 

 

너그러운 마음. 자애로움.인류애..... 다 좋다.

그러나, 

거기에 아픈 희생이 깔려버린다면... '모두가'  좋을 수는 없다는 것.

 

너는 그저 기도했을 뿐인데.

내가 기운이 나도록.

 

엄마와 다시 햇빛 아래를 걸을 수 있도록.

 

모두가 웃을 수 있도록. 

 

- [날씨의 아이3] -< 제10화 주브나일> 중에서

그러니까,

자신만을 위해서 기도해.

히나.

 

-[날씨의 아이3] - <제12화 피안에서> 중에서

히나의 소망. 호다카의 마음. 나기의 희망...

작은 점 하나하나가 모두 모여서 커다랗게 하트가 되어가는 포근함이 좋다.

 

 

 

 

 

 

 

 

카즈키 미야 [책벌레의 하극상 4부 8]

 

신전에 가고싶은 이유는...?

 

일러스트를 기대했던 생선 해체쇼는 삼등분 말고  비늘 마석 부분이였는데...아쉬웠으나,  이부분은 나중에 만화 단행본으로 충족해야겠다.   

짙은 머리색의 막내 동생 멜키오르.  기절쟁이 증조부님  등 괴짜들이 사는 동네 에렌페스트 속에서 마인과 닮은 부분 찾아보며 비교하는 재미도 괜찮다.   

에렌페스트에 항상 갑작스러운 일들이 생겼었지만,  전혀 예측 못했던 일로 들이닥친 분주함으로 모두가 페르디난드 표 죽음의 맛 회복약  복용 필수?  

 

'로제마인 키즈'  멜키오르의 프롤로그로 포근하게 시작 되었던 4부 8.  

판타지의 유쾌함에서 점차 무거움으로 가라앉아 가며 불안하게 다음권을 기다리게 만든다.   

 

 

글 내용과 전혀~ 상관없이 인쇄 농도의 들쑥날쑥함, 프리다가 필린느가 되어버리는 등.. 여전히 아쉬운 점이 있다.

 

 

 

 

 

 

 

 우에하시 나호코 [하늘과 땅의 수호자] 시리즈.

 

 

 

 

 

 

 

 

 

 

 

 

 

우에하시 나호코 [하늘과 땅의 수호자 3]

 

꾸준히 챙기던 글인데, 어영부영 보내버린 시간속에 잊고 있었다.   갑자기 작가의 신작 있을까?  검색하다보니 어이구야,  2020년도 출간 된 글을 몇개나 빼먹었네.     일단, 가장 최근 출간 된  <하늘과 땅의 수호자 >부터 구매. 

 

 

 

 

 

 

 

 

 

성혜림 [그 기사가 레이디로 사는 법]

출간당시 구매 못하고  지난 12월 부터 한권씩 구매. 

이번에 마지막 한권까지~

 

 

 

 

 

 

 

 

 

노희다 [다행인지 불행인지]

 

12월 부터 신나게 장편 읽는 중.   탄력 받아서  리뷰글에 혹~  팔랑팔랑~ 구매.

 

 

 

 

 

 

 

 

 

 

4권까지는 착한 내용이라 힐링된다.  

마도구사 달리아의 연구.교제. 먹방~

근데,

유유상종이라 그녀 주변인들이 자세히 파고들면 대부분 은근슬쩍 괴짜들이라  번외편 보는 재미도 제법 좋다.   

자기 분야에 푹 빠져들어서   항상 제1순위인 이들의 일 이야기~ 

 

4권까지 알라딘서 구매해서 읽었으나,  뒷이야기 고파.... 5권이 아직 출간되지 않았다.    궁금하잖아.  

후속권 검색하다가 연재 사이트에서 잠깐 맛보기만 하려고 했으나,     https://ncode.syosetu.com/n7787eq/317/

자중하지 않는 괴짜들이 재미있어서 번역기 돌려가며 317까지 확 ~  읽어버림.   아주 이상한 번역도 있으나, 그럭저럭 읽을만 하네.   연재 분량이 6권쯤 될까?    

 

 

큰 줄기를 나눠서 단행본이 늘어나긴 하지만, 각 권마다 그 기본 구성은 크게 변화 없이 가는 것 같다.

 

1.  연구 바보 신나게 취미 생활겸 주변인들 챙기다가 우연찮게 신상품 개발

2.  인맥 늘어나고 상회 부회장 부지런히 발품팔고   

3.  희귀한 소재 생겨서 또 마검 연구하고, 의외의 제품 나와서 주변이 들썩거리고.    

4.  둔탱이들을 지켜보는 이들의 응원하는 마음을 보여주는  단락이 있는....   

 

그래도,

다크하고 음모가 판치는 글이 아닌, 착하고 좋은 사람들이 많은 글이라서 꾸준히 읽게 만드니까   나는 好

 

 

 

 

 

 

1월에 구매한 알라딘 커피.  

[콜롬비아 아스무까에스 톨리마]

 

 

 

 

 

 

2021년 우리집 거실 꽃.

그 첫번째 개화는~

[천리향]

 

실내에서 개화해서 그런가 ?

천리는 커녕 코를 들이대어도 향기가....

 

12월에 베란다에서 거실로 옮겼더니 지난해보다 빠른 개화. 

그런데,

1년동안 자라난 티도 안나고... 잎도 겨우 몇잎 붙어있고...

그야말로 죽지않고 겨우겨우 버티면서 꽃까지 피워준게 마냥 기특한 애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scott 2021-01-14 22:01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천리향이 별이랑님 집에서 꽃을 피웠다니!
히야신스 닮았네요.
천리향 꽃말이 ‘꿈속에 사랑‘ 이라는데
나머지 꽃망울도 활짝 폈으면 ^0^

별이랑 2021-01-14 22:13   좋아요 2 | URL
꽃이 너무 작아서 티도 안나죠? ㅎㅎ
 
[eBook] [세트] 다행인지 불행인지 (총5권/완결)
노희다 / 연담 / 2019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요즘 장편도 잘 읽히는 중 이라서 북서핑 하다가 먼저 읽으신분들 리뷰글 읽고 구매. 4권현재 잘 읽힘~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ook] 눈꽃, 불꽃, 봄의 꽃
천번째페르소나 / 효율 / 2021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여기 1인은 초반에 집중이 안돼서... 로맨스는 그냥 끼워넣기 같고, 사냥꾼의 강렬했던 등장, 낡은 지폐와 클렌의 비장함이 남는 글이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