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켜주는 자의 목소리

8. 내 이름은 안상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큰 기대를 못하면서 그저 응원하는 마음으로 2020년 아카데미 시상식을 시청했다.

와우~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 국제영화상, 감독상, 최우수작품상 등 4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애초에 6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된 것 만 해도 놀랄만한 일인데, 와우~ 정말 대단한 쾌거가 아니겠는가~ 대단히 축하할 일이다. 빛나는 순간이 될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밤의 살인자
라그나르 요나손 지음, 고유경 옮김 / 북플라자 / 2017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글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밤의 살인자

라그나르 요나손 지음

북플라자


 아직 2020년도 낯설고 익숙하지 않은데, 벌써 1월도 아니고 2월이라니 참으로 놀라운 일이다. 그동안 많은 일들이 있었는지 책읽기에 주춤하면서 3주라는 시간이 훌쩍 지나가 버렸고, 대출한 책을 반납하라는 문자를 연속으로 받고 있는 긴박한 상황이다. 이 와중에 읽은 책은 여러모로 익숙하지 않은 나라 아이슬란드의 추리소설 작가 라그나르 요나손 소설이다. 아이슬란드의 수도인 레이캬비크 대학에서 저작권법을 강의하며 변호사로도 활동중인 특이한 이력의 작가이다. 

또한 이 소설의 배경이 되는 아이슬란드의 외딴 마을 시클루 피요두르 지역을 새롭게 만나게 된다. 서로가 서로의 얼굴을 모두 알고 지낼만큼 작은 이 시클루 피요두르라는 마을에서 신고를 받고 나간 경찰관 한 명이 괴한에게 습격당하는 일이 벌어진다. 그는 헤르욜푸르 신임 경감. 아무런 단서도 발견되지 않던 중 새로 부임한 시장 구나르와 부시장 엘린이 이번 사건과 관련이 있다는 첩보가 입수되고 헤르욜푸르에게 경감 자리를 빼앗긴 젊은 경찰 아리 토르는 혼자 고군분투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이다. 이제는 서로가 서로를 믿을 수 없는 가운데 벌어지는 밀실 살인 사건을 해결해내야 한다. 범인은 바로 우리들 중에 있다.

이 작품은 총 40개의 장으로 구성되어 있고, 각 장마다 병원에 입원한 환자로 보이는 누군가의 일기를 첨부하고 있다. 처음에는 누구의 일기인지 도통 알 수 없었고, 중후반을 지나면서 그 인물이 혹시 살해된 헤르욜푸르의 큰 딸이 아닐까? 하는 의문이 생겼고 가정폭력을 일삼는 헤르욜푸르에게서 벗어나고자 어머니인 헬레나와 남동생 구드욘이 그녀를 정신병원에 입원시킨 건 아닐까? 하는 의혹을 품었다. 또한 헬레나와 구드욘이 이런 폭력 가장을 살해하지 않았을까? 하고 추리했다. 결론부터 얘기한다면 일부는 맞았고 일부는 오류이다. 물론 확신은 그의 이름을 보고나서이니 나의 추리력이 놀라운 건 아니다.

반전은 항상 존재한다. 추리소설에서는 말이다.

헤르욜푸르, 스테프니르, 구드욘, 잉고르푸르, 욘문두르, 보르쿠르, 발두르, 발베르그 등의 이름이나 시클루 피요두르, 레이카비크 등 지역명까지도 참 입에 붙지 않는 말들 천지이다.
2020.2.10.(월)  두뽀사리~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31. 아리 토르와 토마스는 의사가 엘린을 진찰하고 그녀의 부러진 손목에 깁스를 한 후에야 엘린의 증언을 들을 수 있었다.

32. 아리 토르는 엘린을 구나로의 집에 내려준 후, 밤 11시가 되어서야 집에 도착했다. 

212. 정신병원에서 깨달을 수 있는 것도 있다니 참 신기하다.

33. 늦은 시간이었지만 아리 토르는 아디의 집을 나서자마자 토마스에게 전화를 걸어 아디와 주고받은 애기를 대중 전했다.

224. 어쩌면 구나르는 본인의 문제를 잘 처리하겠다고 약속하고 솔직하게 뉘우치며 이 고비를 넘어갈지도 모른다. 그런 위선이 대중에게 잘 먹히는 편이니까. 이렇게 좁은 땅덩어리에서 사는 아이슬란드 사람들은 쉽게 용서하고 잘 잊는다.

34.  시클루 피요두르에서 또 다른 살인 사건이 일어났다는 소식에 아침부터 언론이 시끌벅적했다. 

35. 노부인은 손님을 맞는 게 몹시 반가웠던 모양이다.

36. 난 폭력에 관심 없어.

37. 아리 토르가 스테프니르를 육아 도우미 집에 무사히 맡겨놓고 경찰서에 도착했을 무렵, 토마스는 시의원인 오토와 얘기를 나누고 있었다.

38. 크리스틴이 저녁 늦게 집에 돌아와 보니 아리 토르와 아기는 곤히 잠들어 있었다. 그녀는 두 사람을 깨우고 싶지 않았다.

39. 아리 토르가 경찰서로 돌아와 보니 흥미로운 이메일 하나가 도착해 있었고, 그 이메일은 토마스에게도 전달되었다. 

269. 그 그림자를 빠져나갈 방법이 없다.

40. 아리 토르는 지하실 문 앞에 서서 기다렸다.

1982년 7월
마침내 내게 연필과 공책이 생겼다.

286.
에필로그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113. Rackmount Audio hasemployeeturnover by offering career development trainingand additional health care benefits.
(A) examined
(B) stated
(C) reduced
(D) qualified

114. Many first-time home _____ have been priced out of the soaring Toronto real estate market.
(A) buys
(B) buyer
(C) bought
(D) buyers

115. In today‘s digital economy_______
every business will benefit from a strong internetpresence.
(A) nearly
(B) immediately
(C) partially
(D) thoroughly

116. Building long-term relationships with clients andexternal ______ vendorsprovide services forthem is key to establishing a revenue base.
(A) both(B) since(C) besides(D) who

117. Our values are to expand, have fun, and doit takes to get the job done in ourhigh-energy workspace.
(A) whatever(B) each(C) above(D) some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