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제목 작성일
북마크하기
2018년 3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8-04-01
'월요일이 사라졌다', '오직 사랑뿐', '셰이프 오브 워터 : 사랑의 모양', '찰스 디킨스의 비밀 서재','조선명탐정 : 흡혈괴마의 비밀', '스타워즈 : 라스트 제다이', '궁합', '온리 더 브레이브', '신과 함께 - 죄와 벌'까지 총11편으로 2개월 연속 두 자리 숫자를 기록했다. 예전에 영화를 많이 볼 때와 비교하면 아무것도 아니지만 그래도 꾸...
북마크하기
2018년 2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8-03-01
'굿 타임', '1987', '시인의 사랑', '일급비밀', '오리엔트 특급살인', '올라프의 겨울왕국 어드벤처','그것만이 내 세상'까지 총 10편으로 오랜만에 두 자리 숫자를 기록했다.설 연휴가 있은 영향으로 보이는데 긴 추위에서 벗어나 봄에는 따뜻한 영화들과 만나고 싶다.  
북마크하기
2018년 1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8-01-31
'어쌔신 : 더 비기닝', '러빙 빈센트', '강철비',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토르 : 라그나로크','스노우맨'까지 총 9편으로 2018년을 시작했다. 형식면에서 색달랐던 '러빙 빈센트'와 책으로 인상적으로 봤던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스노우맨'까지 나름 의미가 있는 영화들이었는데 매서운 추위를 이겨낼 수 있는 따뜻한 영화들과 만나고 싶다....
북마크하기
2017년 12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7-12-31
'킹스맨 : 골든 서클', '7호실', '윈드 리버', '머더', '부라더', '반드시 잡는다', '아토믹 블론드','기억의 밤', '꾼'까지 총 10편으로 나름 유종의 미를 거뒀다. 예전에는 영화를 보고 나면 바로바로 리뷰를 남겼는데 한참동안 짤막한 리뷰 하나 남기지 못해 어떤 영화는 봤는지조차 헷갈릴 때가 많다. 아무래도 영화를 시간 때우기용으로 소비해...
북마크하기
2017년 11월에 본 영화들 ( 공감2 댓글0 먼댓글0) 2017-11-30
'잠깐만 회사 좀 관두고 올게', '남한산성', '범죄도시', '유리정원', '침묵', '배드 지니어스'까지 총 6편으로 황금 연휴가 있던 10월에 반짝했던 상승세는 꺾이고 일상으로 다시 돌아왔다. 일찍 찾아온 추위로 겨울이 훨씬 길어질 것 같은데 몸과 맘을 따뜻하게 해주는 영화들과 만나고 싶다.
북마크하기
2017년 10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7-10-29
'택시운전사', '사월의 끝', '귀향 : 끝나지 않은 이야기', '인비저블 게스트', '베이비 드라이버','리바이어던', '혹성탈출 : 종의 전쟁', '어메이징 메리', '다크타워 : 희망의 탑', '살인자의 기억법','I can speak'까지 총 15편으로 추석 황금연휴 덕분에 오랜만에 훌륭한 실적을 올렸다. 예전에 비해 영화를 보는 열정은 ...
북마크하기
2017년 9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7-09-30
'캐리비안의 해적 : 죽은 자는 말이 없다', '원더우먼', '군함도', '몬스터 콜'까지 총 9편으로 아쉽게 두 자리 숫자에 실패했다. 그동안 못 봤던 대작들 위주로 보게 되었는데 역시나 시간 보내기엔 딱 제격인 작품들이라 할 수 있었다. 방학이 아닌 휴일로는 사상 최대인 열흘 간의 추석연휴가 시작되었는데 그동안 못 받던 좋은 영화들과 만날 수 있었으면 ...
북마크하기
2017년 8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7-08-27
'에이리언 : 커버넌트 2017년', '박열',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2', '컴 투게더', '예감은 틀리지 않는다'까지 총 8편으로 휴가철 등을 감안하면 저조한 실적을 올렸다. 아무래도 책을 보는데 더 집중하다 보니 상대적으로 영화에 시간을 많이 할애하지 못했는데 뭔가 좀 아쉬운 느낌이 든다. 이제 서서히 여름이 물러가고 있는데 가을엔 좋은 영화...
북마크하기
2017년 7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7-07-31
'대립군', '옥자', '악녀', '보안관', '하루', '보스 베이비', '용순'까지 총11편으로 오랜만에 두 자리 숫자를 회복했다. 상대적으로 한국영화를 많이 본 편인데 블록버스터의 계절답게 8월에는 무더위를 확 날려줄 영화들과 만나고 싶다.
북마크하기
2017년 6월에 본 영화들 ( 공감0 댓글0 먼댓글0) 2017-07-01
'특별시민', '당신 자신과 당신의 것', '마차 타고 고래 고래', '더 큐어'까지 7편으로 여러 가지로 바쁜 가운데 나름 선방했다. 벌써 2017년도 반이나 지났고 곧 극장가의 성수기인데 올 여름엔 과연 어떤 영화들을 만날 수 있을지 기대가 된다.